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51-60 / 70건

브릭스 펀드 [BRICs Fund] 경제용어사전

높은 성장세를 보이고 있는 브릭스 국가 (브라질, 러시아, 인도, 중국)의 주식이나 채권에 집중적으로 투자하는 펀드. 2003년에 등장 했고 한국에서도 2004년 초부터 판매되기 시작하였다. 그러나 2015년 10월 브릭스 투자 붐을 일으킨 '원조' 골드만삭스자산운용은 브릭스펀드 간판을 내렸다. 골드만삭스 브릭스펀드는 마지막 거래일인 2015년 10월 23일 기준으로 5년간 21% 손실을 기록했다. 이는 예상과 다른 브릭스 국가들의 저조한 경제성적과 ...

캐리 트레이드 [carry trade] 경제용어사전

... 기법을 지칭하는 용어로 자주 사용된다. 저금리가 오랫동안 지속될 때 성행하여 자산에 거품을 초래한다. 한편, 이때 투자한 유가증권 의 수익률이 차입금리보다 높을 경우 ''''포지티브 캐리(positive carry)''''라 하고,그 ... 들어 기준금리 가 사실상 제로인 일본에서 엔화 자금을 연 1%의 조건으로 빌려 1년 만기 금리가 연 4%대인 한국의 채권에 투자하면 돈을 바꾸면서 들어가는 비용을 제외할 경우 연 3%의 이자 수익을 얻을 수 있게 된다. 캐리 대상이 ...

한국예탁결제원 [Korea Securities Depository] 경제용어사전

... 집중예탁이란 주식이나 채권 실물 대신 발행 및 결제 등의 권리행사를 장부상으로 할 수 있게 해 실물이동에 따른 물류비용 이나 분실위험 등을 줄이기 위한 제도다. 1974년 12월 한국증권대체결제 주식회사 로 출범하여 1994년 4월 25일 증권예탁원으로 바뀌었다. 이후 2005년 1월 증권거래법의 개정으로 증권예탁결제원으로 변경되었고 2008년 2월 자본시장 과 금융투자업 에 관한 법률 시행과 함께 한국예탁결제원으로 명칭을 변경하였다.

한국산업은행 [Korea Development Bank] 경제용어사전

1954년 전후복구를 위한 중요 산업자금 공급기관으로 정부가 자본금 전액을 출자하고 일제 때부터 있어온 한국식산은행의 자산과 부채를 승계하여 설립되었다. 1950년대 자본시장 이 미성숙한 상태에서 산업발전을 위한 개발금융의 ... 주력하였다. 그후 1970년대에는 뱅크론의 도입과 외화 산업금융채권 의 발행 등으로 외화자금을 조달하는 동시에 국민투자기금으로부터의 차입 및 원화산업금융채의 발행으로 거액의 원화자금을 조성하여 이를 설비자금으로 공급하였다. 1980년대에 ...

증권인수 자금대출 경제용어사전

한국증권금융이 유가증권 의 발행과 인수 및 매출을 촉진하고 건전한 발행시장 을 육성하기 위하여 주식 및 공사채의 인수인과 매입청약자에게 행하는 대출. 그 종류로는 ① 주식 또는 채권을 모집·매출함에 있어서 미소화분을 인수인이 ... 가격이 상장된 후 일정 기간 내(6개월)에 모집, 매출한 가격보다 하락하여 거래가 원활하지 못한 경우 인수회사가 증권시장 에서 시장조성 을 위해 당해 주식을 매입하고자 할 때 필요한 자금을 대출해주는 시장조성 자금대출 ③ 일반투자자들에게 ...

영구채 [consol bond] [perp] 경제용어사전

... 자본으로 인정받는 채권. 원금을 상환하지 않고 일정 이자만을 영구히 지급할 수 있다. 주식과 채권의 중간 성격을 띠어 신종자본증권(하이브리드채권)으로도 불린다. 일정률의 이자지급은 있으나 상환기간이 없고 발행회사의 해산이나 중요한 채무불이행 등의 특수한 경우 이외에는 상환하지 않으므로 불상환사채라고 한다. 발행회사가 청산하면 투자자가 원리금을 상환받는 순위가 뒤로 밀리기 때문에 통상 일반 회사채보다 신용도가 낮고 금리가 높다. 만기는 없지만 일정 ...

역외펀드 [offshore fund] 경제용어사전

세금이나 각종 규제를 피해 자유롭게 각국의 주식 및 채권 등 유가증권투자하기 위해 세율이 낮은 세금 피난지에서 운용하는 펀드. 국내법에 따라 원화로 설정된 역내펀드와 달리 역외펀드는 외국법에 따라 외국 통화로 설정된다. 외국계 자산운용사 상품으로 한국뿐 아니라 외국 각국에서 판매되며 간접투자자산운용법 적용을 받지 않는다. 역외펀드는 펀드 내 환헤지 가 불가능해 통상 선물환 계약을 체결해 환율 변동 위험을 분산시킨다. 전 세계의 실물, ...

기업공개 [going public] 경제용어사전

기업공개란 증권거래법 등의 규정에 따라 주식회사 가 발행한 주식을 일반투자자에게 균일한 조건으로 공모하거나 이미 발행돼 대주주가 소유하고 있는 주식의 일부를 매출해 다수의 주주가 주식을 분산, 소유토록 하는 것을 말한다. ... 은 공개 전 자본금 의 30% 이상을 일반인들에게 공개매출하는 방법이다. 기업공개는 해당 법인의 주식이 한국거래소 에 상장되는 것을 전제로 하므로 유가증권 상장규정상의 신규상장심사요건 등 여러 가지 제한요건을 충족해야 ...

금융채권 [financial bond] 경제용어사전

은행, 증권사, 투자금융회사 등 금융기관 이 발행하는 채권을 말한다. 금융채권으로는 한국은행 이 발행하는 통화안정증권 , 주택은행 이 발행하는 주택채권, 외환은행이 발행하는 외국환금융채권, 중소기업은행이 발행하는 중소기업금융채권, 산업은행이 발행하는 산업금융채권 , 장기신용은행이 발행하는 장기신용채권, 종합금융회사 가 발행하는 종합금융채권, 투자금융회사가 발행하는 투자금융채권 그리고 증권금융회사 가 발행하는 증권금융채권 등이 있다.

신주인수권부사채 [bond with subscription warrant] 경제용어사전

미리 정해진 가격으로 일정액의 신주를 인수할 수 있는 권리(warrant)가 붙은 채권이다. 전환사채 (CB)와 다른 점은 전환사채가 전환에 의해 그 사채가 소멸되는 데 비해 신주인수권부사채는 인수권의 행사에 의해 인수권 부분만 소멸될 뿐 사채부분은 계속 효력을 갖는다는 점이다. 따라서 인수 권리를 행사할 때에는 신주의 대금은 따로 지불해야 한다. 신주인수권부사채의 가격은 전환사채의 경우와 마찬가지로 주가가 행사가격보다 높아지면 주가와의 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