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61-70 / 626건

미·중 무역전쟁으로 주목받는 희토류 경제용어사전

... 미국에 희토류 정련공장 건설을 추진하고 있다. 미 정부는 이어 자국 광산기업들이 생산하는 희토류에 보조금을 지급하는 방안까지 검토하는 중이다. 미 국방부는 중국산 희토류에 대한 의존율을 낮추기 위해 단기적으로 미국 기업들의 신속한 희토류 생산 돌입을 돕고 장기적으로는 이들이 값싼 중국산 희토류에 맞서 가격 경쟁력을 유지하기 위한 방안을 마련하고 있다. 또 2002년 폐쇄됐던 캘리포니아주의 희토류 광산이 2019년 1월 가동을 시작한 것으로 알려졌다.

긴장성 두통 경제용어사전

... 증상을 호소한다. 머리 전체가 멍하게 아프거나 머리 여기저기 번갈아가며 통증을 호소하기도 한다. 편두통 환자는 오심 구토 안구통증 등을 많이 호소하지만 긴장성 두통 환자는 이들 증상을 거의 호소하지 않는다. 다만 한 번 두통이 시작되면 여러 날 이상 증상이 지속되는 환자가 많다. 긴장성 두통을 예방하려면 강한 스트레스를 슬기롭게 관리해야 하며 스트레스에 지나치게 민감한 성격, 불면증, 우울증처럼 긴장성 두통을 악화시키는 요인을 찾아 해결해야 한다. 두통 요인을 ...

포항4세대방사광가속기 경제용어사전

2013년부터 가동한 경주양성자가속이에 이어 2017년부터 가동을 시작한 우리나라의 두번째 방사광 가속기. 이 가속기는 전자를 광속(빛의 속도)으로 가속하는데 이때 전자가 흔들리며 방출하는 빛, 즉 '방사광'을 활용해 연구한다. 이 방사광은 파장이 0.1~6나노미터(㎚)로 짧다. 충돌에너지는 10기가전자볼트(GeV)에 달한다. 단백질 등 분자 수준 물질을 현미경처럼 보는 게 가능하다. 방사광가속기를 이용해 스웨덴 스톡홀름대 연구팀이 물 분자구조를 ...

대전 라온 경제용어사전

... 라온(RAON)이다. 라온은 희귀동위원소가속복합시설(Rare isotope Accelerator complex ONline experiment)의 머리글자를 땄다. 라온이 완공되면 국내에는 2013년 부터 가동한 경주 양성자가속기와 2017년 가동을 시작한 포항 4세대 방사광가속기 등 3대가 활약하게 된다.라온은 방사광가속기와 양성자가속기의 장점을 합쳤다. 자연에 존재하는 원자핵 중 가장 무거운 것이 우라늄인데, 라온은 우라늄까지 가속이 가능하다. 세계 최초·최대 규모 선형 가속기 라온 ...

성인지 감수성 [gender sensitivity] 경제용어사전

양성평등의 시각에서 일상생활에서 성별 차이로 인한 차별과 불균형을 감지해내는 민감성. 1995년 중국 베이징에서 열린 제4차 유엔 여성대회에서 사용된 후 국제적으로 통용되기 시작했다. 국내에서는 2000년대 초반부터 정책 입안이나 공공예산 편성 기준 등으로 활용됐다. 그러나 법조계에서는 '성인지 감수성'이란 기준이 모호하고 추상적이라 성범죄 관련 재판 결과가 판사에 따라 달라지고 있다는 비판이 적지 않다.

어깨석회성건염 경제용어사전

... 못해 팔을 앞 또는 옆으로 올리는 데에도 어려움을 겪는다. 통증 때문에 아픈 어깨 쪽으로 눕는 게 어려워진다. 이 때문에 잠도 잘 못 잔다. 약물, 주사, 체외충격파치료 등을 받아야 한다. 체외충격파치료는 1주일 간격으로 3~6번 정도 한다. 증상이 계속되면 관절 내시경으로 돌을 제거하는 수술을 한다. 돌을 빼내면 증상이 바로 나아지기 때문에 환자 만족도가 높다. 수술을 받은 뒤 하루나 이틀이 지나면 바로 어깨를 움직이는 운동을 시작할 수 있다.

프롭테크 [proptech] 경제용어사전

... 전자계약시스템과 달리해 토스나 카카오뱅크처럼 간단한 인증절차만 거치면 된다. 계약 체결 후엔 앱에서 보증금 및 월세도 바로 결제할 수 있다. 정부도 뒤늦게 속도를 내고 있다. 국토부는 2020년 4월 말 공급되는 행복주택 4000여가구를 시작으로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서울주택공사(SH)가 공급하는 모든 공공분양에 전자계약을 의무화하기로 했다. 2017년 7월 전국 시행 이후 이용률이 1%에도 못 미치며 지지부진 했던 전자계약시스템을 다시 활성화시키겠다는 계획이다. 부동산 ...

그랩 [Grab] 경제용어사전

싱가포르에 본부를 둔 동남아시아 최대 차량공유 업체. 말레이시아 출신 앤서니 탄이 설립해 2012년 서비스를 시작한 이래 빠른 성장을 거듭해 2018년 9월 현재 미얀마 등 8개 국가, 225개 도시에 진출해 무려 1억 명 이상이 이용중이다. 2018년 3월 우버의 동남아 사업을 인수한 뒤 매출이 두 배 이상 증가하며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그랩은 '승차 공유' 시장에만 머무르지 않고 음식 배달 서비스 '그랩푸드', 물류 배달 서비스 '그랩 익스프레스', ...

액셀러레이터와 인큐베이터 [accelerator and incubator] 경제용어사전

... 데모데이에 내보낸다. 데모데이에서 투자자의 눈에 띈 기업들은 후속 투자를 유치하는 기회를 얻는다. 스타트업의 몸값이 높아지면 액셀러레이터들은 투자금 회수를 통해 이익을 낼 수 있다. 액셀러레이터를 거친 스타트업은 본격적으로 벤처캐피털(VC)의 투자를 받기 시작한다. 통상 5억~10억원가량의 투자가 이뤄지는 시리즈A 단계부터 VC들이 참여한다. 기업 규모가 커지면 사모펀드(PEF)도 등장한다. PEF는 스타트업의 후기 단계 투자에 종종 참여한다.

512GB eUFS3.0 [embedded Universal Flash Storage 3.0] 경제용어사전

삼성전자가 2019년 2월에 양산을 시작한 차세대 모바일 메모리. 'eUFS 3.0' 제품은 기존 'eUFS 2.1' 보다 2배 이상 빠른 2100MB/s의 연속읽기 속도를 구현한다. 이는 SATA SSD보다 약 4배, 마이크로SD 카드보다는 20배 이상 빠른 속도로, 모바일 기기에 저장한 데이터를 PC(eUFS 3.0 → NVMe SSD 기준)로 전송시 Full HD급 영화 1편(3.7GB)을 3초 안에 보낼 수 있다. 삼성전자의 512GB eUFS3.0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