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20 / 59건

오성운동 [Movimento 5 Stelle] 경제용어사전

이탈리아의 시사풍자 코미디언 베페 그릴로가 2009년 10월 4일 만든 정당으로 2018년 2월 현재 극우성향의 제1야당으로 성장했다. '오성'(다섯 개의 별)은 오성운동이 추진한 다섯 가지 이슈인 공공 수도, 지속 가능한 이동성, 개발, 접속 가능성, 생태주의를 나타낸다. 2018년 3월4일 총선을 앞두고 오성운동은 △이민자 유입에는 반대 △취약계층을 위한 월 780유로(약 100만원) 기본소득 도입 △400개의 불필요한 법안 폐지 △국내총생산(GDP) ...

균등세 [equalisation tax] 경제용어사전

기업 이익이 아니라 매출에 세금을 부과해 조세회피를 어렵게 하는 세금. 구글, 아마존, 에어비앤비 등 글로벌 IT기업들 이 이익이 발생한 것에 세금을 부과하는 규정을 교묘히 활용해 정당한 세금을 내지 않는 다는 비판이 커지면서 프랑스와 독일 등이 유럽연합(EU)차원에서 도입을 추진하고 있다.

헝 의회 [hung parliament] 경제용어사전

영국 등 의원내각제 국가에서 과반 정당이 없는 상황을 뜻한다. 어중간하게 걸려 있다는 뜻이다. 다수당은 소수 정당과 연합해야 정부를 구성할 수 있다.

프렉시트 [Frexit] 경제용어사전

프랑스의 EU 탈퇴를 말한다. 2017년 프랑스 대선 (4월23일 1차투표, 5월7일 결선투표) 후보였던 마린 르펜 극우정당 국민전선(FN)당수가 내건 공약중 하나 였다. 2016년 6월 영국에서 투표를 통해 브렉시트가 현실화되었듯이 르펜이 대통령으로 당선되었을 경우 세계금융시장을 요동시킬 블랙스완이 될 것이라는 우려가 많았다. 하지만 르펜 당수는 대선 결선에서 패배한 직후 국민전선의 프렉시트 공약을 곧바로 폐기 했다.

김영란법 A to Z 경제용어사전

... 빠졌다는데 공익 목적으로 민원 전달때만 처벌 예외 국회의원도 '국가공무원법'상 공무원으로서 김영란법 적용 대상이다. 부정청탁을 하거나 금품 등을 받으면 처벌을 받는다. 다만 국회의원은 해당 지역구의 고충민원을 듣고 처리하는 것은 정당한 의정활동의 일부에 해당하기 때문에 공익 목적으로 제3자의 고충민원을 전달하는 행위에 한해 부정청탁의 예외로 인정한다. 국회의원 등 선출직 공직자가 공익적 목적이 아니라 특정인에게 특혜를 주기 위한 목적으로 부정청탁을 하는 행위는 금지된다. ...

중위투표자 정리와 콩도르세의 역설 [median voter theorem] 경제용어사전

주민의 선호가 다른 다수의 대안적 정책이 존재할 때 두 정당은 과반수의 득표를 위해 극단적인 사업보다는 주민의 중간 수준 선호사업에 맞춘 정강정책을 제시하게 되는 현상. 중위투표자는 선호 분포에서 정확히 한가운데에 있는 유권자를 의미한다.

허가·특허연계제도 경제용어사전

복제약 제조사가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약품을 등록하면 오리지널 제약사(주로 다국적 제약사)가 최장 9개월간 판매를 중지시킬 수 있는 '판매금지권리'를 부여하는 제도. 대신 복제약 제조사가 특허소송에서 이기면 9개월의 '우선판매권리'를 갖는다. 한-미 자유무역협정(Free Trade Agreement, FTA) 제18.9조 제5항에 따라 2015년 3월 15일 우리나라에 도입됐다.

결합상품 경제용어사전

휴대폰 초고속인터넷 인터넷TV(IPTV) 인터넷전화 등을 묶어 할인된 가격에 판매하는 상품. 개별 상품으로 가입할 때보다 통신비가 저렴하다.

석패율제 경제용어사전

지역구에서 낙선한 후보자 가운데 높은 득표율의 낙선자들이 각 정당의 권역별 비례대표 배분율에 따라 비례대표 의원으로 당선될 수 있도록 하는 제도.

권역별 비례대표제 경제용어사전

국회의원 정수(300명)를 권역별로 인구 비례에 따라 나누고 그 의석을 정당 득표율에 따라 나누는 방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