•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6 / 6건

아나시스2호 [Anasis-II] 경제용어사전

한국군의 첫 군용 통신위성. 2020년 7월 20일(미국 현지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케이프커내버럴 우주발사장에서 스페이스X의 팰컨9 로켓에 실려 발사됐다. 이후 고도 630㎞ 지점에서 발사체로부터 분리됐고, 발사 38분 만에 첫 신호 수신이 이뤄졌다. 2시간여 뒤에는 프랑스 툴루즈에 있는 위성관제센터(TSOC)와 신호를 주고받는 첫 번째 교신에 성공했다. 이후 2020년 7월 31일 최종 목표인 정지궤도(약 3만6000㎞ 상공)에 안착한 것으로 확인됐다. ...

블루오리진 [Blue Origin] 경제용어사전

제프 베이조스(Jeff Bezos) 아마존 CEO가 2000년 설립한 민간 우주기업으로 일론 머스크가 경영하는 스페이스X사의 최대 경쟁사다. 2015년 5월에 자체 개발한 우주 여객선인 뉴 셰퍼드(New Shepherd)의 시험 발사에 성공했고 2017년 전문 조종사의 시험 비행을 마쳤으며 2019년부터 일반인을 대상으로 우주 비행 티켓을 판매할 예정이다. 블루오리진에서 베이조스 CEO가 가진 직함은 없다. 하지만 회사에 대한 애정만큼은 머스크 CEO에 ...

스타링크 프로젝트 [Starlink project] 경제용어사전

... 1만2000개의 통신위성으로 구성된 우주 인터넷 망을 구축하는 사업. 일론 머스크가 2015년 공개한 안에 따르면 스페이스 X사는 수천 개 인공위성을 우주에 띄워 인터넷 서비스가 닿지 않는 지역에도 저렴하게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 ... 지구궤도에 있는 인공위성 개수이 약5000기의 8배에 해당하는 것이다. 위성으로 세계 인터넷을 구축하는 계획은 스페이스X만 추진하는 것은 아니다. 미 연방통신위원회(FCC)는 원웹과 텔레샛, 스페이스 노르웨이가 낸 사업 신청을 이미 승인했다. ...

팰컨 헤비 [Falcon Heavy] 경제용어사전

괴짜 억만장자이자 미국 전기차 회사 테슬라의 최고경영자(CEO)인 일론 머스크가 이끄는 민간우주회사 스페이스X가 만든 대형 로켓이다. 높이 70m, 폭 12.2m, 중량 1421톤이며 2단 로켓으로 2개의 보조로켓을 부착한다., ... 실어나르는 수준에 머문다. 달이나 화성 같은 더 먼 심우주 탐사에는 한계가 있다. 팰컨 헤비 로켓은 2017년 스페이스X가 공개한 대형 팰컨로켓(BFR)이나 미국 정부가 개발하는 차세대 발사체인 스페이스론치시스템(SLS)보다는 탑재량이 ...

큐브셋 [CubeSat] 경제용어사전

... 바뀌는 지상 상황을 반영한 실시간 지도를 제공하는 계획을 추진하고 있다. 테슬라 창업자인 일론 머스크가 이끄는 스페이스X는 2020년까지 4400개의 통신 중계용 위성을 띄워 세계를 통신망으로 잇는 프로젝트를 추진하고 있다. 소프트뱅크가 ... 계획이다. 페이스북 역시 '아테나 프로젝트'라는 비슷한 사업을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 항공우주기업 스페이스워크스에 따르면 세계적으로 운용 중인 소형(10~100㎏) 및 초소형(1~10㎏ 미만) 인공위성 중 상업용 비중은 ...

하이퍼루프 [Hyperloop] 경제용어사전

미국 전기차 회사 테슬라모터스와 스페이스X 창업자인 엘론 머스크가 2013년 제안한 캡슐형 초고속 열차시스템. 머스크가 2015년 1월 블로그를 통해 공개한 설계안에 따르면 하이퍼루프 열차는 28인승으로 지름 3.5m 긴 원통의 통로를 최고 시속 1200㎞ 속도로 날아간다. 로스앤젤레스에서 약 560㎞ 떨어진 샌프란시스코까지 35분 만에 주파할 수 있다. 여객기의시속 900km, 고속철은 300km, 승용차는 100km 정도로 운행하는 것을 감안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