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382건

RE100 [Renewable Energy 100%] 경제용어사전

... 2020년 반도체 납품물량을 놓고 SK하이닉스에 RE100을 맞출 것을 요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환경 캠페인으로 시작한 RE100이 지금은 국내 기업에 새로운 무역장벽이 된 셈이다. 한국에선 2020년초까지만 해도 기업들의 RE100 참여 기업이 전무했다. 제조업의 에너지 사용량 중 전력에 대한 의존도가 48%나 돼 기업이 부담해야 할 에너지 비용이 막대했기 때문이다. 하지만 RE100의 세계적 확산에 따라 2020년 말부터 LG화학, SK하이닉스, SK텔레콤, ...

그레이트배링턴 선언 경제용어사전

... 선언'이라는 이름이 붙었다. 생명과학∙역학자인 마틴 쿨도르프 하버드대 의대 교수와 면역학자이자 수학 모델링 전문가인 수네르타 굽타 옥스퍼드대 교수, 역학자이자 공중보건정책 전문가인 제이 바타차리아 스탠퍼드대 의대 교수가 작성에 참여했다. 이 선언문은 코로나19 봉쇄 정책을 그만두자는 내용을 담고 있으며 강한 사람은 일상생활로 돌아가 자연적으로 코로나19 면역을 얻어야 한다고 주장한다. 하지만 또 다른 과학자들은 영국 학술지 '랜싯'에 이에 반대하는 존스노 ...

디지털 포용성 [Digital Inclusion Benchmark] 경제용어사전

... 삼성전자는 아시아 기업 중 3위, 국내 기업 중엔 유일하게 10위 안에 들었다. WBA는 삼성전자가 오픈소스 소프트웨어(SW) 확산에 기여하고 지속적으로 기초과학 연구를 지원하고 있는 점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삼성전자는 그동안 오픈소스 소프트웨어 공유를 위해 100여 개 프로젝트에 참여했다. 삼성미래기술육성사업을 통해선 총 634건의 연구과제에 연구비 8125억원을 지원했다. 이번 평가에서 SK텔레콤은 46위, SK하이닉스는 60위에 올랐다.

도심 상용차용 수소충전소 구축을 위한 특수목적법인 [Kohygen] 경제용어사전

...용 수소 충전 인프라 확충을 위해 설립 추진 중인 민관합동 특수목적법인으로 2020년 10월 설립 MOU가 체결됐다. 2021년 2월중 공식 출범할 예정이다. 총사업비 3300억원 규모로 이중 정부가 1,670억원을 나머지 1,630억원은 참여기관들에서 출자 받는다. 한국지역난방공사, 현대자동차, SK에너지, GS칼텍스, 에쓰-오일, 현대오일뱅크, E1, SK가스, 부산광역시, 인천광역시, 울산광역시, 전라북도, 경상남도 등이 참여할 예정이다.

코로나 5단계 경제용어사전

... 앉기'…2.5단계부터 '비대면' 종교 시설은 1단계 거리두기에서는 좌석을 한 칸씩 띄우고 정규 예배나 미사, 법회 등을 진행해야 한다. 마스크 착용과 출입 명부 관리 등은 전 단계에서 공통으로 적용된다. 지역 유행 단계인 1.5단계와 2단계에서는 각각 전체 좌석 수의 30%, 20% 이내 인원만 종교 행사에 참여할 수 있다. 별도의 모임과 식사는 금지된다. 전국 유행 단계인 2.5단계와 3단계에서는 예배나 미사, 법회 등 활동의 비대면 운영이 원칙이다.

아르테미스 협정 [Artemis Accords] 경제용어사전

... 이번 협정은 중국의 우주 굴기를 견제하기 위해 미국이 7개 나라와 함께 달 탐사 연합체를 결성한 것이라는 평가가 나온다. AFP통신은 "이번 협정은 2024년까지 인류를 다시 달에 보내는 미국의 '아르테미스' 프로젝트에 7개국이 참여할 수 있는 길을 열었고, 미국의 우주 탐사 경쟁국인 중국을 배제했다"고 보도했다. AP통신도 "중국은 완전히 배제됐다"며 "미국 현행법상 NASA는 현재 중국과 어떠한 형태의 양자 협정도 체결하는 것이 금지돼있다"고 강조했다. AP통신은 ...

쿼드 [The Quad] 경제용어사전

... 10월 4일 일본 도쿄에서 쿼드 외교장관 회의를 열고 '법치에 기반한 자유롭고 개방된 인도·태평양'을 목표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경제회복 등 역내 다양한 도전에 함께 대응하기로 했다. 중국을 명시적으로 언급하는 공동성명을 내지는 않았지만 '해양 안보'와 '주권의 존중'을 강조해 사실상 중국 견제에 한목소리를 냈다. 4국은 이 협력체에 한국과 뉴질랜드 등을 참여시키는 '쿼드 플러스(Quad plus)'도 구상하고 있다.

앱공정성연합 [The Coalition for App Fairness] 경제용어사전

... 관련 규정을 바꾸도록 압력을 가하기 위해 에픽게임즈, 스포티파이, 매치그룹, 타일 등이 2020년 9월말 결성한 단체. 연합에는 세계 최대 음원 스트리밍 업체인 스포티파이, 데이팅 앱 '틴더'의 운영사 매치그룹 등 13개 기업이 참여했다. 앱 공정성 연합 측은 공식 웹페이지에서 “모든 앱 개발사가 (구글과 애플의) 지나치게 엄격한 약관 등으로부터 벗어나 혁신할 수 있는 기회를 얻길 바란다”고 했다. 이들은 '인앱 결제(앱 내 결제)'를 통해 매출의 최대 30%를 ...

물 선물거래소 경제용어사전

... 이뤄지는 시장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때문에 물 실수요자 이외에 헷지펀드나 개인투자자를 비롯한 투기적 수요가 선물 시장에 대거 유입될 수 있다는 전망도 나온다. 수자원을 확보할 의향이 없어도 실물을 떠안을 부담 없이 거래에 참여할 수 있어서다. 연초 가뭄이 예상될 경우 농가 물 수요가 상대적으로 적은 2월에 싼 값으로 물 원월물을 사두고, 물 수요가 늘어나는 6월에 비싼 가격에 팔아넘겨 차익을 내는 식이다. 물 선물 시장이 생기면 물 선물가격 수익률과 ...

공급망 복원 이니셔티브 [Trilateral Supply Chain Resilience Initiative] 경제용어사전

... 경우, 세계적인 공급망을 확보하고 중국에 대한 의존도를 낮추기 위해 2020년 9월 1일 인도 상공부 장관, 일본 경제산업성 장관, 호주 무역투자부 장관이 화상회의를 통해 출범을 결정했다. 이 이니셔티브는 일본이 처음 제안한 것으로 2020년 말 이니셔티브 출범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아태지역 국가들의 참여도 요청하고 있다. 이들 3개국은 SCRI를 통해 중국에 대한 의존도를 낮추고 자유롭고 투명한 무역과 투자 환경을 조성하는 것을 목표로 삼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