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61-165 / 165건

단위형 금전신탁 경제용어사전

... 고객이 맡긴 돈으로 주식투자를 할 수 있다는 점에서 기존의 은행신탁상품과 차이가 난다. 운용결과 얻은 수익을 고객에게 다시 되돌려 준다. 판매기간이 남았어도 펀드 목표액이 채워지면 더이상 돈을 받지 않는다. 이처럼 펀드별로 각각 운용되는 까닭에 상품 이름을 단위형이라고 붙였다. 이 상품은 주식은 전혀 사지 않고 채권이나 기업어음 대출로만 운용하는 안정형(채권형)과 펀드자금의 10~20%를 주식으로 사들이는 안정성장형, 최대 30%까지 주식투자에 나서는 ...

증시안정기금 [stock market stabilization fund] 경제용어사전

증시가 급락할 경우 이를 막기위해 주식 매입에 나설 목적으로 조성되는 공공기금. 나라에 따라 운영형태나 자금조달 방식 등에서 차이가 조금씩 나지만 기본적인 목적은 같다. 우리나라의 증시안정기금은 1990년 5월 출범했으며 상장기업의 출연으로 4조원의 자금을 단계적으로 조성, 주식을 사들였으며 1995년 6월 주식매입을 재개했었다. 증안기금은 시장개입 시 투자심리안정이라는 설립취지에 맞춰 시장파급효과가 큰 종목들을 중심으로 지수관리에 주안점을 ...

우리사주신탁제도 경제용어사전

지난 주말 정부는 중장기적인 주식수요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ESOP(우리사주 신탁제도)''를 도입키로 결정했다. 내년부터 시행할 ESOP는 기업이 종업원의 동의를 받아 퇴직금 과 성과급으로 주식투자 전용펀드를 설정해 자사주 나 기타 주식에 투자한 뒤 이익을 배분하는 제도다. 현재 ESOP가 가장 활성화돼 있는 나라는 미국이다. 기업 입장에서는 종업원들의 애사심을 고취시키면서 주가관리에 도움이 되고 종업원들에게는 건전한 재테크 수단으로 ...

특정금전신탁 [money market trust] 경제용어사전

고객이 맡긴 돈을 주식, 채권, 기업어음 (CP), 양도성예금증서(CD), 환매조건부채권 (RP), 간접투자상품 등에 투자하는 금융상품이다. 고객이 자신의 투자 성향이나 목적, 투자 기간 등을 고려해 운용대상을 특별히 ... 외화표시채권과 함께 분리과세 형 상품으로 고액자산가들이 선호하는 상품으로, 실적배당 하는 상품이지만, 수익률은 자산운용사에서 운용하는 펀드에 비해 안정적이며, 기업어음을 소화할 때 특판예금과 함께 많이 발행되는 상품이다.

기준가격 경제용어사전

투자금액의 운용 결과 얻어지는 총자산에서 비용을 공제한 신탁재산 순자산총액을 설정 좌수로 나눈 것이다. 펀드가 투자한 주식이나 채권 등의 가격이 바뀜에 따라 매일매일 변동된다. 기준가격은 보통 1천원에서 시작된다. 따라서 기준가격이 1천1백원이라면 10%의 수익률이 났다는 말이다. 뮤추얼펀드의 경우는 순자산가치 라는 용어를 사용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