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28건

용융염원자로 [Molten Salt Reactor] 경제용어사전

핵연료 물질을 토륨, 불화우라늄, 지르코늄, 리튬 등이 섞인 용융염 용융염에 녹여 용융염을 핵연료와 냉각재로 동시에 활용하는 원자로를 말한다. '핵폭탄의 산실' 미국 오크리지국립연구소가 1954년 처음 개념을 세웠다.M SR은 첨단기술의 집약체인 SMR 가운데서도 가장 특이한 원전으로 꼽힌다.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가 상용화를 선언한 4세대 소형모듈원전(SMR) 가운데 하나. MSR은 사고 위험이 감지되면 원자로 안의 핵연료가 저절로 ...

더 큰 바보 이론 [The greater fool theory] 경제용어사전

... 시장에서는 지금보다 높은 가격에 되팔 수 있는지 없는지만 생각하는 사람이 많아진다. 비싸게 구매한 자신이 '바보'라는 사실을 알고 있더라도, 더 비싼 값에 사갈 '더 큰 바보'가 있다는 확신만 있다면 어떤 가격이든 정당화할 수 있다. 폭탄 돌리기와 다를 게 없다. 이론을 만든 사람은 영국의 유명한 경제학자 존 메이너드 케인스(1883~1946)다. 케인스는 야성적 충동(animal spirits)이라는 인간의 본성을 중요하게 봤다. 대다수 경제활동은 합리적인 경제적 동기에 ...

도지코인 [dodge coin] 경제용어사전

... 계획을 내놓고 투자자를 모으는데 도지코인은 그런 것도 없다”며 “머스크를 통해 높아진 인지도와 투기 심리가 결합돼 '묻지마 투자'가 폭발하는 것으로 볼 수 있다”고 했다. 2021년들어 4월 하순까지 도지코인은 80배 넘게 뛰며 `폭탄 돌리기'라는 비판을 받기도 했다. 데이비드 킴벌리 프리트레이드 연구원은 미국 경제매체 CNBC와의 인터뷰에서 “도지코인 가격 상승은 '더 큰 바보 이론(the greater fool theory)'의 전형적인 사례”라고 했다. 그는 “사람들은 ...

2018 PP29 경제용어사전

... 1보다 높으면 충돌 위험이 있는 것으로 간주한다. PP29의 지구권 대기 진입속도는 초속 24㎞로 소행성 중에서도 빠른 편일 것으로 예상됐다. 천문연 관계자는 “PP29가 충돌한다면 1945년 일본 히로시마에 떨어진 우라늄 원자폭탄의 2만5000배 규모에 달하는 폭발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그동안 세계 각국 연구진이 발견한 지구위협 소행성은 1981개. 이 중 향후 100년간 충돌 가능성이 있는 것이 43개다. 대부분 미국 연구팀이 찾았다. 1908년엔 ...

F-35A 경제용어사전

... F-35에는 이외에도 수직이착륙이 가능한 해병대용 F-35B와 해군용 F-35C형이 있다. 길이와 폭은 각각 15.7m, 10.7m이고 최고 속도는 마하 1.8, 전투행동반경은 1093㎞다. 공대공미사일과 합동직격탄(JDAM), 소구경 정밀유도폭탄(SDB) 등으로 무장한다. 공중, 지상, 해상의 적 표적을 정밀 타격할 수 있는 전천후 전투기다. 스텔스 성능이 뛰어나 적 방공망을 뚫고 들어가 작전을 수행할 수 있다. 우리나라는 2014년 3월 24일에 열린 방위사업추진위원회에서 ...

전기요금 누진제 경제용어사전

... 2구간(201~400㎾h)에는 187.9원, 3구간(400㎾h 초과)에는 280.6원을 적용한다. 다자녀가구 등 전기 사용량이 많은 가정에선 1~2구간 가정에 비해 훨씬 많은 요금을 내는 구조다. 2018년 여름 폭염으로 '전기료 폭탄 청구서'를 받아든 가구들의 불만이 커지면서 누진제 폐지 여론이 확산되었으며 이후 여름철 구간별 전기사용량을 늘려 주택용 전기요금 부담을 낮추는 누진제 개편안이 확정돼 2019년 7월 1일부터 시행에 들어갔다. 개정안은 3단계 누진체계를 ...

폭탄 사이클론 [bomb cyclone] 경제용어사전

대서양의 습한 공기와 북극의 차가운 기류가 만나면서 만들어진 저기압 폭풍. 정식 명칭은 '봄보제네시스(Bombogenesis)'다 강한 바람과 함께 폭설을 동반해 겨울 허리케인으로도 불린다. 2018년 1월초 미국 미 북동부 메인, 뉴햄프셔, 버몬트, 매사추세츠, 로드아일랜드, 코네티컷 6개 주를 강타한 '그레이슨'으로 명명된 사이클론은 북미 역사상 연안에서 발생한 가장 강력한 폭풍 중 하나로 기록될 전망이다. 그레이슨의 영향으로 6개 주에 3...

존경과세 경제용어사전

2017년 대기업과 고소득자 대상 증세를 추진하면서 정부와 여당이 사용한 수식어. 여당은 증세를 명예를 지킬 수 있는 '명예 과세(honorable tax)' 존경을 받을 수 있는'존경 과세(respectful tax)'라고 주장한 반면 야당은 '세금 폭탄' '징벌적 증세'라며 반발했다.

B1-B 랜서 [B-1B Lancer] 경제용어사전

B-1B는 B-52, B-2 '스피릿'과 함께 미국의 3대 전략 폭격기로 꼽힌다. 최대 탑재량은 기체 내부가 34톤, 날개를 포함한 외부는 27톤에 달하는데 이는 B-52, B-2보다 많은 것이다. 2,000파운드급 MK-84 폭탄 24발과 500파운드급 MK-82 폭탄 84발, 2,000파운드급 GBU-31 유도폭탄 24발 등을 실을 수 있다. 그러나 B-52, B-2와 달리 핵폭탄을 장착하지는 않는다. 최고 속도가 마하 1.2로 B-52(시속957km), ...

세컨더리 보이콧 [secondary boycott] 경제용어사전

... 있다며 이 은행을 돈세탁 우려대상으로 지정했고, 미국과의 거래를 중단시켰다. BDA는 대량인출 사태가 벌어지자 수십 개 계좌에 들어 있던 북한 자금 2500만달러를 동결시켰다. 이 돈은 김정일 통치자금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수소폭탄 BDA 제재 조치 이후 미국과 거래가 끊길 것을 우려한 중국 24개 은행이 북한과 거래를 중단했다. 북한 외교관은 “피가 마르는 고통을 겪었다”고 말하기도 했다. 북한은 2007년 2월 단계적 비핵화를 약속하는 조건으로 미국으로부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