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18건

밈 [meme] 경제용어사전

사업 성과 등 기업실적에 상관없이 개인투자자 사이에 입소문을 타고 매수 주문이 몰리면서 주가급등하는 종목. 리처드 도킨스는 저서 《이기적 유전자》에서 유전적 방법이 아닌 모방을 통해 전달되는 문화 요소를 '밈'으로 정의했다. 문화적 유전자라고 부르기도 한다. 이후 개인투자자들이 반복적 모방 투자를 한다는 의미로 주식 시장에서도 이 용어가 사용되고 있다. 공매도 세력에 맞서 개인들이 게임스톱 주식을 끌어올린 사건이 밈 주식 열풍으로 번졌다.

게임스톱 쇼크 [GameStock shock] 경제용어사전

미국 개인투자자들이 공매도가 많은 게임스탑 주식을 집중 매수해 주가급등하자 이를 공매도한 헤지펀드들이 예상 밖의 주가 폭등에 따른 손실을 메꾸기 위해 다른 주식들을 대량 매도하면서 시장이 크게 빠진 현상을 말한다. 2021년 1월 28일 미국 증시에서 게임스탑 주가는 이날 하루에만 133.41% 폭등한 345.40달러에 거래를 마감했다. 2021년 들어서만 1500% 폭등했다. 또 '제2의 게임스탑'으로 지목된 영화관 체인 AMC엔터테인먼트홀딩스 ...

곱버스 경제용어사전

'곱하기+인버스'를 줄인말. 주가지수가 하락할 때 수익을 주는 상품인 '인버스'의 가격변동폭의 2배로 움직이는 상품. 수익도 2배, 손실도 2배인 셈이다. 인버스의 2배인 만큼 많은 돈을 벌 수 있지만 큰 손해를 볼수도 있다. ... 곳곳에서 곱버스로 손실을 본 개미들이 속출했다. 곱버스의 2020년 한 해 평균 수익률은 -60%가 넘는다. 코스피가 급등하지 않고 박스권에 갇혀 있어도 곱버스 투자자들은 손실을 보게 된다. 곱버스가 가진 마이너스 복리효과 때문이다. 레버리지 ...

PDR [price to dream ratio] 경제용어사전

주식의 밸류에이션을 평가하는 전통적 수단인 주가수익비율(PER) 주가순자산비율(PBR)로는 설명할 수 없는 높은 주가를 정당화하는 데 사용된다. 꿈, 희망과 비교한 주가 정도로 표현할 수 있다. 전기자동차회사 테슬라가 세계 자동차업계 ... 셀트리온 삼성SDI LG화학 네이버 카카오 엔씨소프트 등이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7개 종목 주가급등했다. 김학균 신영증권 리서치센터장은 “주식 투자는 항상 '꿈'을 사는 비즈니스였다”며 “경기 비관론이 커질수록 ...

로빈후드 [Robinhood] 경제용어사전

... 밀레니얼 세대가 증시에 몰려든 데는 여러 이유가 있다. 마이크 오루크 존스트레이딩 수석전략가는 WSJ에 “(인터넷주가 급등했던) 2000년과 비슷한 점은 개인 투자자들이 이번 장을 놓칠 수 없는 천금 같은 기회로 보고 있다는 것”이라고 ... 워런 버핏이 항공주를 손절매했다고 밝힌 직후 항공주 매수를 권했다. 현재까지는 로빈후드 투자자들의 압승이다. 항공주가 급반등하자 버핏은 “감이 떨어졌다”는 말까지 듣고 있다. 큰 폭의 조정을 예상했던 유명 헤지펀드 투자자 스탠리 드러켄밀러는 ...

니프티 나인 [nifty nine] 경제용어사전

... 종목을 더한 것이다. 미국 증시를 대표한 S&P500지수가 2.2% 떨어진 2015년 9개 종목은 전부 60% 이상 주가급등했다. "니프티 나인"이란 용어는 2016년 1월 4일 파이낸셜타임스(FT)가 4일 보도한 기사에서 처음 쓴 ... 주식은 하락하는 양극화 현상이 나타났다. 이후 1970년대부터 장기불황이 시작됐다. 파이낸셜타임스는 이처럼 소수 주식만 급등하고 나머지는 모두 부진한 장세는 미국 증시의 장기 랠리가 끝나가는 신호일 수 있다고 경고하기도 했다.

롱쇼트펀드 경제용어사전

주가가 오를 것으로 예상되는 주식은 사고(long), 주가가 내릴 것으로 예상되는 주식은 공매도(short)해 차익을 남기는 펀드. 주가지수와 상관없이 수익을 내는 데 주력하는 중위험·중수익 상품이다. 롱쇼트펀드는 주식매매 이외에 ... 오르는 최악의 상황이 오면 주식형 펀드보다 손실이 커질 수 있다. 과거 실적, 펀드매니저의 경력 등을 꼼꼼히 보고 펀드를 골라야 하는 이유다. 증시가 일제히 급등하는 시기에도 롱쇼트 펀드가 일반적인 주식형 펀드보다 불리하다.

그린스펀 풋, 버냉키 콜 경제용어사전

... 수위에 따라 증시가 요동을 친 적이 있었다. 인플레이션 우려로 금리 인상 가능성이 높아지면 ''버냉키 충격(Bernanki shock)''이라 불릴 정도로 주가가 급락했고,인플레이션이 통제 가능해 금리 인상 우려가 줄어들면 ''버냉키 효과(Bernanki effect)''라 표현될 정도로 주가급등했다. 버냉키 콜 (Bernanki call)그는 잦은 말바꿈으로 시장 참여자들이 느끼는 피로가 누적되면 옵션 보유자를 보호하지 못해 만기 이전이라도 ...

경기순응성 [procyclicality] 경제용어사전

... 하강기에는 실물활동 위축, 자산가치 하락, 위험회피 성향으로 은행 대출이 급감하면서 금융부실이 가시화된다. 경기순응성은 국제간 자본 흐름에도 나타나는 것이 일반적이다. 이로 인해 선진국 자본 유출입이 신흥국 경기변동을 증폭시키는 현상이 발생된다. 급격한 자본 유입은 신흥국의 통화 팽창, 자산가격 상승 등의 부작용을 초래하다 자본 유출로 돌변할 경우 주가 급락, 환율 급등 등으로 거시경제 변동성 이 증폭되는 것은 널리 알려진 정형화된 사실이다.

버냉키 랠리 경제용어사전

버냉키 FRB 의장이 금리 인상 중단을 시사하면 주가급등하는 현상을 일컫는 말. 반대로 버냉키 의장이 추가 금리 인상을 시사하면 주가가 급락하는 현상을 ''버냉키 쇼크''라고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