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20 / 39건

단독주택 재건축 경제용어사전

노후 단독·다가구·다세대·연립 주택 등을 허물고 아파트로 재건축하는 정비사업. 일반 재개발과 비슷하지만 도로와 상하수도 등 기반시설의 추가 설치가 필요 없어 재개발과 비교해 주거 여건이 좋은 곳에서 추진되며 임대주택 건설과 세입자 이주비 지급 의무가 없다는 게 차이점이다. 아파트 재건축과 비교하면 조합원이 적어 그만큼 일반분양 물량이 많은 게 특징이다 하지만 재개발에 비해 인센티브가 과도하다는 지적에 따라 2012년 관련 규정이 폐지됐다. 20가구 ...

기준용적률 경제용어사전

지구단위계획구역의 지정전 또는 재개발 구역 지정시 도시계획조례 규정에 의한 용적률의 범위 안에서 전면도로의 폭, 경관 기타 기반시설여건 등 입지적 여건을 고려하여 블록별, 필지별로 별도로 정한 용적률.

메가시티 [megacity] 경제용어사전

행정적으로 구분돼 있으나 생활, 경제 등이 기능적으로 연결돼 있는 인구 1000만명 이상의 거대 도시를 말한다. 메가시티외에 메트로폴리스, 대도시권, 메갈로폴리스 등 다양한 용어가 비슷하게 사용되고 있다.

가로주택정비사업 경제용어사전

도로에 둘러싸인 블록 단위 소규모 노후 주택을 정비하기 위해 도입된 미니 재건축사업을 말한다. 재건축·재개발과 달리 기존 주거지의 도시 기반시설을 유지한다. 가로주택정비사업은 가로구역의 전부 또는 일부가 아래의 요건을 모두 갖춘 경우에 그 전부 또는 일부에 대하여 시행할 수 있다. 1. 도시계획도로 또는 폭 6m 이상의 건축법상 도로로 둘러싸인 면적 1만㎡ 미만의 가로구역일 것. 단, 폭 4m를 초과하는 도시계획도로가 해당 가로구역을 통과하지 않아야 ...

도시 재생 사업 [urban regeraton] 경제용어사전

... 기반형과 근린형 재생 2가지로 구분돼 추진된다. 먼저 도시 경제 기반형 재생은 노후 산업단지, 항만 등 핵심 시설 등을 주변 지역과 연계해 복합 정비·개발함으로써 경제에 미치는 파급효과와 고용 창출이 가능한 곳에 지정된다. 역세권 개발, 공공 청사와 군부대 등 이전지 복합 활용, 문화·관광 자산 활용 등도 여기에 해당된다. 근린형 재생은 기존 재개발 사업처럼 낙후한 근린 주거지역의 생활 환경을 개선하고 지역 특색을 살리는 정책을 말한다.

정비구역 경제용어사전

노후 지역을 재개발·재건축 을 통해 계획적으로 정비하기 위해 '도시 및 주거환경 정비법'에 따라 지방자치단체가 지정 고시한 구역을 말한다. 정비구역으로 지정돼야 추진위원회 구성, 조합 설립 등 재개발·재건축을 시작할 수 있다.

부분임대 아파트 경제용어사전

전용 85㎡ 이상 아파트의 방 한 칸을 전·월세로 세를 줄 수 있도록 출입문을 따로 내고 화장실 등을 별도로 설치한 것이다. 2008년 뉴타운에서 시작돼 재개발 로 확산된 데 이어 서울 개포주공 재건축에도 도입됐다. 부분임대는 서울시가 1~2인 가구 증가에 대비해 적극 권장하고 있어 더욱 확산될 전망이다.

주택재개발사업 경제용어사전

정비기반시설이 열악하고 노후·불량건축물이 밀집한 지역에서 주거환경을 개선하기 위하여 시행하는 사업을 말한다.

주택재건축사업 경제용어사전

정비기반시설은 양호하나 노후·불량건축물이 밀집한 지역에서 주거환경을 개선하기 위하여 시행하는 사업을 말한다. 아파트가 건립되어 있는 지역의 경우 연립, 다세대가 밀집한 지역보다는 도로나 학교등 기반시설이 양호하기 때문에 보통 재건축사업으로 개발을 한다. 사업대상이 아파트이기 때문에 재건축 사업을 하는 것은 적절치 않다. 만일 정비시설이 양호한 단독주택 밀집지역의 경우엔 재개발 사업이 아닌 단독주택 재건축 사업을 진행한다.

개발이익율 경제용어사전

재개발사업 이 끝난 후 조합이 벌어들일 총수입금에서 사업비 를 뺀 금액을 구역 내 토지 및 건물 감정평가액 으로 나눈 금액을 말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