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71-80 / 232건

마그네틱 보안전송 [magnetic secure transmission] 경제용어사전

신용카드 정보를 담은 기기에 끼운 스마트폰을 신용카드 결제 단말기에 대면 단말기가 신용카드 정보를 자동으로 읽어들여 자동으로 결제가 되는 방식이다. 마그네틱 신용카드의 정보를 무선으로 전송시켜 결제하는 방식이라서 근거리무선통신(NFC)를 이용하지 않아도 된다. 2015년 2월 삼성전자가 인수한 미국의 모바일 솔루션 업체인 루프페이가 이 기술에 대한 특허를 보유하고 있다.

루프페이 [LoopPay] 경제용어사전

2012년 설립된 미국의 모바일결제 솔루션업체로 마그네틱 보안 전송(MST, Magnetic Secure Transmission) 관련 특허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루프페이의 MST 기술은 신용카드 정보를 담은 기기를 마그네틱 방식의 결제 단말기에 가까이 대면 결제할 수 있게 하는 방식이다. 기존의 결제 단말기를 교체할 필요 없이 미국 매장 대부분에서 편리하게 모바일 결제를 이용할 수 있다. 삼성전자가 2015년 2월 인수했다. 삼성은 2013년 ...

삼성 페이 [Samsung Pay] 경제용어사전

삼성전자의 모바일 결제 서비스. 갤럭시S6와 갤럭시S6 엣지에 마그네틱 보안 전송(MST) 기술을 적용했기 때문에 신용카드나 체크카드 정보를 스마트폰에 입력해, 신용카드를 긁는 대신 스마트폰을 마그네틱 신용카드 결제기 근처에 갖다 대면 기기 간 통신을 통해 결제가 이뤄진다. 상점들이 애플페이처럼 별도의 근접무선통신(NFC) 결제 단말기를 설치하지 않고, 기존 장비를 그대로 이용할 수 있기 때문에 미국은 물론 한국 전체 상점의 90% 이상에서 쓸 수 ...

벤모 [Venmo] 경제용어사전

... 통해 각각 2만5000원씩을 보내는 식이다. 소셜 기능 덕분에 “즐거운 자리였어, 여기 2만5000원 보낼게”와 같은 메시지를 함께 보낼 수 있다. 자신의 송금 내역에 친구들이 단 댓글을 보는 건 색다른 재미다. 벤모는 신용카드를 사용했을 때에만 2.9%의 수수료를 받고 직불카드나 은행 계좌를 이용하면 수수료가 아예 없다. 2014년 2분기까지 벤모를 통해 송금된 돈은 4억6800만 달러에 달한다. 벤모의 운영사인 브레인트리는 세계 최대 온라인 결제사인 페이팔의 ...

스퀘어 [square] 경제용어사전

트위터의 공동 창업자인 잭 도시가 2009년 창업한 온라인 결제서비스 기업. 신용카드결제에 필요한 단말기를 설치하지 않고 개인이 소지한 스마트폰을 포스 시스템으로 활용하여 결제하도록 함으로써 단말기 설치비용과 수수료를 절감할 수 있다. 개인의 결제를 위해서는 그저 스마트폰·태블릿PC 같은 모바일 기기에 스퀘어 애플리케이션(앱)을 깐다. 그다음 무료로 제공되는 정사각형(스퀘어) 모양의 리더기를 이어폰 잭에 꽂으면 그만이다. 소비자가 건넨 신용카드를 ...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 [Mobile World Congress] 경제용어사전

GSM 기반 글로벌 산업단체인 GSMA(Global System for Mobile Communications Association)가 매년 주최하는 세계 최대 규모의 이동통신산업 전시회. 스페인의 바르셀로나에서 매년 2월 개최된다. 무선통신과 관련된 모든 분야와 모바일 콘텐츠 등 이동통신 분야의 다양한 기술이 소개된다 2007년까지 3GSM 월드 콩그레스라는 명칭으로 불려 왔으나 2008년부터 MW으로 개명되었다. GSM 방식 통신뿐 아니라 ...

접대비 실명제 경제용어사전

... 자영업자들이 떠안았다. 주점 등에서의 사용 금액은 같은 기간 1조6144억원에서 1조3270억원으로 18%나 줄었다. 이후 접대비는 조금씩 증가세로 돌아서긴 했지만, 편법 결제가 판을 치기 시작했다. 한 번에 50만원 넘게 비용이 나올 경우 카드 외 따로 마련한 현금을 사용하거나 50만원 미만으로 쪼개서 지급하는 결제 방식이 대폭 늘었다. 추적이 쉬운 카드 결제에서 50만원을 넘기지 않기 위해 현금 결제를 하는 사례가 늘어나면서 오히려 지하경제를 양산한다는 목소리도 높아졌다. ...

웨이중은행 경제용어사전

...업체 텅쉰이 최대주주로 텅쉰은 2014년 1월 온라인 금융상품을 출시하고 핀테크 영역에 발을 들인 지 1년 만에 은행업까지 진출했다. 웨이중은행의 자본금 30억위안(약 5300억원)으로 예금과 대출부터 영업을 시작해 외환, 은행카드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웨이중은행을 시작으로 중국에선 민간자본과 핀테크가 중심이 된 금융개혁이 더욱 속도를 낼 전망이다. 이미 머니마켓펀드(MMF) 위어바오를 세계 4위 규모로 성장시킨 전자상거래업체 알리바바도 중국 정부의 은행 영업 허가를 ...

O2O [online to offline] 경제용어사전

스마트폰 등 온라인으로 상품이나 서비스 주문을 받아 오프라인으로 해결해주는 서비스. 배달음식주문앱 카카오택시앱 등 음식 배달과 교통수단부터 배송·물류, 가사, 숙박까지 다양한 서비스가 등장하고 있다. 미국의 유사 콜택시 앱 '우버'는 여객운송업계의 대표적 O2O 서비스다. 스마트폰 앱을 이용해 일반 승용차 운전자와 승객을 연결하는 우버는 차량의 이동 경로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고 결제까지 자동으로 이뤄져 편리하다. 우버가 나오면서 샌프란시스...

FTAAP [Free Trade Area of the Asia-Pacific] 경제용어사전

... 묶는 아이디어였지만 미국과 중국이 반대하면서 흐지부지됐다. 2006년 프레드 버그스텐 미국 피터슨국제경제연구소(PIIE) 소장이 다시 제안해 주목받기 시작했다. 중국은 미국 주도의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TPP)에 대응하는 카드로 2012년 역내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RCEP)과 2014년 FTAAP를 빼들었다. APEC 회원국은 2년 전 베이징 APEC 정상회의에서도 공동연구에 합의했다. 한국도 박근혜 대통령이 아시아·태평양자유무역지대(FTAAP) 실현을 적극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