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47건

수소경제위원회 경제용어사전

정부가 추진하는 수소경제를 아우르는 지휘본부로 수소경제정책들을 심의·결정하는 곳으로 2020년 7월 1일 출범했다. 국무총리가 위원장을,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간사위원을 맡으며 관계부처(기재부, 행안부, 과기부, 환경부, 국토부, 해수부, 중기부) 장관들과 산업계·학계·연구기관 전문가들이 가세한다. ​이 위원회는 원래 수소경제법이 발효되는 2021년 2월 5일 출범 예정이었지만 정세균 국무총리의 정세균 총리는 '한국형 그린뉴딜'의 한 축으로 수...

맞춤형 인쇄 [print on demand] 경제용어사전

... POD 시장은 북미·유럽을 중심으로 빠르게 커지고 있다. 업계에 따르면 연평균 20% 성장률을 보이며 2018년 기준 글로벌 시장이 88조원 규모로 성장했다. 2011년 미국 로드아일랜드 프로비던스에서 워커 윌리엄스가 창업한 '스프링(Teespring)'이 대표적인 글로벌 리더다. 주문자 맞춤형 상품 전자상거래 플랫폼으로, 누구나 어디서든 온라인으로 제품을 제작하고 판매할 수 있다. 2018년 유튜브와 협업해 주목을 받았다. 유튜버가 제시한 제품을 시청자가 ...

IBM GRAF 경제용어사전

... 않았던 데이터도 활용한다. 이렇게 수집한 정보를 IBM 슈퍼 컴퓨터를 통해 분석한다. 회사측은 미국 유럽 등 선진국은 물론 아프리카 등에서 국지적으로 발생하는 작은 규모의 날씨 변화까지 예측할 수 있다고 설명한다. 지니 로메 IBM CEO는 “세계에서 가장 정확한 기상 예측 시스템”이라며 “아프리카 케냐의 농부든 미국 캔자스주의 농부든 지금보다 진화한 날씨 정보를 얻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IBM은 2019년내 GRAF를 상용화할 계획이다.

자비바카 [Zabivaka] 경제용어사전

2018년 러시아 월드컵을 대표하는 공식 마스코트로 늑대를 의인화한 캐릭터이다. 회색 털의 늑대가 스포츠 안경을 착용하고 축구공을 차려는 몸동작을 하고 있다. 자비바카는 '득점하다'라는 의미의 러시아어인 '자비바'에서 유래한 것으로 '골을 넣은 사람'이란 뜻이다.

디즈니피케이션 [Disneyfication] 경제용어사전

도시가 고유의 정취를 잃고 미국 놀이공원인 디즈니랜드처럼 관광객 놀이터로 변해간다는 뜻의 조어(造語)다. 1991년 피터 팔론 뉴욕대 교수가 처음 사용했다. 주거지역이 관광지로 변하고 임차료가 급등해 주민이 쫓겨나는 '투어리스티피케이션(touristification)'과 함께 쓰인다. 매년 2000여만 명이 몰리는 이탈리아 베네치아에서는 “관광객 꺼져라”라는 팻말을 든 시위가 벌어졌다. 주거지역이 관광지로 변하고 임차료가 급등하자 쫓겨날 위기에...

배너 사이징 [vanity sizing] 경제용어사전

옷 치수를 실제보다 작게 표기 하는 것. 33인치 바지에 30인치를 붙여 놓는 식이다. 옷 치수를 실제보다 작게 표기해 날씬해진 것 같은 기분이 들게 하는 마케팅 기법이다. 컨슈머리서치가 2015년 국내 주요 브랜드 옷을 조사했더니 같은 여성 55 사이즈라도 브랜드별로 최대 20㎝까지 차이가 났다. 일부 의사는 “패션업체들의 사이즈 속이기는 사회가 비만을 정상적인 상태로 받아들이는 데 기여하고 있다”고 우려한다.

KRX300 구성종목 경제용어사전

... 기아차, 기업은행, 넥센타이어, 넷마블게임즈, 녹십자, 녹십자홀딩스, 농심, 다우기술, 대림산업, 대상, 대신증권, 대웅, 대웅제약, 대한유화, 대한항공, 대한해운, 더존비즈온, 덴티움, 동국제강, 동서, 동아쏘시오홀딩스, 동아에스, 동아타이어, 동양, 동양생명, 동원F&B, 동원산업, 두산, 두산밥캣, 두산인프라코어, 두산중공업, 디티알오토모티브, 락앤락, 롯데쇼핑, 롯데정밀화학, 롯데지주, 롯데칠성, 롯데케미칼, 롯데푸드, 롯데하이마트, 만도, 메리츠금융지주, ...

니프 나인 [nifty nine] 경제용어사전

... 대장주 4개에 마이크로소프트(MS), 세일즈포스, 이베이, 스타벅스, 프라이스라인 등 5개 종목을 더한 것이다. 미국 증시를 대표한 S&P500지수가 2.2% 떨어진 2015년 9개 종목은 전부 60% 이상 주가가 급등했다. "니프 나인"이란 용어는 2016년 1월 4일 파이낸셜타임스(FT)가 4일 보도한 기사에서 처음 쓴 용어로 FT가 9개 종목을 니프 나인이라고 부르는 것은 '니프 피프(50개 우량주)'에 자금이 몰린 1960년대 말과 현재 장세가 ...

토마 피케 [Thomas Piketty] 경제용어사전

토마스 피케티는 부의 불평등에 대해 연구하는 프랑스 경제학자로 파리경제대 교수이다. 2014년 그의 저서 '21세기 자본'이 인기를 끌며 '피케 신드롬'이 일어났다. 돈이 돈을 버는 속도(자본수익률)가 사람이 일해서 돈을 버는 속도(경제성장률)보다 빠르기 때문에 자본주의가 발전할수록 빈부격차가 심해진다는 피케티의 주장에 미국은 물론 한국에도 많은 논란이 일었다.

슈퍼 다운 사이클 [super down cycle] 경제용어사전

... 접어들었다고 주장하면서 이 용어를 처음 사용했다. 크레디트스위스는“원자재 강세장을 종료시킨 가장 큰 원인은 중국의 제조업 위축”이라며 “중국이 여신, 부동산, 투자 과잉 등 '삼중 거품'에 시달리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와 관련, 투자전문회사 로프라이스의 숀 드리스콜 투자전략가는 원자재 시장이 슈퍼 다운 사이클에 들어서면서 앞으로 10년간 국제유가가 현재 배럴당 70달러대 중반에서 50달러 밑으로 떨어지고, 금값은 온스당 1190달러대에서 800달러까지 하락할 수 있다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