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41-50 / 134건

후강퉁 [水+戶/] [Shanghai-Hong Kong Stock Connect] 경제용어사전

... 뜻하는 '후(水+戶/邑)'와 홍콩을 뜻하는 '강(港)'을 조합해 만든 용어다. 2014년 10월말 시행 예정이었으나 중국당국이 구체적인 일정을 제시하지 않고 있다가 11월 1일에서야 시험운영을 실시했으며 11월17일부터 시행되고 있다. 외국인 투자자 중엔 적격외국인기관투자가(QFII) 자격을 얻은 기관투자가들만 중국 본토 A주 투자가 가능했다. 후강퉁의 도입으로 일반 개인투자자들도 홍콩을 통해 개별 본토 A주 투자가 가능하다. 중국 투자자 역시 홍콩 주식을 자유롭게 ...

경쟁법 집행 일반원칙 경제용어사전

중국에서 외국인이나 외국 기업에 의해 이뤄진 경쟁 제한적 행위에 대해 중국정부가 자국의 반독점법인 경쟁법을 적용 집행할 때 절차적 공정성과 형평성을 지켜야 한다는 원칙이다. 중국 정부는 2008년부터 반독점법을 시행한 이후 다국적 기업이나 외국 기업에 대해 국내법 기준을 들이대며 강도 높은 가격담합 조사를 해왔다. 2013년 1월에는 LCD(액정표시장치) 패널 가격 담합 혐의로 삼성전자와 LG전자 등 6개 업체에 총 3억5300만위안(약 610억원)의 ...

모디노믹스 [Modinomics] 경제용어사전

2014년 5월 인도의 총리가 된 모디의 경제정책을 말한다. 모디가 인도국민당(BJP)의 총리 후보자시절부터 주창해온 모디노믹스는 외국인의 투자를 통한 인프라 확충과 제조업 육성, 이를 통한 일자리 창출이 핵심이다. 모디는 청년 일자리 확대를 비롯해 작은 정부, 기업 자유를 강조하는 '모디노믹스'를 표방하면서 인기를 모으고 있다. 모디노믹스는 인도판 '대처리즘'이라는 평가를 받는다.

위안화 적격외국인투자자 [RMB Qualified Foreign Institutional Investors] 경제용어사전

중국 정부가 국가별로 할당한 금액의 범위 내에서 해당국 금융회사들이 자체적으로 조달한 위안화(RMB)로 중국 본토의 주식, 채권, 파생상품 등에 제한 없이 투자할 수 있는 자격. 한국은 2014년 7월 한중정상회담이후 800억 위안(약 13조원)에 달하는 한도를 부여받았고 2015년 10월30일 열린 한중 정상회담을 계기로 이 투자한도 800억 위안에서 1200억위안으로 확대되었다.

외국인투자촉진법 경제용어사전

외국 기업의 국내 투자를 유치하기 위해 1998년 제정한 법률. 공정거래 법에 따르면 지주회사 의 손자회사가 증손회사를 세우려면 지분을 100% 보유해야 한다. 이 규정 때문에 기업의 투자가 막히자 정부와 새누리당은 외국인투자촉진법을 개정해 손자회사가 외국 기업과 합작으로 증손회사를 설립할 때는 의무 지분율을 50%까지 낮춰주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

외국인투자촉진법 개정안 경제용어사전

국내 대기업과 외국회사 간 합작투자 규제를 완화하는 것으로 지주회사 손자회사가 합자회사 를 설립할 때 현행 공정거래 법상 지분 100% 보유를 50% 수준으로 낮춰주는 것을 주 내용으로 한다.

공익사업 투자이민제 경제용어사전

낙후지역 개발이나 중소기업 지원 등 공익적 성격의 사업에 일정한 기준 금액 이상을 투자하는 외국인에게 거주·영주 자격을 부여하는 제도. 2013년 5월 27일부터 시행예정이다. 법무부 장관이 고시하는 기금(펀드) 또는 공익사업 에 5억원 이상을 5년간 예치 또는 출자한 외국인에게 국내 영주(F-5) 자격을 준다. 유형은 ''무이자 원금보장형''인 펀드 방식과 ''손익부담형''인 낙후지역 개발사업 출자 방식으로 나뉜다. 펀드 방식은 한국정책금융공사 ...

부동산투자이민제 경제용어사전

국내 부동산을 일정액 이상 사는 외국인에게 국내거주자격(F-2)을 주고 5년이상 체류하면 영주권(F-5)을 허용하는 외국인 투자유인책이다. 2010년 2월 제주도에서 첫 시행된 이후 강원도 평창 알펜시아지역, 전남 여수 대경도관광단지, 인천 영종지구 등 4곳으로 확대 적용되고 있다.

직접주문전용선 [direct market access] 경제용어사전

증권사 딜러의 주문처리 작업을 거치지 않고 증권사 시스템을 통해 바로 한국거래소로 주문이 전달되는 방식. 전용선을 통해 매매 주문을 하기 때문에 간발의 차이긴 하지만 확률적으로 똑같이 주문을 내더라도 체결 가능성이 높다. 수익률에 민감한 기관들이 거래 체결 시간을 조금이라도 더 단축시키기위해 등장했다. 통상 DMA 거래는 자동매매로 이루어진다. 특정 주문처리를 컴퓨터 알고리즘 으로 내재화해 주문이 자동으로 생성되는 방식이다.

주문적합성 점검 경제용어사전

증권사와 선물회사가 개인투자자, 국내 법인 , 외국인 투자자 주문을 수탁한 후 회원사시스템에서 주문수량이나 가격의 합리성등을 점검하는 과정을 말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