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12건

대체 불가능 토큰 [non-fungible token] 경제용어사전

... 공간으로까지 시장이 넓어질 것”이라고 내다봤다. 실제로 지난 11일에는 뉴욕 크리스티 경매에서 디지털 예술가 '비플'의 '매일:첫5000일'이라는 작품이 약 780억원에 낙찰되기도 했다. 5000개 이상의 JPEG 그림파일을 모은 디지털 이미지다. 원작자의 수익 창출도 더 쉬워진다. 디지털 작품이 NFT로 거래될 때마다 처음 제작자에게 수수료가 가도록 NFT를 설정할 수 있기 때문이다. NFT 기술로 확실한 수익 창출 모델을 만든 경우도 있다. NBA 경기 장면의 NFT를 ...

아이소셀 GN2 경제용어사전

삼성전자가 2021년 2월 23일 선보인 이미지센서. 아이소셀 GN2에는 업그레이드된 자동 초점 기능을 적용했으며 업계 최초로 픽셀을 대각선으로 분할하는 '듀얼 픽셀 프로' 기술을 적용했다. 기존엔 픽셀을 좌우 양쪽으로 나누어 피사체의 초점을 맞췄다. 반면 신제품은 픽셀 중 일부를 대각선으로 분할해 상·하 위상차 정보까지 활용하는 고난이도 기술을 적용했다. 가로 무늬가 많은 피사체 또는 배경에도 한층 강화된 자동 초점 기능을 제공하는 것이다. 신제품은 ...

아이오닉 5 [IONIQ 5] 경제용어사전

... 전방 이동 가능 시트는 차를 휴식 공간, 업무 공간, 여가 공간으로 활용할 수 있게 했다. 외부 디자인도 돋보인다. 1974년 포니에서 시작된 현대차 디자인 유산을 이어받아 미래로 연결한 모습이다. 핵심은 '파라메트릭 픽셀'이다. 이미지를 구성하는 최소 단위인 픽셀을 형상화한 것으로 전조등과 후미등, 휠과 전기 충전구에도 적용됐다. 전면은 상단부 전체를 감싸는 조개껍데기 모양의 '클램셸 후드'를 적용해 유려한 이미지를 완성했다. 측면에선 현대차 전기차 중 가장 긴 20인치 ...

샤이 트럼프 경제용어사전

미국 대통령선거에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에 대한 지지를 숨기는 유권자를 말한다. 2016년 미국 대선에서 트럼프 대통령 지지자라고 하면 '저학력자'에 '인종차별주의자'라는 나쁜 이미지가 있기 때문에 샤이 트럼프가 성향을 밝히기 어려운 분위기였다. 2020년 대선에서도 트럼프 대통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실패와 같은 실책으로 여론의 뭇매를 맞으면서 트럼프에 대한 지지를 공개적으로 표명하지 않은 샤이 트럼프가 이번에는 4년 전보다 ...

컨셉팅 경제용어사전

이미지에 열광하고 변화를 거듭하는 젊은 층이 기능이 아닌 콘셉트를 소비하는 경향을 말한다. 김난도 서울대 교수가 2019년 트렌드 코리아 2019에 처음 발표 했다. 카페를 갈 때 7080년대 분위기 레트로 콘셉트, 식물원에 온 것 처럼 다양한 나무, 꽃들이 많은 카페처럼 특별한 분위기의 장소를 찾아가는 것 등이 이에 속한다.

엑시노스 980 경제용어사전

... 동시에 연결하는 방식을 통해 최대 3.55Gbps(초당기가비트) 속도로 콘텐츠를 다운로드할 수 있게 했다. 고성능 신경망처리장치(NPU)가 내장돼 인공지능(AI) 연산 성능이 약 2.7배 향상됐다. 엑시노스 980은 최대 1억800만 화소 이미지까지 처리할 수 있는 이미지처리장치(ISP)도 갖췄다. 최대 5개의 이미지센서를 연결할 수 있고 3개의 센서가 동시에 작동된다. NPU 성능이 더해져 사진 촬영 때 피사체 형태 등에 따라 최적의 촬영 환경으로 자동 설정해준다. 삼성전자는 ...

그린론 경제용어사전

신재생에너지, 전기자동차, 에너지 효율화 등 친환경 사업 프로젝트와 인프라 사업의 자금 조달에 활용되는 금융 기법이다. 그린 론을 통해 자금 조달에 성공하면 친환경 미래 사업이라는 이미지뿐 아니라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것으로 받아들여진다. 또 그린 론은 분할 인출이 가능해 투자 상황에 따라 자금 흐름을 관리할 수 있다. 2019년 8월 15일 SK이노베이션은 국내 기업 중 처음으로 그린 론(green loan) 형태로 한국 미국 유럽 중국 ...

아이소셀 브라이트 HMX 경제용어사전

삼성전자가 2019년 8월 12일 발표한 최첨단 이미지 센서. 신제품은 0.8마이크로미터(㎛·1㎛는 100만분의 1m) 크기의 초소형 픽셀을 적용한 센서다. 화소 수는 1억800만 개로, 2019년 5월 공개한 6400만 픽셀 센서보다 1.6배 이상 늘어났다. 1억 개가 넘는 화소를 구현하기 때문에 기존 스마트폰 등 모바일 기기에서 표현하지 못했던 세세한 부분까지 이미지로 담아내는 초고해상도 촬영이 가능하다. 4개의 픽셀을 합쳐 하나의 큰 픽셀처럼 ...

신경망 처리장치 [neural processing unit] 경제용어사전

반도체가 인간의 뇌 신경망과 비슷한 기능을 할 수 있게 하는 기술. 인공지능(AI)의 핵심인 딥러닝(스스로 학습하는 것) 알고리즘 실행에 최적화돼 있다. 이미지, 음성 등 비정형적인 데이터를 빠르게 처리한다. 스마트폰 AI 서비스, 차량용 전장, 사물인터넷(IoT), 데이터센터 등 적용 범위가 넓다.

로봇 센서 [robot sensor] 경제용어사전

물리화학적 현상을 전기신호로 바꿔주는 전자부품. 사람의 감각기관에 해당하며 시스템 반도체로 구성한다. 이미지 센서(눈), 터치 센서(피부), 힘 센서(힘을 측정해 전기신호로 전환), 가속도·자이로 센서(균형유지 및 동작제어), 라이다·레이더 센서(내비게이션 및 충돌방지), 광 센서, 가스 센서(유체 화학성분 변화 감지) 등 다양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