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08건

에어태그 [Airtag] 경제용어사전

애플이 2021년 5월 내놓은 분실물 추적 장치. 에어태그는 500원 동전 모양의 블루투스 기기로, 소지품에 열쇠고리처럼 달아놓으면 분실시 위치를 아이폰 등으로 보여준다. 가격은 30달러 정도다. 분실물을 찾을 때는 도움이 되지만, 누군가가 이 장치를 다른 사람 소지품에 몰래 부착하면 실시간 동선과 집주소까지 알 수 있기에 스토킹 도구로 악용될 수 있다는 우려도 있다.

쿠브 [COOV] 경제용어사전

대한민국 질병청이 2021년 공개한 코로나19 예방접종 인증앱. 구글 플레이스토어와 애플 앱스토어를 통해 내려받을 수 있다. '쿠브'는 'Corona Overcome'의 줄임말로 `코로나19를 극복하자'는 뜻을 담고 있다.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한 사람은 스마트폰에 쿠브를 내려받은 뒤 휴대폰 번호를 입력해 본인인증을 한후 인증사실을 QR코드 형태로 다운 받으면 된다.

인앱 결제법 경제용어사전

구글, 애플과 같은 앱마켓 사업자가 자사의 결제 시스템 사용을 강요하면 안 된다는 내용의 국내 전기통신사업법 개정안을 말한다. 2021년 4월 현재 한국 국회에는 구글이나 애플과 같은 앱마켓 사업자의 인앱 결제 강요를 금지하는 취지의 법안이 다수 발의돼 있다. 이에 대해 미국 무역대표부(USTR)는 2021년 3월 말 자국 의회에 제출한 무역장벽 보고서를 통해 한국의 인앱 결제법을 새로운 디지털 무역장벽으로 간주하며 우려를 나타냈다. 인앱 결제법이 ...

RE100 [Renewable Energy 100%] 경제용어사전

... 탄소공개프로젝트(Carbon Disclosure Project)가 처음 제시했다. RE100 가입 기업은 2021년 1월 말 기준으로 미국(51개), 유럽(77개)에 이어, 아시아 기업(24개) 등 총 284 곳에 이른다. 2018년 기준으로 애플, 구글 등 30개 기업이 이미 100% 목표를 달성했다. 95%이상 달성한 기업도 45개다. 수출 의존도가 높은 우리 기업들이 RE100 도입 추세를 따라가지 못할 경우 새로운 무역장벽이 될 것으로 보인다. 애플, BMW 등 적지 ...

디지털 서비스법 경제용어사전

... 있도록 하기 위한 조치”라고 말했다. EU는 특정 기업을 거론하지 않고 '게이트 키퍼(문지기)' 업체들이 대상이라고 밝혔다. 게이트 키퍼는 시장지배력이 크고 소비자와 기업 간 관문 역할을 하는 기업이라고 설명했다. 현지에선 아마존, 애플, 구글, 페이스북, 마이크로소프트(MS) 등 미국의 대표 IT 기업들이 타깃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IT 업체들 “특정 기업 마녀사냥” 반발 EU의 빅테크 견제 법안이 시행되려면 27개 회원국 및 유럽의회 승인을 받아야 한다. ...

디지털 시장법 [Digital Markets Act] 경제용어사전

... 있도록 하기 위한 조치”라고 말했다. EU는 특정 기업을 거론하지 않고 '게이트 키퍼(문지기)' 업체들이 대상이라고 밝혔다. 게이트 키퍼는 시장지배력이 크고 소비자와 기업 간 관문 역할을 하는 기업이라고 설명했다. 현지에선 아마존, 애플, 구글, 페이스북, 마이크로소프트(MS) 등 미국의 대표 IT 기업들이 타깃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다만 AFP통신은 “미국 기업과 함께 한국의 삼성전자, 중국 전자상거래 기업 알리바바 등도 대상이 될 수 있다”고 전했다. 아일랜드가 ...

러셀 2000 지수 [Russell 2000 Index] 경제용어사전

... 민감도가 높은 종목이 대부분이어서 '미국 경기의 바로미터'라고도 불린다. 1984년 미국의 투자사인 러셀 인베스트먼트가 창안했다. 러셀2000지수 구성 기업 시가총액은 러셀3000 전체 시가총액의 10% 수준에 불과하다. 2020년 8월에는 애플이 시총 2조달러를 돌파하며 러셀2000지수에 속한 기업 전체 시가총액을 넘기도 했다. 다국적 기업 비중이 높은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 나스닥지수 및 S&P500지수와 달리 러셀2000지수는 내수 비중이 높다.

바이드노믹스 [Bidenomics] 경제용어사전

... 걸쳐 15달러로 올리기로 했다. 반면 경제력이 떨어지는 주나 도시에선 최저임금이 급격히 오르면 감당할 수 없다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의 불만이 이어지고 있다. 바이든은 실리콘밸리의 거대 기술기업에 대한 반독점 규제도 지지한다. 애플, 아마존, 구글, 페이스북 등 플랫폼 기업을 대상으로 한 반독점 규제가 강화될 것이란 관측이 있지만 실리콘밸리가 민주당의 '자금줄'이어서 초강경 대책은 없을 것이란 전망도 있다. '바이드노믹스'가 미국 경제에 미칠 영향은 미국 ...

앱공정성연합 [The Coalition for App Fairness] 경제용어사전

... 등이 2020년 9월말 결성한 단체. 연합에는 세계 최대 음원 스트리밍 업체인 스포티파이, 데이팅 앱 '틴더'의 운영사 매치그룹 등 13개 기업이 참여했다. 앱 공정성 연합 측은 공식 웹페이지에서 “모든 앱 개발사가 (구글과 애플의) 지나치게 엄격한 약관 등으로부터 벗어나 혁신할 수 있는 기회를 얻길 바란다”고 했다. 이들은 '인앱 결제(앱 내 결제)'를 통해 매출의 최대 30%를 수수료로 떼가는 구글과 애플의 약관이 독점적 지위를 남용해 경쟁과 혁신을 ...

인앱 결제 [in-app purchase] 경제용어사전

구글이나 애플이 자체 개발한 내부결제 시스템으로 자사 앱 안에서 유료 앱·콘텐츠를 각국의 신용카드, 각종 간편결제, 이통사 소액결제 등을 으로 결제하는 방식을 말한다. 2020년 9월 29일 구글은 2021년부터 구글플레이에서 유통하는 모든 디지털 콘텐츠 앱에 구글의 결제 방식을 의무화한다고 발표했다. 새로 등록되는 앱은 2021년 1월 20일, 기존 등록 2021년 10월 1일부터 이를 따라야 한다. 그동안 게임 앱에만 수수료 30%를 강제해왔는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