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76건

클린 네트워크 [clean network] 경제용어사전

5G 통신망과 모바일 어플리케이션, 클라우드 등에 미국이 신뢰할 수 없다고 판단한 중국기업을 배제하는 '반중' 정책. 2020년 8월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전국무장관의 발표로 논란이 됐다. 당시 미 국무부는 홈페이지에 화웨이와 거래를 중단키로 한 '클린 업체'로 SKT와 KT를 포함한 31개 업체를 명시하고, LG유플러스에 대해서는 화웨이 제품 사용 중단을 촉구해왔다.

대북전단 금지법 경제용어사전

... 개정안을 재고할 것을 권고한다”는 토마스 오헤아 킨타나 유엔 북한인권특별보고관에게 '유감'을 표했고, 민주당은 같은 달 미국 조야의 비판에 대해 “한국 내정에 대한 훈수성 간섭이 도를 넘고 있다”는 논평을 냈다. 강경화 전 외교부 장관은 외신 인터뷰에서 “표현의 자유는 때로 제약될 수 있다”고 말했다. 모호한 법 조항도 논란을 키웠다. 제24조는 대북 확성기 방송과 시각매개물 게시에 대해 '군사분계선 일대'라고 특정했지만 '전단 등 살포'에 대해서는 제한구역을 ...

기후대응기금 경제용어사전

... LNG 등 발전용 에너지세의 체계를 바꿀 계획이다. 구체적으로 탄소와 관련된 각종 에너지 세금과 부담금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가격 체계를 다시 정하기로 했다. 기업들은 경유세가 오르고 탄소세가 신설되는 형태로 에너지 세제가 개편될 것으로 보고 있다. 전기요금이 오를 공산도 크다고 예상한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지금 단계에서 탄소세 도입과 경유세 인상 여부를 말씀드리는 건 적절하지 않다”며 가능성을 열어놨다.

전자서명법 시행령 개정안 (2020) 경제용어사전

... 개정안이 2020년 12월 1일 국무회의를 통과해 10일부터 시행된다. 개정안의 주요 내용은 ▲인정기관의 인정업무 수행방법 ▲평가기관의 선정 기준·절차 및 업무 수행방법 ▲전자서명 가입자의 신원확인 기준 및 방법 등이다. 과기정통부 장관이 평가기관을 선정하기 위한 기준·절차를 규정하고 평가기관이 사업자의 운영기준 준수여부 평가를 위해 세부평가기준을 마련하는 등을 규정했다. 또 운영기준 준수사실의 인정을 받고 본인확인기관으로 지정받은 사업자는 가입자의 신원을 확인토록 ...

쿼드 [The Quad] 경제용어사전

... 중단됐다가 2017년 부활했다. 사실상 중국 견제에 목적이 있다. 향후 북대서양조약기구(NATO) 같은 다자 안보 기구로 발전할 가능성이 있다. 4국은 2019년 9월 미국 뉴욕, 2020년 10월 4일 일본 도쿄에서 쿼드 외교장관 회의를 열고 '법치에 기반한 자유롭고 개방된 인도·태평양'을 목표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경제회복 등 역내 다양한 도전에 함께 대응하기로 했다. 중국을 명시적으로 언급하는 공동성명을 내지는 않았지만 ...

공급망 복원 이니셔티브 [Trilateral Supply Chain Resilience Initiative] 경제용어사전

인도, 호주, 일본 3국간의 공급망 복원 구상. 미래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같은 또 다른 재앙이 발생할 경우, 세계적인 공급망을 확보하고 중국에 대한 의존도를 낮추기 위해 2020년 9월 1일 인도 상공부 장관, 일본 경제산업성 장관, 호주 무역투자부 장관이 화상회의를 통해 출범을 결정했다. 이 이니셔티브는 일본이 처음 제안한 것으로 2020년 말 이니셔티브 출범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아태지역 국가들의 참여도 요청하고 있다. 이들 3개국은 SCRI를 ...

수소경제법 경제용어사전

... 법률'이다. 2020년 1월 9일 국회를 통과했으며 2021년 2월5일부처 시행되고 있다. 수소법은 1)수전해 설비등 저압 수수용품 및 수소연료사용시설에 대한 안전확보를 위한 법적 토대를 마련하고 2)국무총리를 위원장으로하고 관계 부처 장관이 위원으로 참여하는 수소경제 컨트롤타워인 수소경제위원회를 구성, 운영하고 수소산업진흥, 수소유통 및 수소안전을 지원하기 위한 전담기관을 지정할 수 있는 등 수소경제 이행 추진체계를 구축했으며 3)수소전문기업 육성 및 지원, 인력양성 및 ...

노동유연성 [Labour market flexibility] 경제용어사전

... 청년실업률은 올라가게 된다. 세계경제포럼 자료에 따르면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중 미국은 OECD 36개국 중 두 번째로 노동유연성이 높은 데 비해 한국은 34위로 최하위다. 국내에서는 근로기준법상 근로자를 해고하려면 긴박한 경영상의 이유, 노조와의 협의, 고용노동부 장관의 허가 등 까다로운 조건을 충족해야 한다. 사실상 정리해고가 불가능한 구조다. 한국만의 독특한 '연공서열형 임금체계', 즉 호봉제도 노동유연성을 떨어뜨리는 데 한몫한다.

수소경제위원회 경제용어사전

정부가 추진하는 수소경제를 아우르는 지휘본부로 수소경제정책들을 심의·결정하는 곳으로 2020년 7월 1일 출범했다. 국무총리가 위원장을,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간사위원을 맡으며 관계부처(기재부, 행안부, 과기부, 환경부, 국토부, 해수부, 중기부) 장관들과 산업계·학계·연구기관 전문가들이 가세한다. ​이 위원회는 원래 수소경제법이 발효되는 2021년 2월 5일 출범 예정이었지만 정세균 국무총리의 정세균 총리는 '한국형 그린뉴딜'의 한 축으로 수소산업 ...

슈망선언 [Schuman Declaration] 경제용어사전

1950년 5월 9일 당시 슈망 프랑스 외무부장관이 석탄, 철강 산업을 초국가적 기구를 통해 공동관리하자고 선언한 것을 말한다. 제 1, 2차 세계대전의 주원인이었던 독일과 프랑스 간의 적대 요인을 극복하고, 평화를 실현하기 위해 발표한 것으로 EU는 5월 9일을 유럽의 날(EU Day)로 확정하는 등 슈망선언을 유럽통합의 시발점으로 평가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