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20건

수소경제위원회 경제용어사전

... 보급대수는 2019년 4194대로 세계에서 가장 많았다. 정부는 수소차 차종 등을 확대해 2030년까지 85만대를 공급한다는 계획이다. 정부는 전기차 대비 긴 주행거리와 짧은 충전 시간 등 수소차의 강점을 살려 대형 화물차나 중장거리 버스 등 보급 차종을 확대할 방침이다. 구매 보조금 등 재정 지원도 강화한다. 화물차 등 대형 수소차량은 내년부터 연료 보조금이 도입된다. 2023년부턴 교통거점에 대형 복합충전시설을 구축한다. 수소충전소는 660기를 추가로 확충한다. ...

노이즈캔슬링 헤드폰 [noise-cancelling headphone] 경제용어사전

... 철로변이나 시내 대로변에 서 있는 것과 비슷한 수준이다. 은퇴한 파일럿 10명 가운데 6명이 소음성 난청에 시달리는 이유다 보통 헤드폰에 노이즈캔슬링 기술을 적용한다. 두꺼운 이어패드가 귀를 감싸 소음 제거 효과가 극대화된다. 특히 장거리 노선을 자주 이용하는 비즈니스맨이 이 제품을 많이 찾는다. 항공기 소음을 덜 느끼게 해주기 때문에 피로가 줄어든다. 업계 관계자는 “세계보건기구(WHO)는 소음성 난청을 예방하기 위해 낮은 볼륨으로도 선명하게 들을 수 있는 노이즈캔슬링 ...

직류 [direct current] 경제용어사전

... 흐르는 전류를 뜻한다. 시간에 따라 전류 크기와 방향이 주기적으로 변하는 AC에 비해 안정적이고 효율적이다. 전력을 설계하는 작업도 단순하다. 컴퓨터를 포함한 대부분의 전자기기가 DC로 설계돼 있는 이유다. 수많은 단점에도 불구하고 현재의 배전 설비는 AC가 대세다. DC는 변압이 힘들기 때문이다. 최근 상황이 달라졌다. 전력 반도체 기술이 발달하면서 DC도 쉽게 변압이 가능하게 된 것이다. 장거리 송전은 DC가 AC보다 전력 손실도 더 적다.

타우러스 경제용어사전

독일의 타루서스 스스템즈사에서 개발한 장거리 공대지 순항미사일. 길이 5.1m (날개폭 2m), 전체중량은 1400Kg이며 이중 탄두의 무게는 480Kg이다. 최대 사거리가 500km에 달하며 최대 속도는 시속 1163km 후방 지역에서도 핵·미사일 시설을 비롯한 핵심 표적을 즉각 정밀 타격할 수 있다. 장착해 전파 교란에도 목표물 반경 3m 이내로 타격이 가능하다. 철근 콘크리트 3m를 관통할 수 있는 파괴력을 지녀 '킬 체인(kill chain)'의 ...

개성공단 [Gaesong Industrial Complex] 경제용어사전

... 대표적인 사례로 남북관계의 변화에 따라 부침을 겪기도 했다. 개성공단은 2004년 12월 본격 가동된 뒤 북한의 근로자 철수 조치로 2013년 4월8일부터 9월15일까지 가동이 중단된 바 있다. 2016년 2월 10일 정부는 북한의 장거리 미사일 발사에 대한 대북 압박움직임의 일환으로 개성공단 폐쇄를 선언했다. 이로써 남북 경제교류 협력을 목적으로 설립된 개성공단은 2003년 12월15일 첫 제품을 생산한지 11년2개월여 만에 다시 문을 닫게 된 것이다. 폐쇄결정당시 ...

아리랑 2호 경제용어사전

... 처음으로 한국이 주도권을 쥐고 개발한 첫 실용위성이자 향후 고해상도 위성 개발의 계기를 마련한 위성이다. 아리랑 2호는 지상 656~680㎞ 상공의 우주궤도를 하루 14바퀴 반씩 약 4만6800회를 돌았다. 2013년 북한 핵실험과 장거리 로켓 실험 등 굵직한 역사의 현장을 지켜봤다. 2015년 10월초까지 찍은 영상은 해외가 244만8321장, 국내는 7만5404장에 이른다. 이는 지구 전체를 3.7회 촬영한 면적에 해당한다. 아리랑2호가 찍은 영상의 가치는 5323억원으로, ...

저전력 장거리 통신 기술 [low-power wide area network] 경제용어사전

생활 속 사물들을 유무선 네트워크로 연결하는 사물인터넷(IoT) 전용 통신 기술이다. 저전력 장거리 통신 기술은 통신 반경이 수십km로 넓고, 전력 소모가 적어 단말 배터리 수명이 수년간 유지되는 장점을 지니고 있는 기술이다. 온도, 습도, 무게, 위치 등 단순 정보를 측정해 처리하는 데 유용하게 활용될 수 있다.

탄도미사일 [ballistic missile] 경제용어사전

탄도미사일은 탄도를 그리며 높게 올라갔다가 낙하하며 마하(1마하=시속 1224㎞) 4~5 정도의 빠른 속도로 목표물을 타격한다. 로켓을 추진체로 이용한다. 터보제트 엔진을 사용하는 순항미사일에 비해 덩치와 파괴력이 크다. 대기권을 벗어나 8000㎞ 이상의 장거리 비행이 가능하다.

자율주행차 [self-driving car] 경제용어사전

운전자가 핸들과 가속페달, 브레이크 등을 조작하지 않아도 정밀한 지도, 위성항법시스템(GPS) 등 차량의 각종 센서로 상황을 파악해 스스로 목적지까지 찾아가는 자동차를 말한다. 엄밀한 의미에서 사람이 타지 않은 상태에서 움직이는 무인자동차(driverless cars)와 다르지만 실제론 혼용되고 있다. 자율주행 시장은 2020년부터 본격적인 성장세에 진입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시장조사업체 네비건트리서치에 따르면 세계 자율주행차 시장은 202...

분산형 발전소 경제용어사전

전력 소비 지역과 가까운 곳에 위치한 발전소. 대규모 장거리 송전시설을 건설할 필요가 없어 밀양 송전탑 사태와 같은 사회적 갈등을 줄이는 대안으로 떠오르고 있다. 액화천연가스(LNG) 신재생에너지 등을 연료로 사용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