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82건

국가기후환경회의 경제용어사전

... 석탄화력발전소 가동 중단, 노후 경유차 운행 제한 등은 정책을 통해 일부 현실화됐다. 2020년 10월 문재인 대통령이 "2050년까지 탄소 중립을 실현하겠다"고 선언한 만큼 정책 변화가 불가피한 상황이다. 탄소 중립은 탄소 배출량과 흡수량을 상계해 순배출량이 '0'이 되는 상태를 말한다. UN 파리기후협약에 따라 탄소 중립을 선언한 한국 정부는 2020년 연말까지 이행방안을 담은 2050 중장기저탄소발전전략(LEDS)를 UN에 제출해야 한다.

수소경제법 경제용어사전

... 위한 법적 토대를 마련하고 2)국무총리를 위원장으로하고 관계 부처 장관이 위원으로 참여하는 수소경제 컨트롤타워인 수소경제위원회를 구성, 운영하고 수소산업진흥, 수소유통 및 수소안전을 지원하기 위한 전담기관을 지정할 수 있는 등 수소경제 이행 추진체계를 구축했으며 3)수소전문기업 육성 및 지원, 인력양성 및 표준화 사업지원 등 수소산업 기반 조성을 위한 법적 근거를 확보 했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갖는다. 현재 현재 미국‧일본‧EU 등 주요 선진국은 수소경제 육성을 위한 ...

국제수소경제포럼 [International Partnership for Hydrogen and Fuel Cells in the Economy] 경제용어사전

지난 2003년 11월, 미국 부시 전 대통령의 '수소연료 이니셔티브(Hydrogen Fuel Initiative)' 선언에 따라 출범한 기구. 주요 활동으로는 △수소 경제로의 이행을 위한 다자간 연구개발 △실증·상용화 협력 체계의 구성과 운영 △정책개발·표준화를 위한 포럼 등이 있다. 미국을 비롯해 한국, 일본, 중국, 호주, 독일, 뉴질랜드, 브라질, 아일랜드, 노르웨이, 캐나다, 인도, 러시아, 이탈리아, 남아공, EU, 영국, 프랑스 등 20개국이 ...

헥시트 [HK-exit] 경제용어사전

... 중단, 첨단 제품에 대한 접근 제한 등 제재 조치도 발표했다.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은 1일 “홍콩은 이제 중국 공산당 치하의 한 도시일 뿐”이라며 “홍콩에 부여한 특별 지위를 끝내라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지시를 계속 이행하겠다”고 말했다. 자본 유출은 가속화할 전망이다. 이미 해외로 돈을 빼돌리는 사람이 적지 않다고 FT는 보도했다. 한 금융권 종사자는 “순자산의 80%를 외국 통화로 전환했다”며 “중국 정부가 홍콩보안법보다 더 극단적인 제재 조치를 ...

한국제품안전관리원 [Korean Institute of Product Safety] 경제용어사전

제품안전기본법에 따라 수입·유통단계의 불법 제품과 위해 우려 제품을 감시·조사하는 기관이다. 제품 안전성 조사와 제품 수거(리콜) 등의 이행 점검, 제품 관련 사고 조사 및 위해도 평가 등을 산업부 국가기술표준원으로부터 위탁받아 수행하고 있다. 2018년 9월 21일 제품안전기본법 제21조의 2항에 따라 설립됐다.

INF조약 경제용어사전

...T)을 맺어 핵탄두와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등의 감축에 합의하며 핵군비 통제의 기틀을 다졌다. INF조약이 미·소 냉전체제 종식의 출발이란 평가를 받는 이유다. 1991년 소련이 붕괴하고 냉전이 종식된 뒤 소련의 INF조약 이행의무는 러시아가 승계했다. 러시아와 미국은 조약 준수 여부를 둘러싸고 수시로 갈등했다. 특히 미국은 버락 오바마 행정부 시절인 2014년부터 “러시아가 INF조약을 위반했다”고 지적했지만 러시아는 이를 부인해왔다. INF조약을 노골적으로 ...

국민취업지원제도 경제용어사전

... 50만원의 구직수당을 받기 위해서는 월 2회 이상 구직활동을 했음을 증명해야 하는데, 구직활동 인정 기준도 대폭 완화했다. 고용부는 지침에서 입사지원서 제출과 면접 참여는 각각의 구직활동으로 인정하라고 했다. 상담사가 부여한 과제를 이행하고 상담에 참여하는 것도 구직활동으로 인정된다고 했다. 이 밖에 △같은 날 2개 회사에 입사 지원해도 구직활동 2회 인정 △자격증 시험 응시도 구직활동으로 인정, 떨어졌다 다시 응시하면 총 2회 인정 △시간에 관계없이 하루 봉사활동하면 ...

스마트 콘트랙트 [smart contract] 경제용어사전

거래 당사자 간의 계약을 프로그램 코드로 체결해 이행을 강제할 수 있도록 하는 블록체인 기반의 전자계약서비스. 스마트 콘트랙트를 사용하면 굳이 투표소에 가지 않아도 스마트폰을 통해 대선이나 총선 투표를 할 수 있다. 부동산 거래 과정에서는 서류를 생략한 '원스톱 거래'를 한다. 신분 증명이 필요할 땐 스마트폰으로 인증받은 전자신분증을 쓰고, 주유소에 가면 특별한 결제 과정을 거치지 않고 주유량만큼 자동으로 결제가 된다. 스마트 콘트랙트의 장점은 편의성에 ...

루빈 독트린 [Rubin doctrine] 경제용어사전

... 결과 '외자 유입→자산 가격 상승→부(富)의 효과→추가 성장' 간 선순환 고리가 형성돼 전후 최장의 호황기를 누렸다. 이 과정에서 신흥국은 대규모 자금 이탈에 시달렸다. 1994년 중남미 외채위기, 1997년 아시아 외환위기, 1998년 러시아 국가채무 불이행 사태까지 이어지는 신흥국 위기가 잇달아 발생('그린스펀·루빈 쇼크'라 부른다)했다. 미국도 슈퍼 달러의 부작용을 버티지 못하고 2000년 이후에는 'IT 버블 붕괴'라는 위기 상황을 맞았다.

재감사 제도 경제용어사전

... 제도는 원래 소액주주를 위해 한국거래소가 2013년 도입한 것이다. 일본거래소 제도를 벤치마크해 감사인 '의견거절' 상장기업에 5개월가량 유예기간을 부여하는 식으로 기회를 준다. 일반적으로 의견거절을 받은 기업들은 거래소에 개선계획 이행내역서를 제출하고 재감사를 받아야 한다. 하지만 취지와 달리 기업의 비용 부담이 커지는 부작용이 발생했다. 시장에선 '재감사에서 살아남더라도 거액의 보수를 대느라 망한다'는 말까지 있다. 재감사 보수는 부르는 게 값인데 매년 오르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