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24건

통합투자세액공제 경제용어사전

정부가 기업들의 투자확대를 유도하기 위해 2020년 세법개정안을 통해 신설한 제도. 기존에는 연구개발(R&D) 설비, 생산성 향상 시설, 안전 설비, 에너지절약 시설, 환경보전 시설, 5G 이동통신 시설, 의약품 품질관리 시설, 신성장기술 사업화 시설, 근로자 복지증진 시설 등 일부 투자에 대해서만 세제혜택을 줬지만 이를 기업의 모든 투자로 확대한다는 것이 골자다. 통합투자세액공제의 기본 공제율은 기업 규모 별로 1~10%로 정했다. 대기업은 투자액의 ...

2020 세법 개정안 경제용어사전

... 기획재정부가 2020년 7월 22일 발표한 '2020년 세법 개정안'에서 "현행 9개 특정시설 투자세액공제 등을 통합·재설계해 통합투자세액공제를 신설한다"고 밝혔다. 기존에는 연구개발(R&D) 설비, 생산성 향상 시설, 안전 설비, 에너지절약 시설, 환경보전 시설, 5G 이동통신 시설, 의약품 품질관리 시설, 신성장기술 사업화 시설, 근로자 복지증진 시설 등 일부 투자에 대해서만 세제혜택을 줬지만 이를 기업의 모든 투자로 확대한다는 것이 골자다. 통합투자세액공제의 기본 ...

대·중소기업 상생협력기금 경제용어사전

대기업이 중소 협력업체 지원 목적으로 대·중소기업협력재단에 출연한 기금. 대기업이 지원 대상 중소기업과 지원 과제를 정하면 재단이 출연금을 집행한다. 2015년 말 기준 총 153개 기업이 9526억원을 출연하는 협약을 체결했다. 2017년부터 모든 대·중소기업 상생협력기금 출연금에 7%의 세액공제가 적용된다.

전고체 전지 [Solid-state battery] 경제용어사전

... 전해질을 기존 액체에서 고체로 대체한 차세대 배터리. 리튬이온배터리에 필요한 전해액과 분리막을 없애고, 비는 공간에 에너지밀도가 더 높은 물질을 집어넣을 수 있다. 액체로 만들어진 기존 배터리는 양극과 음극이 만날 경우 화재가 발생할 위험이 ... 초박막을 만들 수 있고, 양·음극을 여러 겹 쌓아 고전압·고밀도 배터리 구현이 가능하기 때문이다. 리튬이온 배터리보다 에너지 밀도가 높아 전기차의 주행 거리 향상과 충전 시간을 절약할 수 있다. 부품이 덜 들어가는 만큼 무게도 가벼워진다. ...

혜민공정 [惠民工程] 경제용어사전

중국에서 에너지절감제품을 구매할 때 정부 보조금 을 지원하는 정책. 예전 중국의 가전제품 보조금 정책이었던 가전하향(家電下鄕), 이구환신(以舊換新)에 이어 에너지절약 보조금 지원정책이었으나 2013년 5월 종료됐다. 하지만 중국가전업체들의 경영난이 심화돼자 2014년에 부활될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공회전 단속 경제용어사전

에너지 절약과 매연 감소를 위해 정지 상태인 차량이 시동을 걸어 놓는 것을 단속하는 제도. 경유차는 5분(기온 5도 미만이나 25도 이상은 10분), 휘발유·가스차는 3분이며 어기면 과태료 5만원이 부과된다.

건물에너지관리시스템 [building energy management system] 경제용어사전

건물 내 조명, 설비의 실시간 에너지소비 상태를 점검, 평가해 불필요한 에너지 사용 요인을 개선하는 시스템이다. 에너지 사용패턴을 파악, 분석하여 에너지절약 할 수 있다.

녹색경영 경제용어사전

기업이 경영활동에서 자원과 에너지절약하고 효율적으로 이용하며 온실가스 배출 및 환경오염의 발생을 최소화하면서 사회적, 윤리적 책임을 다하는 경영을 말한다.

스마트 미터 [smart meter] 경제용어사전

전력사용량을 체크해 시간대별로 전력이 필요한 곳과 남는 곳을 알려주는 기기. 원격검침, 전력 공급자-수용가 간 양방향 통신, 시간대별 계량이 가능한 전자식 전력량계이다. 전력 공급자와 사용자가 검침비용 및 에너지 절약 등의 효과를 거둘 수 있다. 시간대별로 수집된 사용양 정보는 가격 계산에 사용되며, 시간대별로 전기요금이 달라진다.

탄소캐시백 프로그램 경제용어사전

저탄소 제품이나 에너지절약 실천매장 등을 이용하는 구매자에게 탄소포인트를 제공하는 프로그램 이다. 탄소캐시백 유통사나 실천매장을 이용하는 구매자는 탄소포인트를 적립 받을 수 있으며 적립된 포인트로 탄소캐시백 가맹점 등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고, 철도 승차권 구매도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