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5 / 5건

미북정상회담 공동합의문 경제용어사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2018년 6월 12일 정상회담 후 서명한 공동합의문. 미·북 공동합의문의 핵심은 △미·북 관계 정상화 △한반도 평화체제 구축 △완전한 한반도 비핵화 △한국전쟁 전사자 유해 송환 등 4개 항이다.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정상회담 결과에 대해 만족을 표시했지만 실제 결과는 그렇게 보기 어려운 측면이 많다고 전문가들은 지적했다. 그동안 미·북 정상회담의 성공을 좌우하는 핵심은 'CVID'였기 때문이다. ...

6·12 북미정상회담 경제용어사전

... 한반도 냉전 체제의 한 축인 북미 간의 기존 적대적 관계가 변화할 토대가 마련됐다는 평가가 나오는 동시에, 공동성명에 '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불가역적 비핵화'(CVID)가 명기되지 않아 기대에 못미친다는 평가도 있다. -북미정상회담 공동합의문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2018년 6월 12일 싱가포르에서 최초의 역사적 정상회담을 열었다. 트럼프 대통령과 김 위원장은 한반도에서 평화체제를 구축과 새로운 북미관계 형성과 관련된 이슈에 대해 포괄적이고 ...

기후대책에 관한 리마 선언 [Lima Call for Climate Action] 경제용어사전

... 각국은 2015년 3월 말까지 2020년 이후 온실가스 감축 계획을 유엔에 제출하게 된다. 온실가스 목표 감축량은 현재 감축량을 웃돌아야 한다. 이 초안은 2015년 파리 총회에서 정식으로 채택 후 2020년부터 발효될 예정이다. 이번에 민감한 결정을 상당수 미뤄 기대보다 낮은 수위에서 합의가 이뤄졌다는 비판도 나오고 있다. 합의문에 '공통적이지만 차별화된 (감축) 책임'이라는 모호한 문구가 들어가는 등 핵심 이슈가 해결되지 않았다는 지적이다.

온실가스 배출량 전망치 [business as usual] 경제용어사전

... 2030년 우리나라의 온실가스 배출량을 배출전망치(BAU·8억5060만t) 대비 37% 줄이기로 확정했다. UNFCCC는 2015년 12월 프랑스 파리에서 당사국총회를 열고 한국 등 각국이 제출한 온실가스 감축목표안을 토대로 신기후체제 합의문을 도출할 계획이다. 이 경우 각국은 부문·업종·연도별 감축 목표를 수립하고 이행해야 한다. 당초 정부가 검토했던 감축방안보다 목표치가 크게 높아진 것이어서 기업들은 강하게 반발하고 있다. 정부가 확정한 37% 감축안은 2015년 ...

시장결정적 환율 경제용어사전

... ''시장 지향적 환율''이란 용어를 썼는데, 경주 회의에서는 한 단계 더 나아가 ''정부의 환율시장 개입을 최소화해야 한다''는 점을 강조한 ''시장 결정적 환율''로 표현을 바꿨다. 하지만 이에 대한 해석을 두고 의견이 분분하다. 합의문에 나온 ''경제 펀더멘털을 반영한 시장 결정적 환율''이란 표현을 근거로 환율이 단기 수급에 의해 펀더멘털과 무관하게 급변동할 때는 정부가 적극 개입해야 한다는 주장이다. 인위적으로 환율을 조작하지 않아야 하지만 과도하게 움직이는 것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