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21-30 / 107건

K-CASH [Korea Cash] 경제용어사전

1998년 한국은행과 금융결제원 및 국내 전 은행이 참여하여 개발한 전자화폐. 예금주의 실명계좌로 충전을 하며 온/오프라인 가맹점에서 상품을 구매하거나 서비스를 이용할 때 결제수단으로 사용할 수 있다. K-CASH가 탑재된 금융IC카드는 교통카드, 현금카드, 신용/직불카드, 공인인증서 저장, 다양한 물품구매, 학생증 기능, 전자통장, 모바일 뱅킹 등을 이용할 수 있다.

플립카트 경제용어사전

... 달하는 거대 시장이지만 전자상거래 기업들이 진출하기에는 장애물이 많았다. 인터넷 사용률이 5%에도 못 미치는 데다 신용카드 보급률이 낮아 대부분의 거래가 현금으로 이뤄졌다. 전자상거래는 주로 신용카드 결제로 이뤄지기 때문에 선두 기업들이 ... 가까웠다. 현지 사정에 정통한 두 창업자는 이 부분을 정확히 파고들었다. 업계 처음으로 물건을 받은 뒤 현금이나 카드로 결제할 수 있는 착불 서비스를 시작했다. 결과는 성공적이었다. 온라인 서점으로 시작한 플립카트는 이후 성장을 지속하며 ...

인터넷 은행 경제용어사전

... 거래를 한다. 영업점이 없어 비용을 줄인 만큼 그 혜택을 더 높은 예금금리와 보다 싼 대출금리를 적용할 수 있다. 인터넷은행은 오프라인 지점이 없을 뿐 시중은행과 똑같은 개인 금융서비스를 제공한다. 예·적금, 대출, 외국환, 신용카드, 수납 및 지급대행 등 모든 은행 업무를 할 수 있다. 국내 1호 인터넷은행인 K뱅크는 2017년 4월 3일부터 정식 영업을 시작했고 2호인 카카오뱅크도 2017년 4월 초 금융위원회 은행업 본인가를 받아 2017년 7월 27일 ...

파인 [Financial Information Network] 경제용어사전

... 은행계좌를 한눈에 조회할 수 있다. 불필요한 소액 비활동성 계좌는 잔액이전 및 해지까지 가능하다. 또 '자동이체통합관리'를 이용하면 여러 금융회사에 등록돼 있는 통신비, 카드대금, 보험료 등 본인의 자동이체 정보를 조회·변경·해지할 수 있다. 대출·연체정보, 카드발급·현금서비스 내역 등 본인 신용정보는 '신용정보조회'를 통해 알 수 있다. 신용등급은 나이스평가정보 및 코리아크레딧뷰로에서 무료로 조회할 수 있다. '내보험 다보여'는 자신이 가입한 보험상품의 ...

IC카드 [Integrated Circuit Card] 경제용어사전

그네틱카드의 위·변조 위험을 최소화하고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차세대 결제수단이다. 카드 앞면에 있는 IC칩(크기 약 1㎠)에는 마이크로프로세서, 메모리 등이 내장돼 있다. 신용카드는 물론 신분증, 운전면허증으로도 쓸 수 있어 '스마트 카드'로 불린다.

다중채무자 경제용어사전

... 차입자, 그리고 수입이 적은 저소득층에서 부실 위험이 커진다. 가장 문제가 되는 것은 '빚으로 빚을 돌려 막는' 신용대출 채무자들이다. 전체 신용대출 채무자 가운데 다중채무자 비중은 2014년부터 서서히 늘고 있다. 금융당국은 빚의 ... 이상을 빚 갚는 데 쓰는 고(高)부담자가 많아졌다는 의미다. 금융당국은 2017년부터 금리 상승 흐름이 본격화하면 저축은행, 캐피털, 카드론 등 2금융권에서 돈을 빌려 쓴 다중채무자의 부담이 급격히 늘어날 것으로 우려하고 있다.

일반 기업카드 경제용어사전

후불식 일반 신용카드로서 국내외에서 일시불 이용만 가능하며, 해외에서는 개별 카드에 한해 제휴 은행 창구 및 현금지급기(ATM)에서 현금 서비스 사용이 가능한 카드다.

기업 체크카드 경제용어사전

결제 계좌의 잔액 범위 내에서 이용 가능한 기업 카드로, 국내에서만 이용 가능하고 신용 공여 기능이 없는 카드를 말한다.

디지털 통화 경제용어사전

... 또한 동전 제조비용 등이 문제 되자 '동전 없는 사회' 가능성을 연구하고 있다. 디지털 통화가 현금을 아예 대체하긴 여전히 어려울 것이란 게 한국은행의 진단이다. 2015년 비트코인의 하루 평균 거래 건수는 12만5000건으로, 국내 하루 평균 신용·체크카드 승인 건수 3700만건에 못 미친다. 디지털 통화가 익명성을 기반으로 범죄와 지하경제에 악용된다는 지적도 많다. 통화당국으로선 새로운 화폐질서를 어떻게 끌어안을 것인가가 미래의 고민거리다.

콜버스 경제용어사전

... 제외된다. 2016년 7월 28일부터 강남에서 시범운행을 시작했다. 강남구 지역에서 출발해 광진구와 용산구 등 강남인근 지역 6개구에 갈 수 있으며 시범운행후 점차 운행을 확대할 계획이다. 기본요금(3km당 3000원)에 추가 요금(3~10km 구간이 km당 800원, 10km 이상은 km당 600원)을 적용하는데 이는 기존에 운행되는 중형택시 심야할증 요금의 70%선이다. 요금 결제방식은 승차전 모바일 결제 방식으로 결제수단은 신용카드 등이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