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84건

역혼성단체 [reverse hybrid entities] 경제용어사전

... 세금 혜택이 있는 주(州)에 SPC를 세워 이들 자산을 관리하는 사례가 많다. 역혼성단체에 해당되면 이 SPC가 한국에 송금하는 배당수익 관련 세금은 자칫 두 배로 늘 수 있다. 해외 대체투자 등에 속도를 내왔던 국민연금, KIC ... 기관에서만 지난해 이익의 15%인 최대 3조원 이상의 세금을 추가로 해외에서 납부해야하는 상황에 처할 수 있다. 개인투자자가 국내 증권사 및 자산운용사를 통해 해외 펀드에 출자하는 방식으로 이뤄지는 부동산·인프라 등 대체투자도 과세 폭탄에 ...

인플레이션 감축 법안 [Inflation Reduction Act] 경제용어사전

... 음극재에 쓰이는 일부 소재는 중국 비중이 90% 이상이다. 사실상 미국에서 제조한 전기차에만 혜택을 주는 것으로 한국산 전기차에 불리하다는 우려가 제기된다. 미국에서 판매 중인 현대자동차와 기아의 전기차는 모두 한국에서 생산되기 때문이다. ... 방안이다. 세계무역기구(WTO) 제소나 상계관세 부과 방안 등은 시간만 오래 걸리고 실효성도 크지 않다. 그보다는 한국이 올해 대미 최대 투자국이자, 미국에 꼭 필요한 반도체와 배터리 등 첨단 제조기술을 가진 핵심 동맹국이라는 사실을 ...

선학개미 경제용어사전

선(先)학개미'는 잠재력이 있는 기업의 가치를 남들보다 먼저 알아보고 비상장 주식을 빠르게 매수하는 투자자들을 일컫는 말이다. 한국 주식에 투자하는 '동학개미'와 해외 주식에 투자하는 '서학개미'에서 파생된 단어다. 선학개미의 ... 증가했다. 비상장 주식 거래 플랫폼인 증권플러스 비상장과 서울거래 비상장 등의 누적 가입자도 90만 명을 넘었다. 금융 투자업계도 선학개미 유치 경쟁에 나서고 있다. KB증권은 지난해 비상장 기업 분석을 위해 신성장기업솔루션팀을 신설했고 ...

린데 [Linde PLC] 경제용어사전

글로벌 1위 산업용 가스 기업이자 수소 대장주. 독일 기업으로 뉴욕증권거래소(NYSE)에 상장되어 있는 린데는 세계 유일의 턴키(설계, 시공 일괄 입찰) 수소업체다. 수소생산부터 저장,운송, 유통, 충전 등 수소 밸류 체인 내 모든 서비스를 제공한다. 전 세계에 200개 수소충전소와 80개 수소 전기분해 공장을 운영하고 있다. 한국에서는 효성중공업과 세계 최대 액화 수소 공장을 짓고 있다. ○140년간 기술혁신 주도 린데는 1879년 독일 공학자인 칼 ...

KEDI30 ETF 경제용어사전

... -0.34%) 등 바이오주 중 실적이 탄탄한 기업들도 출격했다. 이 ETF를 매수하면 이들 30개 기업에 동시 투자하는 효과가 있다. (4) 편입 종목은 바뀌나 한경은 매년 7월 국내 주요 상장사 및 증권·자산운용사 CEO 130여 ... 애플 등 역사적으로 혁신 기술을 갖춘 기업 주가는 계속 올랐다. 혁신 기술과 성장성을 내재한 종목을 잘 골라 장기 투자하면 수익은 따라온다. 미국 증시에선 혁신기업이 시총 상위에 포진해 있지만 한국은 꼭 그렇지만은 않다. KEDI30 ...

플루오르 [Fluor] 경제용어사전

... 전통적인 EPC 강자로, 사업 부문은 총 3개(어반 솔루션, 미션 솔루션, 에너지 솔루션)로 구성되어 있다. 뉴욕증권거래소에 상장되어 있으며 티커명 FLR이다. 2020년에 142억달러의 매출을 달성했으며 포춘(Fortune) 선정 ... 소형 원자력 발전소로, 기존 1000MW 대형 원자력 발전소의 단점인 전력 계통상 경직성을 보완할 수 있다. 현재 한국, 미국, 러시아 등에서 70종 이상의 SMR이 개발 중으로 SMR 관련 시장 규모는 2035년 150조원 이상에 ...

조각투자 경제용어사전

... 서비스를 제공하면서 국내 업체들 대부분이 금융투자업체가 아닌, 통신중개업자로 등록한 점은 보완해야 한다. 조각투자 플랫폼 카사는 최소 5000원부터 부동산 디지털수익증권(DABS)을 통해 상업용 부동산에 투자할 수 있도록 해 누구나 ... 라이선스를 획득했다. 카사 관계자는 “싱가포르에선 세계 각국의 부동산은 물론 다양한 자산을 사고팔 수 있다”며 “한국 투자자들이 싱가포르뿐 아니라 세계 부동산 지분을 소유할 수 있게 되는 셈”이라고 설명했다. 카사는 금융당국 감독을 ...

자이낸스 [Zinance] 경제용어사전

... 모바일 사용에 익숙하다는 특징이 있다. 아직 나이가 어려 자산과 소득은 많지 않지만 '영끌(영혼까지 끌어 모은다)' 투자 등 과감한 성향도 갖고 있다. 동시에 한국 경제 시장에서는 이들이 2020년대 암호화폐 투자 열풍을 주도하기도 했다. ... 마찬가지다. 카카오뱅크·토스·카카오페이·네이버파이낸셜은 모바일에 익숙한 Z세대를 기반으로 급격히 성장했다. 특히 토스증권 계좌의 70%를 2030세대가 보유하는 등 이들을 등에 업은 신규 금융 플랫폼들의 성장세가 무섭다. Z세대는 아직 ...

성장성 특례상장 경제용어사전

... 문턱을 낮춰 주는 제도다. 후보기업이 자기자본 10억원 이상, 자본잠식률 10% 미만 조건을 충족한 기업으로서 증권사가 상장 주선인으로서 후보 기업의 성장성이 충분하다고 판단할 경우 상잠심사 청구를 할 수 있다. 지금까지 후보물질이 ... 한국거래소가 지정한 전문평가기관 두 곳에서 기술성 평가를 받아야 하지만 성장성 특례 방식에서는 의무 사항이 아니다. 다만 투자자를 보호하기 위해 상장 후 6개월간 환매청구권(풋백옵션)이 부여된다. 풋백옵션은 상장 이후 기업 주가가 공모가의 ...

공모펀드 경제용어사전

50인 이상의 불특정 다수 투자자로 부터 투자금을 모아 그 자금을 운영하는 펀드를 말한다. 주로 개인을 대상으로 하는 것으로 1)중위험·중수익 추구에 적합하고 2)전문가가 운용하고 분산투자가 가능하며 3)소액투자가 가능하다는 장점이 ... 제약하는 '시대착오적 규제'라는 지적이 제기된다. 공모펀드에 대한 장기 투자를 유도하기 위해서는 일정 기간 이상의 투자금액에 소득공제 등 세제 혜택을 부여해야 한다는 주장도 있다. 한 운용사 최고경영자(CEO)는 “한국은 장기 투자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