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31-40 / 41건

커넥티드 카 [connected car] 경제용어사전

정보통신 기술(ICT)을 접목한 자동. 커넥티드카가 완전 상용화되면 안에서 양방향 인터넷, 모바일 서비스 등을 사용할 수 있다. 다른 량이나 교통 인프라 등과 각종 정보를 주고 받으며 안전성을 크게 높일 수 있다. 스마트폰과 ... 자동'로도 불린다. 자율주행차의 기반 기술로도 활용된다, 애플이 커넥티드 카 개발에 가장 먼저 뛰어들었다. 애플은 량용 운영체제(OS) '카플레이(CarPlay)'를 개발하고 현대기아, 볼보, 벤츠 등 40여개 자동 업체들과 ...

가솔린 직분사 압축 점화 [gasoline direct compression ignition] 경제용어사전

... 실린더 내에 연료를 분사한 뒤 점화플러그에서 불꽃을 일으켜 폭발시키는 직분사 방식에 디젤 엔진 연소 방법을 더한 것이 특징이다. 디젤 엔진은 실린더 내에 연료를 분사한 뒤 높은 압력을 가해 온도를 상승시킴으로써 폭발을 유도한다. 현대차 북미법인이 미국최대 자동차부품회사 중 하나인 델파이, 위스콘신 대학과 함께 2013년 부터 1.8ℓ GDCI 가솔린 엔진을 개발해 오고 있다. 이 엔진은 슈퍼차저와 터보차저를 장착, 최고출력은 180마력 전후의 고성능을 내는 반면 ...

감사위원 분리 선출 경제용어사전

... 통해 의결권 제한 규정을 피할 수 있는 외국 투기자본이 대기업 감사위원 자리를 모두 장악할 수 있어서다. 예컨대 현대자동차는 현대모비스(지분 20.8%)와 정몽구 회장(5.2%), 정의선 부회장(2.3%)이 주요 주주인데, 이들은 ... 3%로 제한돼서다. '1주 1표' 원칙이 깨지는 것이다. 재계 관계자는 “외국 헤지펀드 서너 곳이 손을 잡으면 현대차 이사회 아홉 명 중 감사위원 네 명의 자리를 모두 꿰찰 수 있다”고 설명했다. 감사위원은 이사도 겸임하므로 외국계 ...

직접주문전용선 [direct market access] 경제용어사전

증권사 딜러의 주문처리 작업을 거치지 않고 증권사 시스템을 통해 바로 한국거래소로 주문이 전달되는 방식. 전용선을 통해 매매 주문을 하기 때문에 간발의 이긴 하지만 확률적으로 똑같이 주문을 내더라도 체결 가능성이 높다. 수익률에 민감한 기관들이 거래 체결 시간을 조금이라도 더 단축시키기위해 등장했다. 통상 DMA 거래는 자동매매로 이루어진다. 특정 주문처리를 컴퓨터 알고리즘 으로 내재화해 주문이 자동으로 생성되는 방식이다.

4개 신현대 경제용어사전

2012년 11월 중국의 기 총리로 예정된 리커창(李克强) 부총리가 향후 10년간 중국 경제를 이끌어갈 개혁목표로 제시한 것. 리 부총리는 공산당 제18 전국대표대회에서 열린 패널 회의에서 ▲산업화 ▲ 정보기술 응용 ▲도시화 ▲농업 현대화를 강조했는데 이는 과거 중국의 경제 전환기에 전임 지도자들이 제시했던 것과 비슷하다. 1960년대 저우언라이(周恩來) 총리는 농업, 산업, 국방, 과학, 기술 분야에서 현대화를 강조한 첫 번째 인물이었다. ...

더블 클러치 변속기 [dual clutch transmission] 경제용어사전

... 클러치는 위아래인 2단과 4단도 대기 상태로 물려 있다. 따라서 3단에서 2단이나 4단으로 변속할 때 곧바로 바통을 이어받아 보다 매끄럽게 변속할 수 있다. 성능과 연비를 향상시킬 수 있어 포르쉐, 폭스바겐 등 해외 자동 브랜드들도 많이 활용하는 변속기 시스템이다. 폭스바겐의 DSG(direct shift gearbox) 시스템이 대표적인 듀얼 클러치 변속기다. 포르쉐의 PDK, 닛산의 DCT, 미쓰비시의 SST 등도 수동 기반 자동 변속기다.

미래철강차체 [Future Steel Vehicle] 경제용어사전

배터리·전기모터 등으로 구성된 전기차를 위한 체로 무게가 188㎏이며, 이는 2020년 기준 안전규제를 만족하는 내연기관 체 무게의 65%에 불과하다. FSV는 롤러사이에 강재를 넣고 성형하는 롤포밍·고열간 성형후 냉각시키는 ...Steel)은 2011년 5월 18일 벨기에 브뤼셀에서 지난 3년간의 연구·개발을 거쳐 기존보다 35% 가벼운 제 개발에 성공했다고 발표했으며 이 프로젝트에는 포스코·아르셀로미탈·신일본제철·JFE·현대제철 등 전 세계 17개 ...

수소연료전지 [fuel cell electric vehicle] 경제용어사전

내 수소탱크에서 수소와 공기공급기(컴프레서)에서 전달받은 산소를 연료전지 에 보내 전기를 생산하고 모터를 돌려 달리는 자동. 양극에다 산소를 흘리고 음극에 수소를 흘리면 전기가 발생하고 부산물로 물(수증기)이 나온다. 이산화탄소 ... 생산단가 자체가 훨씬 비싸다. 수소충전소 한 곳 건설에 약 30억원이 필요해 인프라 구축도 쉽지 않은 편이다. 현대자동차가 2013년 세계 최초로 '투싼ix' 수소 양산에 성공했으며 2018년 초 세대 수소 양산을 준비 중이다 ...

사내하도급 경제용어사전

하청업체가 원청업체내에서 생산공정을 책임지고 수행하는 것으로 "사내하청"이라고도 한다. 하청업체는 근로자의 조달·지휘·감독도 담당한다. 원청업체로서는 생산공정자체를 아웃소싱 하는 셈이고 하청업체로서는 생산현장에 노동자를 파견해 도급을 수행하는 셈이다. 근로자파견제 는 사용업체가 직접 사업을 수행하고 근로자를 파견업체로부터 받아 사용한다는 점에서 다르다.

긴급조정권 [emergency adjustment] [emer] 경제용어사전

... 강제로 중단시키는 제도다. 파업이 진행 중인 노사 관계에 정부가 개입할 수 있는 최후의 법적 수단으로 파업을 사전에 단하는 직권중재 와 달리 사후에 노동자의 파업권을 제한한다. 긴급조정권이 발동되면 해당 사업장 노조는 즉시 파업을 ... 1963년 도입된 긴급조정권은 1969년 옛 대한조선공사(현 한진중공업)에 처음 발동됐다. 이후 1993년 34일간 파업했던 현대차에 이어 2005년 8월 아시아나항공 노조 파업과 같은 해 12월 대한항공 파업 사태 때 내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