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20 / 48건

위험가중자산이익률 [return on risk weighted assets] 경제용어사전

... 높여야 한다. 바젤Ⅲ 아래서 은행들이 최저로 보유해야 하는 자본 규모는 위험가중자산에 따라 달라진다. 여기에 2016년부터 바젤Ⅱ에서 발행된 자본성 증권에 대한 자본인정 비율이 매년 10%씩 줄어든다. 국내 은행들이 바젤Ⅱ 기준에서 발행한 후순위채 등 자본으로 인정해주는 증권은 30조원을 웃돈다. 2016년 들어 국내 은행이 앞다퉈 조건부 자본증권(코코본드)을 발행하는 이유이기도 하다. 코코본드는 자본으로 인정돼 BIS 비율을 높이는 효과가 있다.

가석방 경제용어사전

징역형으로 수감된 수형자가 형기를 채우기 전에 조건부로 석방하는 제도. 수감 중 태도가 올바르고 뉘우치는 빛이 뚜렷한 경우 사회 복귀를 돕기 위해 먼저 내보낸다. 잔여 기간에 잘못하지 않는 한 형을 마친 것으로 행정처분한다.

자율주행차 [self-driving car] 경제용어사전

... 꼽힌다. 미국자동차기술학회(SAE)는 자율주행자동차의 발달 수준을 레벨 0부터 레벨 5까지 6단계로 나눴다. 0 단계- 자율주행 기능없는 일반차량 1단계- 자동브레이크, 자동속도조절 등 운전 보조기능 2단계-부분자율주행, 운전자의 상시 감독 필요 3단계-조건부 자율주행, 자동차가 안전기능 제어, 탑승자 제어가 필요한 경우 신호 4단계 -고도 자율주행, 주변환경 관계없이 운전자 제어 불필요 5단계-완전 자율주행, 사람이 타지 않고도 움직이는 무인 주행차

역환매조건부약정 [reverse repo] 경제용어사전

시장에 일시적인 유동성 부족을 해결하기 위해 중앙은행이 시중에 유통되는 채권을 매입해 자금을 공급하는 방안이다. 이때 중앙은행에 채권을 파는 금융사는 일정 기간이 지난 뒤 해당 채권을 다시 사야 한다는 조건이 붙는다. 중앙은행은 약정된 기간만큼 시중에 자금을 공급한 뒤 유동성을 회수해 시중 금리를 관리할 수 있다.

조건부자본증권 [CoCo bond] [cont] 경제용어사전

유사시 투자 원금이 주식으로 강제 전환되거나 상각된다는 조건이 붙은 회사채 를 말한다. 조건부 자본증권에는 역(逆) 전환사채 , 의무전환사채 (강제전환사채) 등이 있다. 일반 전환사채(CB)의 경우 전환권이 채권자에게 있지만 역전환사채는 채권자가 아닌 사유 발생에 있다고 해서 붙여진 이름이다. 일반 채권보다 표면 금리가 높지만, 원금을 회수하지 못할 위험이 있다. 2013년 말 바젤Ⅲ가 시행되면서 은행 혹은 금융지주회사는 BIS 비율을 ...

조건부 지정가 경제용어사전

지정한 가격으로 주문이 접수되지만 정규 시장 종료시까지 주문이 체결되지 않으면 그날의 종가로 주문이 체결되는 방식이다.

컨디셔널 시드 [Conditional seed] 골프용어사전

조건부 출전권.일정대회에만 출전하고 그 나머지 대회에는 결원이 생길 경우에만 출전할수 있는 권리.퀄리파잉토너먼트에서 하위권으로 통과한 선수에게 주어짐.

단기금융상품 경제용어사전

금융기관 이 취급하는 예금등으로 단기적 자금운용목적으로 소유하거나 만기 1년 이하의 금융상품. 유동자산 으로 분류된다. 양도성예금증서(CD), 환매조건부채권 (RP), 어음관리구좌(CMA), 신종 기업어음 (CP), 금전신탁 , 정기예금 , 정기적금 , 초단기 수익증권 (MMF),수시입출금식예금(MMDA) 등이 이에 해당된다.

기준금리 경제용어사전

한 나라의 금리를 대표하는 정책금리로 각종 금리의 기준이 된다.우리나라는 1999년부터 콜금리 가 기준금리역할을 해왔으나 2008년 3월부터 7일물 환매조건부채권 (RP)금리를 기준으로 하는 '한은 기준금리제'를 도입해 시행하고있다. 한국은행 이 일주일에 한번(매주 목요일)씩만 시장에서 7일만기 RP를 팔 때 적용한다. RP란 일정기간 뒤 미리 정해진 가격으로 되사는 조건으로 판매하는 채권으로 금융회사들은 한국은행이 끼어들지 않는 일주일 ...

기간입찰대출 [Term-Auction Facility] 경제용어사전

2007년 12월, 미국 연방준비제도이사회 (FRB)가 서브프라임 사태로 발생한 신용경색을 해소하기 위해 내놓은 유동성 공급방식. 유동성이 부족한 금융기관 이 보유한 국채를 담보로 경매 형식으로 은행들에게 단기 자금을 공급했다. 만기가 30일 안팎으로 환매조건부채권 (RP)보다 대출 기간이 길고, 담보 대상과 대상 금융기관이 광범위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