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275건

RE100 [Renewable Energy 100%] 경제용어사전

... 이미 100% 목표를 달성했다. 95%이상 달성한 기업도 45개다. 수출 의존도가 높은 우리 기업들이 RE100 도입 추세를 따라가지 못할 경우 새로운 무역장벽이 될 것으로 보인다. 애플, BMW 등 적지 않은 글로벌 기업이 협력업체에까지 RE100 동참을 요구하기 때문이다. 실제 BMW가 2018년 LG화학에 부품 납품 전제조건으로 RE100을 요구하면서 계약이 무산됐다. 삼성SDI는 국내 공장 생산물량을 신재생에너지 사용이 가능한 해외공장으로 옮겼다. 애플도 ...

바이드노믹스 [Bidenomics] 경제용어사전

... 촉진하기 위해 '새로운 중소기업 기회 플랜'을 신설한다. 사회적·경제적 약자가 소유한 취약 중소기업에 대한 지원도 강화한다. 취약 중소기업에 대한 연방 정부 구매 목표를 5%에서 15%로 상향하고, 취약 중소기업의 원청 기업과의 협력 기회도 확대한다. 수출입은행의 중소기업 자금지원 확대 등을 통해 유색인종 기업의 수출 촉진을 지원할 계획이다. 근로자 임금은 올리고 고소득자의 세율은 높여 소득 불평등을 완화하겠다는 공약도 내걸었다. 주별로 차등 적용이 가능한 연방최저임금은 ...

아르테미스 협정 [Artemis Accords] 경제용어사전

미국을 포함한 8개 나라가 달 기지의 평화로운 운영과 달 자원 개발 협력 등을 위해 서명한 협정. 2020년 10월 13일 미국 주도로 체결된 것으로 일본, 영국, 호주, 캐나다, 이탈리아, 룩셈부르크, 아랍에미리트(UAE)가 동참했다. 이번 협정은 ▲ 평화적인 달 탐사 ▲ 모든 회원국이 사용할 수 있는 탐사 시스템 개발 ▲ 우주 발사체 등록 ▲ 유사시 상호 협조 ▲ 과학 데이터 공개 ▲ 우주 탐사의 역사적 장소 보존 ▲ 우주 쓰레기 처리 등 10가지 ...

쿼드 [The Quad] 경제용어사전

미국·일본·인도·호주의 4각 반중 (反中)연합 협력체. 2007년 미국, 일본, 인도, 호주가 처음 연 '4자 안보 대화(quadrilateral security dialogue)'의 맨 앞부분만 따서 만든 말이다. 9년간 중단됐다가 2017년 부활했다. 사실상 중국 견제에 목적이 있다. 향후 북대서양조약기구(NATO) 같은 다자 안보 기구로 발전할 가능성이 있다. 4국은 2019년 9월 미국 뉴욕, 2020년 10월 4일 일본 도쿄에서 쿼드 외교장관 ...

재정준칙 경제용어사전

국가채무 등 재정지표가 일정 수준을 넘지 않도록 정한 규범이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36개 회원 중 34개국이 도입했다. 한국은 2016년 정부 입법으로 재정준칙 도입을 추진했지만 국회 문턱을 넘지 못했다. 2020년 들어 정부는 재정준칙을 1년 단위가 아니라 '3~5년 평균' 기준으로 적용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다. 국내총생산(GDP) 대비 관리재정수지 비율이 3~5년 평균 -3%를 밑돌지 않도록 하는 안이 거론된다. 이렇게 되면 재정준칙 준수 ...

노동유연성 [Labour market flexibility] 경제용어사전

... 배분할 수 있는 노동시장의 능력. 노동유연성이 높으면 고용주가 근로자를 쉽게 해고할 수 있어 노동자의 근로 안정성은 떨어진다. 반면 노동유연성이 낮으면 신규 채용이 줄어들어 청년실업률은 올라가게 된다. 세계경제포럼 자료에 따르면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중 미국은 OECD 36개국 중 두 번째로 노동유연성이 높은 데 비해 한국은 34위로 최하위다. 국내에서는 근로기준법상 근로자를 해고하려면 긴박한 경영상의 이유, 노조와의 협의, 고용노동부 장관의 허가 등 까다로운 ...

국제수소경제포럼 [International Partnership for Hydrogen and Fuel Cells in the Economy] 경제용어사전

지난 2003년 11월, 미국 부시 전 대통령의 '수소연료 이니셔티브(Hydrogen Fuel Initiative)' 선언에 따라 출범한 기구. 주요 활동으로는 △수소 경제로의 이행을 위한 다자간 연구개발 △실증·상용화 협력 체계의 구성과 운영 △정책개발·표준화를 위한 포럼 등이 있다. 미국을 비롯해 한국, 일본, 중국, 호주, 독일, 뉴질랜드, 브라질, 아일랜드, 노르웨이, 캐나다, 인도, 러시아, 이탈리아, 남아공, EU, 영국, 프랑스 등 20개국이 ...

경제번영네트워크 [Economic Prosperity Network] 경제용어사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행정부가 추진중인 반중(反中) 경제블록. 미국과 협력하는 국가들만의 산업공급망이다. 한국과 일본, 호주, 인도, 뉴질랜드, 베트남 등에 참여를 요구하고 있다. 중국이 추진 중인 일대일로(一帶一路) 프로젝트에 대응하기 위한 성격으로 중국을 견제하는 데 주 목적이 있다. 2020년 4월 29일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이 기자회견에서 "아시아·태평양 동맹국들과 전 세계 공급망과 관련된 것을 논의했는데, 이 논의에는 공급망을 원활하게 ...

양자연구집중지원법 [National Quantum Initiative Act] 경제용어사전

... 국가지원방안을 논의했고, 2018년 12월 21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이 법안에 서명해 통과시켰다. 이 법안은 양자 1)연구 관련 대통령 직속 기관을 신설하고 2) 국립표준기술연구소・국립과학재단・에너지부 중심으로 산・학・연・관 협력, 다학제 협력, 인력 양성, 기술이전 정책을 추진하며, 3)초기 5년간 12억 달러(1조 4600억 원)를 양자 연구에 투자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한편, 중국은 2020년 완공을 목표로 1000억 위안(약 17조 3000억 원)을 ...

터키어권 국가 협의회 [Cooperation Council of Turkic-Speaking States] 경제용어사전

터키를 중심으로 한 튀르크계 국가들의 모임이다. 터키 이스탄불에 사무국이 있으며 회원국 간 정치·경제·문화적 협력을 목표로 하고 있다. 현 회원국은 터키, 아제르바이잔, 카자흐스탄, 우즈베키스탄, 키르기스스탄 등 5개국이다. 투르크메니스탄과 헝가리는 옵서버로 참여하고 있다. CCTS는 2009년 아제르바이잔에서 누르술탄 나자르바예프 전 카자흐스탄 대통령의 제안으로 설립됐다. 나자르바예프 전 대통령은 “터키어권 국가의 언어 표기를 로마알파벳으로 통일하자”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