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21-30 / 34건

옵션거래 [option trading] 경제용어사전

... 채권, 주식, 주가지수 등 특정자산을 장래의 일정시점에 미리 정한 가격으로 팔고사는 권리를 말한다. 팔 권리를 풋옵션(put option)이라고 하고 살 권리를 콜옵션(call option)이라고 한다. 옵션의 매매가격을 프리미엄 ... 그 대가로 대상증권을 매수할 권리 또는 매각할 권리를 얻을 수 있다. 예 컨대 주식의 가격이 상승한다고 기대하면 콜옵션을, 하락을 기대하면 풋옵션을 매수한다. 매입자는 옵션을 사들인 이후 대상물의 시장가격 변동상황에 따라 유리하면 ...

평균가격옵션 [average price option] 경제용어사전

옵션의 행사 여부는 계약 시점에서 정한 행사가격과 만기 때의 시장가격 에 의해 결정된다. 콜옵션을 산 사람은 만기 때의 시장가격이 행사가격보다 높을 때 옵션을 행사할 수 있다. 평균가격 옵션은 만기의 시장가격과 행사가격을 비교,거래하는 일반적인 옵션과 달리 계약기간 중 시장가격의 평균치와 행사가격을 비교해 거래를 하는 방식이다. 예컨대 계약기간 중 해당 자산가격의 평균치와 행사가격을 따져 옵션행사 여부를 결정키로 계약을 맺는다는 것이다. 이를 ...

통화옵션 [currency option] 경제용어사전

... 있다. 이때 기업들은 1% 정도(달러당 10월)를 프리미엄 으로 주고 3개월 후 1달러를 1천원에 살 수 있는 옵션 을 매입한다. 이 기업은 3개월 후 3가지 상황을 맞을 수 있다. 첫째는 1달러 값이 1천원보다 비싸진 경우로 ... 옵션을 포기한다. 대신 시장가격으로 달러를 사들이면 된다. 이 경우 기업의 손실은 프리미엄인 10원이 된다. 풋 옵션은 반대거래다. 시장가격에 따라 이득을 얻을 수 있고 손실도 프리미엄만큼 최소화할 수 있는 선택권이 부여된 게 바로 ...

평균행사가격옵션 경제용어사전

옵션의 행사 여부는 계약 시점에서 정한 행사가격과 만기 때의 시장가격 에 의해 결정된다. 콜옵션을 산 사람은 만기 때의 시장가격이 행사가격보다 높을 때 옵션을 행사할 수 있다. 평균가격 옵션은 만기의 시장가격과 행사가격을 비교, 거래하는 일반적인 옵션과 달리 계약기간 중 시장가격의 평균치와 행사가격을 비교해 거래를 하는 방식이다. 예컨대 계약기간 중 해당 자산가격의 평균치와 행사가격을 따져 옵션행사 여부를 결정키로 계약을 맺는다는 것이다. 이를 ...

개별주식옵션시장 경제용어사전

주식을 직접 거래하는 것이 아니라, 미래 어느 시점에 주식을 사고 팔 수 있는 권리를 거래하는 시장이다. 이 시장에선 주식을 보유하거나 사려는 사람들이 주식을 팔 수 있는 풋옵션과 주식을 살 수 있는 콜옵션을 거래한다. "헤지"와 "차익거래"릍 통해 주가하락때 손실을 최소화할 수 있다. 또 주식을 살 때 많은 돈을 들이지 않고 살 수 있는 잇점도 있다.

옵션 [put option] 경제용어사전

시장가격 에 관계없이 특정 상품을 특정시점 특정 가격에 '매도'할 수 있는 권리를 말한다. 일반적으로 풋옵션에서 정한 가격이 시장가격보다 낮을 경우에는 권리행사를 포기하고 시장가격대로 매도하는 것이 유리하지만 반대로 옵션행사 가격이 시장가격보다 높을 경우에는 풋옵션 권리를 행사, 차액만큼의 이득을 얻을 수 있다. 콜옵션(Call option)의 반대되는 개념이다. 팔 수 있는 권리를 보유하게 되는 '풋옵션 매수자'는 '풋옵션 매도자'에게 권리를 ...

주가지수옵션 [stock index warrants] 경제용어사전

... 정한 시점(거래최종일)에 정한 가격(권리행사가격)으로 사거나 팔 수 있는 권리를 말한다. 거래되는 대상물이 주가지수 이면 주가지수옵션, 개별주식이면 주식옵션 이 된다. 살 수 있는 권리는 콜옵션, 팔 수 있는 권리는 풋옵션으로 부른다. 옵션을 사려는 사람(매수자)은 파는 사람(매도자)에게 거래대금( 프리미엄 )을 주고 옵션을 취득하게 된다. 옵션은 권리라는 측면에서 선물이나 현물과 근본적으로 성격이 다르다. 자신에게 유리하면 행사하고 불리하면 ...

금리옵션 [interest rate option] 경제용어사전

금융자산 을 일정한 금리(수익률)로 정해진 기일 안에 사거나() 팔 수 있는(풋) 권리를 매매하는 것을 금리옵션이라 한다. 주로 국채 등 채권투자에서 활용된다. 채권투자가의 경우 앞으로 금리가 떨어져 채권가격이 오를 때 투자비용을 ... 있다. 일정기간 후 외화차입을 해야 할 기업들은 금리상승에 따른 차입금리 부담을 현수준으로 억제하기 위해 금리선물옵션 거래를 할 수도 있다. 옵션거래 는 그리스시대 올리브 풍작을 예상한 농민이 당시 흔치 않던 올리브 압착기를 ...

영구채 [consol bond] [perp] 경제용어사전

... 이외에는 상환하지 않으므로 불상환사채라고 한다. 발행회사가 청산하면 투자자가 원리금을 상환받는 순위가 뒤로 밀리기 때문에 통상 일반 회사채보다 신용도가 낮고 금리가 높다. 만기는 없지만 일정 기간이 지나면 돈을 갚을 수 있는 콜옵션이 있어 대부분 중도 상환이 이뤄진다. 주로 국가기관이나 대기업 등에서 장기적인 자금조달 이 필요할 경우에 발행한다. 하지만 2018년 8월 국제회계기준위원회(IASB)는 기업을 청산할 때 금융상품을 발행자가 갚아야 할 경우, 성과나 ...

거래량 [trading volume] 경제용어사전

... 변화는 주가지수 변화와 함께 시황 판단의 기본 지표가 된다. 2. 당일 행사가격으로 거래된 수량을 말합니다. 단위는 "계약"입니다. 거래는 1계약당 1백주가 기본입니다. 단 주가가 10만원 이상인 삼성전자, SK텔레콤, 포항제철 등은 1계약당 10주입니다. 예컨대 삼성전자를 주당 30만원에 살 수 있는 콜옵션 10계약을 프리미엄 1만원에 매수한 투자자의 투자원금은 1만원(프리미엄)x10주(1계약당 주식수)x10계약으로 총 1백만원이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