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42건

기후위기대응기금 경제용어사전

정부와 여당이 2021년부터 5년동안 조성할 예정의 기금으로 최대 12조원 규모를 목표로 한다. 기후위기대응 기본법에 따라 설치되는 것으로 기금 재원은 온실가스 배출권거래제의 유상할당수입 등으로 마련한다. 정부가 기업에 배출권을 팔아서 생기는 유상할당수입은 국가 배출권 할당계획 제3차 계획기간(2021~2025년)에만 최소 3조원, 최대 12조원이 걷힐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기후위기대응 기본법 경제용어사전

... 법안은 사실상 여당 당론으로 추진될 전망이다. 기후위기대응 기본법은 기후위기 대응과 관련된 국내외 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기획재정부가 운용·관리하는 기후위기대응기금을 설치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기금 재원은 온실가스 배출권거래제의 유상할당수입 등으로 마련한다. 정부가 기업에 배출권을 팔아서 생기는 유상할당수입은 국가 배출권 할당계획 제3차 계획기간(2021~2025년)에만 최소 3조원, 최대 12조원이 걷힐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녹색전환 기본법은 에너지·자원의 ...

선복 매입 경제용어사전

한 해운사가 다른 해운사의 여유 선복을 유상으로 매입하는 것

카카오 뱅크 [Kakaobank] 경제용어사전

... 한국투자금융지주가 보유한 카카오뱅크 보통주 4160만 주를 2080억원에 매입해 지분율을 10%에서 34%로 높여 카카오뱅크의 1 대주주가 됐다. 2020년 하반기에 기업공개도 계획하고 있다. 아직까지는 고민거리도 많다. 당장은 국내 인터넷전문은행 환경이 척박하기 때문이다. 카카오뱅크보다 먼저 출범한 케이뱅크는 유상증자 계획이 무산돼 유동성 위기에 빠져 있다. 독주보다는 여러 인터넷전문은행이 함께 성장할 수 있는 생태계가 돼야 한다는 게 카카오뱅크의 판단이다.

주식등의 대량보유상황보고서 경제용어사전

특수관계인을 포함한 개인이나 법인이 상장회사 지분을 5%이상 보유하게 될 경우에 5일 이내 발표하는 지분공시다. 일명 "5%룰"이라고도 불리며, 주식을 추가로 매입하거나, 매각해 1% 이상의 지분변동이 생겨도 5일 이내에 공시해야 한다.

킥스 [Korean-Insurance Capital Standard] 경제용어사전

... 2021년 차질 없이 회계기준을 도입하기 위해 2019년을 목표로 재무·전산 회계를 담당하는 차세대 시스템 개발에도 모든 역량을 쏟아 왔다. 또한 IFRS17과 K-ICS 도입 시 지급여력비율이 하락할 것으로 예상되는 보험사들은 유상증자 및 신종자본증권, 후순위채 등의 방법으로 자본확충을 지속해 왔다. 하지만, 2018년 11월 14일 IFRS17 도입 시기가 2022년으로 1년 유예됨에 따라 보험업계에서는 K-ICS 도입 시기도 2022년으로 1년 늦추어야 한다고 ...

코스닥 벤처펀드 경제용어사전

... 투자하는 상품이다. 2018년 3월5일 첫 선을 보였다. 유망 벤처기업에 자금이 흘러들도록 유도하기 위해서다. 코스닥 벤처펀드는 전체 자산의 15%를 벤처기업이 새로 발행하는 주식에 투자해야 한다. 비상장 기업 주식이나 상장사가 유상증자로 발행한 신주, 신규 상장기업의 공모주, 벤처기업의 전환사채(CB)와 신주인수권부사채(BW)가 여기에 포함된다. 여기서 말하는 벤처기업은 벤처기업 육성에 관한 특별조치법 2조2항에 따라 기술성과 성장성이 높아 정부가 지원할 필요가 ...

케이뱅크(K뱅크) [Kbank] 경제용어사전

한국최초의 인터넷 은행. 2016년 1월 7일 자본금 160억의 케이뱅크 준비법인으로 설립되었고 같은 해 3월 21일 KT, 우리은행, NH투자증권, 한화생명, GS리테일 등 21개사를 주주로 2,500억의 유상증자를 실시하였으며 2017년 4월 3일 영업을 개시 했다. 기존 은행에서는 카드발급 신청 등 많은 업무를 주중 영업시간에만 할 수 있는 것과 달리 K뱅크는 모든 업무를 365일, 24시간 내내 소비자들에게 제공한다. 영업점이 없어 비용을 ...

GDR [Global Depositary Receipts] 경제용어사전

세계 주요 금융시장 에서 동시에 발행·유통되는 주식예탁증서 (DR)를 말한다. 국내 기업이 외국 투자자를 대상으로 유상증자 할 때 발행주식을 예탁기관에 맡기고 예탁기관이 발행주식(원주)을 근거로 DR을 발행한다. 해외에서 국내 주식을 유통시킬 때 발생하는 문제점을 해소하고 원활한 유통을 돕기 위해 도입됐다. DR은 원주와 똑같은 가치를 갖는다.

실권주 청약 경제용어사전

상장사의 주주 우선 공모방식 유상증자 때 미달된부분을 주간사 증권회사 가 일반인들을 대상으로 청약받는 것을 말한다. 발행가격 이 일반 주가보다 10∼30% 낮아 투자수익을 기대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