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5 / 5건

주택담보대출 상환용 주택연 경제용어사전

이미 주택담보대출을 받아 주택연금을 받기 힘든 노인을 돕기 위해 주택연금 일시 인출 한도를 높여 주택담보대출 상환 부담을 덜어주는 연금상품으로 2016년 4월25일 출시 됐다. 주택소유자 또는 배우자가 만 55세 이상, 부부기준 공시가격 등이 9억원 이하 1주택 소유자 또는 보유주택 공시가격 등의 합산가격 9억원 이하 다주택자인 경우 가입가능하다. 9억원 초과 2주택자는 3년이내 비거주 1주택을 처분하는 조건으로 가입가능하다. 주택을 담보로 은행에서 ...

택연금 사전예약 보금자리론 경제용어사전

40~50대 중장년층이 주택연금 가입을 미리 약속할 경우 이자 혜택을 주는 연금상품으로 2016년 4월25일에 도입됐다. 주택금융공사가 취급하는 장기 주택담보대출로 보금자리론을 빌려 집을 살 때 주택연금에 가입할 것을 약속하면 연금전환 시점까지는 대출 원금과 이자를 갚다가 전환 시점이 되면 빚을 일시에 상환한 뒤 남는 돈을 연금으로 수령하는 방식이다. 이 주택연금은 금리를 0.15%포인트 우대해준다. 또 은행에서 만기 일시상환식 변동금리부 주택담보대출을 ...

우대형 주택연 경제용어사전

저가 주택 소유자를 위한 연금상품으로 2016년 4월25일 도입됐다. 집값이 1억5000만원 이하이고 부부 기준으로 1주택 소유자에 한해 가입할 수 있으며, 일반 주택연금보다 연금을 최대 약 20% 수준의 높은 월지금금을 받을 수 있다. 종신 정액형만 선택 가능하며 가입후 추가로 주택을 취득한 경우에는 매월 받는 월지급금이 일반형 주택연금 수준으로 조정된다. 다만, 추가 취득한 주택을 처분할 경우 월지급금은 당초 수준으로 재조정된다.

신주택연금 3종 세트 경제용어사전

금융위원회가 기존의 주택연금과는 별도로 2016년 4월25일부터 새로 도입한 3종류의 주택연금. 이미 주택담보대출을 받아 주택연금을 받기 힘든 노인을 돕기 위해 주택연금 일시 인출 한도를 높여 주택담보대출 상환 부담을 덜어주는 `주택담보대출 상환용 주택연금', 40~50대 중장년층이 주택연금 가입을 미리 약속할 경우 이자 혜택을 주는 `주택연금 사전예약 보금자리론', 그리고 저가 주택 소유자의 연금 수령액을 더 늘려주는 `우대형 주택연금'으로 구성돼 ...

택연 경제용어사전

주택을 담보로 맡기고 평생 혹은 일정 기간 매달 노후 생활자금을 받는 금융상품(역모기지론). 주택연금 신청자격 조건 중 부부기준 1주택, 보유주택 합산가격 9억원 이하여야 한다. 주택연금 가입 연령은 부부 중 한 명이 만 55세 이상이면 된다. 합산 가격이 9억원을 초과하는 2주택자는 “3년 내 한 채를 처분하겠다”고 약속하면 받아준다. 시가는 9억원을 넘고 공시가격은 9억원을 넘지 않는 집으로 주택연금에 가입할 경우 지급액은 시가 9억원 기준으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