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51-60 / 114건

스카이브리지캐피털 [SkyBridge Capital] 경제용어사전

... 등 기관투자가로부터 투자금을 위임받아 헤지펀드에 투자한다. 스카이브리지가 2009년부터 매년 5월 라스베이거스에서 열고 있는 대체투자 콘퍼런스(SALT)는 세계 유명 헤지펀드 매니저가 대거 참석하는 대표적 행사로 자리잡았다. 창업자인 앤서니 스카라무치는 뉴욕 롱아일랜드에서 건설노동자의 아들로 태어났다. 고등학교 시절 풋볼 선수로 활약하다가 무릎 부상을 입은 뒤 진로를 변경해 보스턴 터프스대에서 경제학을 전공했다. 이후 하버드 법학대학원을 졸업, 골드만삭스에 ...

데스 밸리 [death valley] 경제용어사전

창업한 기업들이 3년쯤 지나면 자금난에 빠지는 현상. 창업기업들은 사업화 과정에서 자금조달, 시장진입 등 어려움을 겪게 되는데 통상 3~7년차 기간에 주저앉는 경우가 많은데 이를 두고 "데스밸리"라 한다. 2013년 기준 한국 창업기업은 설립후 3~7년 기간에 문을 닫는 비율이 41.0%로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17개 회원국중 최하위에 머물렀다

사우스바이사우스웨스트 [South by Southwest,] 경제용어사전

정보기술(IT) 영화 음악을 아우르는 세계 최대 창조산업 축제. 혁신을 가장 빠르게 받아들이는 콘텐츠·기술 분야의 최신 이슈를 한자리에서 접할 수 있다. 매년 3월 미국 텍사스주 오스틴에서 열리며 30만명이 넘는 관람객이 몰린다. 1987년 이 지역 소규모 음악 축제로 시작해 영화와 스타트업으로 분야를 확장했다. 트위터 포스퀘어 등 세계적으로 유명한 다수의 스타트업이 이곳에서 처음 서비스를 선보여 인기를 얻었다.

트랜스퍼와이즈 [TransferWis] 경제용어사전

트랜스퍼와이즈는 영국의 대표적인 핀테크 스타트업이다. 2011년 창업한 트랜스퍼와이즈는 은행의 고유 업무 중 하나인 해외 송금과 환전을 핀테크의 영역으로 끌어들이는 데 성공했다. 한국에 사는 사람이 미국에서 유학 중인 자녀에게 학비를 부치려면 원화를 달러화로 바꾸는 과정을 거쳐야 하는데, 이 과정에서 환전 수수료가 발생한다. 트랜스퍼와이즈는 기존 은행의 해외 송금 수수료를 10분의 1 수준으로 줄였다. 렌딩클럽과 비슷하게 P2P 매칭을 이용한 결과다. ...

렌딩클럽 [Lending Club] 경제용어사전

온라인 경매 업체인 이베이(eBay)의 창업자이기도 한 피에르 오미디야르가 설립한 P2P대출 업체. 돈이 필요한 사람과 여유 자금을 굴리고 싶은 사람을 연결해 준다. 2007년 페이스북의 앱으로 출발했다. 당시 오미디야르는 “은행권의 고금리에 위화감을 느끼고 인터넷을 이용하고자 하는 새로운 수요를 위해 저리 융자를 고안해 냈다”고 밝혔다. 이용 방법은 간단하다. 대출이 필요하면 렌딩클럽 홈페이지에 들어가 신청서를 작성한다. 렌딩클럽은 이 중 10% ...

스퀘어 [square] 경제용어사전

트위터의 공동 창업자인 잭 도시가 2009년 창업한 온라인 결제서비스 기업. 신용카드결제에 필요한 단말기를 설치하지 않고 개인이 소지한 스마트폰을 포스 시스템으로 활용하여 결제하도록 함으로써 단말기 설치비용과 수수료를 절감할 수 있다. 개인의 결제를 위해서는 그저 스마트폰·태블릿PC 같은 모바일 기기에 스퀘어 애플리케이션(앱)을 깐다. 그다음 무료로 제공되는 정사각형(스퀘어) 모양의 리더기를 이어폰 잭에 꽂으면 그만이다. 소비자가 건넨 신용카드를 ...

헤리티지재단 [The Heritage Foundation] 경제용어사전

... 외교정책과 국방, 아시아 등에 관한 정책개발을 주로 하고 있다. 브루킹스연구소와 함께 미국 정치사회를 이끌어가는 양대 싱크탱크로 꼽힌다. 브루킹스가 민주당의 '브레인'이라면 헤리티지는 공화당의 브레인 역할을 하고 있다. 에드윈 퓰너(재단 창업자) 등이 1973년 민주당이 주도하는 정부정책에 반발해 기업 및 개인의 자유, '작은 정부' 등 보수운동의 기치를 내걸고 헤리티지를 출범시켰다. 헤리티지는 1981년 공화당의 로널드 레이건 대통령이 당선되자 규제완화, 지출감소, ...

보안성심의 경제용어사전

... 유출방지, 명의도용 방지 등의 적정성에 대하여 금융감독원이 보안성을 심의하는 제도. 심의 신청자격자는 직접 전자금융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금융회사 및 전자금융업자이며 본인인증 등의 원천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비금융회사 (IT창업기업 등)은 신청할 수 없다. 그러나 이러한 규정이 핀테크(fintech)의 발전을 가로막는 다는 지적이 제기되면서 금융당국이 보안성심의제도 폐지를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보도되기도 했다.(2014년 12월 18일 한국경제신문)

미소곡선 [smile curve] 경제용어사전

대만의 컴퓨터업체 에이서 창업자인 스탠 시가 주창한 것으로, 중간 단계인 제조공정보다 처음과 마지막인 연구개발과 브랜드 마케팅 AS의 부가가치가 높다는 개념. 각 제조공정과 부가가치 수준을 축으로 해서 그래프를 그리면 미소를 짓는 것처럼 U자형이 된다는 데서 유래했다.

중관춘 [中關村] [Zhongguancun High-tech Zone] 경제용어사전

... 다녀온 뒤 '응용기술 서비스 중심'이란 이름의 벤처기업을 세운 것이 출발점이며 중국 정부는 1988년 중관춘을 최초의 국가첨단산업개발구로 지정했다. 이곳에 2만여개의 첨단기술 연구소와 기업이 밀집해 있다. 직원은 150만명, 중관춘에서 창업해 전 세계 주요 증시에 상장한 기업 수는 230개(2013년 말 기준). 이들의 시가총액은 2조523억위안(약 349조원)에 달한다. 이 중 69개사는 뉴욕증권거래소 나스닥 등 해외 증시에 상장돼 있다. 중관춘 입주 기업들의 총매출은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