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31-140 / 163건

실적장세 경제용어사전

경기 전체 또는 각 기업의 실적이 주가를 끌어올리는 증시상황을 말한다. 업적장세라고도 한다. 통상적으로 이 장세 전반에는 소재산업 이, 장세 후반에는 가공산업이 주도하며 거의 전 업종에 걸친 순환상승세가 나타나고 경기순환 상으로도 2∼3년간에 걸친 비교적 장기간 지속되는 특징을 보인다. 경기호황에 따른 실적장세가 어느 정도 지속되면 자금수요가 너무 왕성하게 되어 금융핍박감이 나타나며 정책당국도 인플레, 국제수지 불균형 등을 우려하여 금융긴축에 ...

액면분할 [stock split] 경제용어사전

... 때문이다. 반면 액면분할 이후 주가가 하락하는 경우도 있다. 국내에선 2018년 삼성전자의 액면분할이 코로나19 사태에도 동학개미운동을 가능하게 했다는 분석도 있다. 2020년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침체된 증시에서 개인 투자자들이 집중 매수에 나섰던 주식은 삼성전자였다. 외국인 투자자들이 연일 매도에 나섰지만 국내 개인 투자자들은 다량 매수하기 시작하는 이른바 동학개미운동이 일어났다. 삼성전자 주식은 2018년 1주를 50주로 쪼개는 액면분할을 ...

옐로우 칩 [yellow chip] 경제용어사전

재무구조 우량주 를 블루칩(Blue Chip)이라고 일컫는데 비해 그 보다 한단계 낮은 주식을 부를 마땅한 이름이 없자 국내증시에서 만들어낸 신조어이다. 1999년부터 사용되기 시작했다. 재무구조와 수익력이 뛰어난 블루칩에 비해 기업의 펀더멘털이 상대적으로 뒤떨어지는 중저가 우량주를 지칭하는 용어다. 블루칩이라고 부르는데 딱 떨어지는 기준이 없듯이 옐로칩에도 뚜렷한 기준은 없다. 블루칩이 1류주(株)라면 옐로칩은 2류주 정도로 보면 된다.

무의결권주 [nonvoting stock] 경제용어사전

... 두번째로는 주주총회 에 나가 의결권 을 행사할 수 있게 된다. 이중 의결권을 포기하는 대신 배당금을 더 많이 받기를 원하는 투자자를 위해 특별히 발행된 주식을 무의결권주라고 한다. 우리나라에서는 1986년부터 1989년까지의 증시활황기에 무의결권주가 대량 발행됐다. 의결권이 없는 대가로 보통주 보다 1% 포인트 더 높은 배당률 을 적용하는 게 일반적인 조건이었다. 당시 주식시장 이 과열양상을 보임에 따라 주식공급량을 늘리려는 정책에 맞물려 상장기업의 ...

일반공모증자제 경제용어사전

... 한정되어 기업의 자금조달 에 제약요인이 됨은 물론 주가를 왜곡시킬 가능성이 크다. 주식청약예금제도가 폐지되고 일반증자제도가 도입되면 그동안 각종 청약예금 간의 주식배정비율의 형평성을 둘러싸고 야기되었던 논란이 해소되는 한편 증시참여 인구의 확대와 함께 주식시장 의 효율성이 높아질 것으로 전망된다. 그러나 일반공모제의 도입시 과도한 청약자금이 집중되어 금융시장을 교란시킬 가능성도 있으므로 이를 방지하기 위해 시세에 의한 발행가 산정방식을 정착시켜야 할 것으로 ...

무기명 장기채권 [bearer long-term bond] 경제용어사전

... 면제되는 것은 물론, 만기 후 매각 자금으로 부동산을 구입하는 경우에도 자금출처 조사를 면제받을 수 있으며 상속· 증여세 를 면제받는다. 지하자금을 양성화하여 실업자 지원이나 중소기업 지원자금으로 활용하기 위해 1997년 말 금융실명제 의 대체입법을 근거로 발행되고 있다. 종류로 고용안정기금, 외국환평형기금 , 중소기업 어음부도 방지용, 증시안정용 증권 금융채권 , 기타 국민 생활안정과 발전을 위해 대통령령이 정하는 채권 등이 있다.

대주 [stock loan] [lend] 경제용어사전

... 매각했다가 일정 기간 후 같은 수량의 주식으로 되갚는 제도다. 우리가 흔히 신용거래라고 얘기하는 '신용융자'와는 반대되는 개념이다. 교과서적으로 볼 때 대주와 신용융자로 대별되는 신용거래제도는 기본적으로 매도, 매수의 편중거래현상을 보완하고 주식의 유동성 을 제고시켜 공정한 가격형성에 기여토록 하기 위한 것이라고 할 수 있다. 또 부수적으로는 한때 증권당국이 대주부활을 증시안정대책에 포함시켜 발표한 것처럼 시장관리 수단의 하나로 볼 수도 있다.

가격제한폭 [price fluctuation ceiling] 경제용어사전

가격제한폭은 하루 주가변동의 상한과 하한을 정해 증시 기복을 완화하고 투자심리를 안정시키려는 제도다. 우리나라는 종전 4.6%의 정액제에서 1995년 4월 1일부터 주식매매시의 가격제한폭을 6% 정률제로 조정하였다. 그후 몇 번의 조정을 거쳐 현재 15%로 확대되었다.

고객예탁금 [customer''s deposit] 경제용어사전

... 모든 증권저축 예수금과 환매채· 수익증권 · 주가지수 선물 및 옵션거래 ·예수금 등이 포함된다. 고객예탁금은 주가등락의 지표로 이용된다. 예탁금이 늘면 흔히 주가가 올라갈 것으로 생각한다. 그러나 대개 예탁금은 증시가 좋아진 다음에 커지는 게 보통이다. 주가등락을 미리 알려주는 지표가 아니라 주가등락 다음에 움직이는 이른바 후행지표라는 얘기다. 또 예탁금의 구성 내용이 다양해 예탁금 전부를 주식매입을 위한 대기자금으로 보기도 어렵다. 고객예탁금에는 ...

공매도 [short stock selling] 경제용어사전

... short selling)과 주식을 보유하지 않은채 매도 주문을 내는 무차입공매도(네이키드 쇼트셀링·naked short selling)으로 구분된다. 우리나라에서는 커버드 쇼트셀링만 허용된다. 공매도는 합리적인 주가 형성에 기여하지만 증시 변동성 을 키우고 불공정거래 수단으로 악용된다는 비판도 듣고 있다. 하락장에서 공매도가 늘면 낙폭이 확대되는 원인이 되지만 반등시엔 단기 급등 요인으로 작용하기도 한다. 특히 우리나라에서는 공매도는 외국인과 기관투자가가 거래대금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