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20 / 543건

전기통신사업법 시행령 개정안 경제용어사전

... 트래픽의 1% 이상인 부가통신사업자에게 망 안전성에 대한 의무를 부여한 법. 2020년 11월말 현재 기준으로는 구글, 네이버, 넷플릭스, 카카오, 페이스북 등 5개 사업자가 해당한다. 이들은 서비스 안정 수단을 확보하기 위해 단말과 인터넷망사업자(ISP) 등 이용환경을 차별하지 않고 서비스를 제공해야 한다. 트래픽이 몰리는 것을 막기 위한 조치도 취해야 하고, 트래픽 변동에 대비해 필요한 경우 관련 사업자와 협의해야 한다. 트래픽 경로를 변경하면 기간통신사업자에 미리 ...

MZ세대 [MZ Generation] 경제용어사전

1980년대 초~2000년대 초 출생한 `밀레니얼 세대'와 1990년대 중반부터 2000년대 초반 출생한'Z세대'를 아우르는 말. 2021년 현재 10대 후반에서 30대의 청년층으로 휴대폰, 인터넷 등 디지털 환경에 친숙하다. 이들은 변화에 유연하고 새롭고 이색적인 것을 추구하며, 자신이 좋아하는 것에 쓰는 돈이나 시간을 아끼지 않는 특징이 있다. MZ세대는 플랫폼에서의 '재미'와 '간편함'을 추구하는 MZ세대가 금융산업의 판을 뒤흔들고 있다. 이들은 ...

KRX BBIG 뉴딜지수 경제용어사전

한국거래소(KRX)가 한국판 뉴딜 선도기업으로 구성한 주가 지수로 2020년 9월7일 발표됐다. 배터리·바이오·인터넷·게임(BBIG) 업종을 기반으로 한다. 이들 업종은 K-뉴딜정책의 핵심 분야로서 관련 10개 주요 종목의 시가총액 합계는 2020년 8월 말 기준 322조원으로 코스피의 20.4%에 이른다. 구성 종목은 ▲ 2차전지 업종(LG화학·삼성SDI·SK이노베이션) ▲ 바이오 업종 (삼성바이오로직스·셀트리온·SK바이오팜) ▲ 인터넷업종 (네이버· ...

랜 케이블 경제용어사전

인터넷 데이터와 전력을 모두 주고받을 수 있는 전선이다. 전력 케이블과 데이터 케이블을 따로 배선할 필요가 없어 효율적이다. 그러나 케이블 길이가 100m를 넘으면 데이터 전송 효율이 떨어진다는 문제가 있었다. 전송 효율이 떨어지면 속도가 느려지고 데이터 손실이 난다. 2020년 7월 21일 LS전선은 데이터와 전력을 200m까지 동시에 보낼 수 있는 랜(LAN) 케이블 '심플와이드'를 출시했다고 발표했다. 기존 랜 케이블 전송 거리의 한계(100m)를 ...

망분리 경제용어사전

네트워크 보안 기법의 일종으로 외부의 공격으로부터 내부의 자료를 보호하기 위해 업무용 내부 망과 인터넷 망을 분리하는 것을 말한다. 망분리 규제는 국내에서는 2006년 중앙 정부 기관을 시작으로 2011년 농협 전산망 마비 사태를 계기로 2013년 모든 금융권에 적용됐다. 모든 금융회사는 시스템 개발 인력에 대해 인터넷 PC와 내부망 PC를 별도로 두 대 설치하는 '물리적 망 분리' 규제를 적용받는다. 일반 은행 영업점이나 디자인 인력 등 다른 직무도 ...

PDR [price to dream ratio] 경제용어사전

... PDR(price to dream ratio)는 이런 주식들의 랠리를 설명하기 위해 만들어 진것이다. 테슬라 주가에는 전기차, 자율주행, 우주 탐험 시대에 대한 사람들의 '꿈'이 반영돼 있다는 얘기다. 국내에서는 바이오 전기차배터리 인터넷 게임 업종의 7개 대형주 'BBIG7'이 그런 주식들이다. 삼성바이오 셀트리온 삼성SDI LG화학 네이버 카카오 엔씨소프트 등이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7개 종목 주가는 급등했다. 김학균 신영증권 리서치센터장은 ...

BBIG7 경제용어사전

2020년 코로나 19 발발이후 증시의 주도주로 떠오른 바이오, 배터리, 인터넷, 게임 섹터의 대표적인 7개 종목. 삼성바이오로직스, 셀트리온, LG화학, 삼성SDI, 네이버, 카카오, 엔씨소프트 등이 이에 속한다. 이들 BBIG7은 전통산업 강자들의 순위를 끌어내렸다. 2020년 상반기 동안 이들 7개 종목은 평균 66.95% 상승했다. 같은 기간 코스피지수는 3.88% 하락했고 시가총액 1위 삼성전자(52,500 -1.50%)는 6.99% 주가가 ...

로빈후드 [Robinhood] 경제용어사전

... 트럭제조업체 니콜라 등도 사들이는 등 구체적인 분석을 하지 않고 도박하는 식의 투자행태를 보이기도 해 우려를 낳고 있다. 밀레니얼 세대가 증시에 몰려든 데는 여러 이유가 있다. 마이크 오루크 존스트레이딩 수석전략가는 WSJ에 “(인터넷주가 급등했던) 2000년과 비슷한 점은 개인 투자자들이 이번 장을 놓칠 수 없는 천금 같은 기회로 보고 있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밀레니얼 세대는 2008년 금융위기 때 폭락을 경험하지 못했다. 2010년 이후 증시가 10년간 오른 것만 ...

공인인증서 경제용어사전

온라인에서 신원을 확인하거나 문서의 위·변조를 막기 위해 만들어져 민원서류 발급 같은 전자정부 서비스, 인터넷 금융 등에 활용됐다. 다만 발급이 번거롭고 관련 플러그인 기술인 '액티브X'가 마이크로소프트의 익스플로러에서만 사용할 수 있어 불편하다는 지적이 많았다. 1999년 도입됐으나 2020년 5월 20일 공인인증서의 독점적 지위를 폐지하는 '전자서명법 개정안'이 통과됨에 따라 '공인인증서'의 독점 기능이 사라지고 사설 인증서도 기존 공인인증서 ...

중앙은행 디지털화폐 [Central Bank Digital Currency] 경제용어사전

... 중앙은행이 발행하며 기존 통화와 가치가 연동된다. 지폐·동전 없이 전자장부에 숫자로만 오가는 거래의 수단이다. 통상 스마트폰을 통해 중앙은행이 개발한 전자지갑 앱을 내려받아 사용할 수 있다. 일반 은행 계좌와 연동되지 않는 동시에 인터넷 없이도 사용이 가능하다는 점에서 기존 간편결제 시스템과 다르다. CBDC는 디지털 장부인 블록체인으로 관리된다. 그런 만큼 화폐 위조 위험은 사라진다. 지폐와 동전에 비해 금융거래 안정성을 대폭 높일 수 있다. 또 중앙은행은 CBDC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