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294건

공공기획 경제용어사전

... 완화 방안 중 하나이다. '공공기획'을 도입하면 기존에 자치구가 맡아 통상 42개월 정도 걸리던 절차(사전타당성조사·기초생활권계획수립·정비계획수립)를 1/3 수준인 14개월로 단축할 수 있게 된다. 주민제안·사전검토(6개월→4개월), 법정절차(12개월→6개월) 등 나머지 절차도 단축돼 통상 5년이 걸리던 정비구역지정 기간이 2년 이내로 줄게된다. 또한 사전타당성 조사 단계가 통합·폐지되 주민동의율 확인 절차가 기존 3단계에서 2단계로 줄어든다.

주거정비지수제 경제용어사전

... 서울시장이 재개발 활성화를 위해 6대 규제 완화 방안을 발표 했는데 이에 주거정비지수제 폐지가 포함됐다. 또한 이와 함게 6대방안에는 '공공기획' 전면 도입을 통한 정비구역 지정기간 단축(5년→2년), 주민동의율 민주적 절차 강화와 확인 단계 간소화, 재개발해제구역 중 노후지역 신규구역 지정, '2종 7층 일반주거지역' 규제 완화 통한 사업성 개선, 매년 '재개발구역 지정 공모' 통한 구역 발굴 등도 실시키로 했다. 주거정비지수제가 폐지되면 법적 요건만 충족하면 ...

K택소노미 경제용어사전

...'을 마련중이며 5월17일 환경부와 금융위원회가 윤영석 국민의힘 의원에게 초안을 제출함으로써 처음으로 공개됐다. K택소노미 초안에 농어업, 제조업, 에너지, 수송 등 10개 분야 87개 업종이 친환경 산업으로 분류된 것으로 확인됐다. 에너지 분야에선 태양광, 풍력, 폐열을 통한 열 생산 등 27개 분야가 포함됐다. 관심을 모았던 원전은 제외됐다. 정부는 5월 공청회를 열고, 2021년 6월에는 K택소노미를 확정·발표할 계획이다. K택소노미는 환경적으로 지속가능한 ...

건강검진 경제용어사전

... 흉부방사선촬영 등이다. 여기에 성별, 연령별로 검사 항목이 추가된다. 만 24세 이상 남성과 만 40세 이상 여성은 4년마다 이상지질혈증 검사를 받는다. 혈중 총콜레스테롤, 중성지방 등이 증가했는지, 몸에 좋은 HDL콜레스테롤이 감소했는지 확인한다. 만 54·66세 여성은 골다공증 검사를 추가로 받는다. 만 66세부터는 노인신체기능검사가 포함된다. 여기까지는 건강검진 해당자라면 누구나 무료로 받을 수 있는 기본 검진 목록이다. 검진 후 15일 이내 문진표에 작성한 주소지로 ...

동반진단 경제용어사전

... 유무를 알려주는 유전자다. 신약 개발 시 바이오마커가 양성으로 나타나는 환자만 골라 임상을 하면 좋은 결과를 얻을 가능성이 그만큼 높아진다. 동반진단 키트로 100~300개 유전자를 한 번에 분석해 환자별 바이오마커 발현 여부를 확인한 뒤 임상 성공률을 높이는 것이다. 다국적 제약사들은 동반진단을 병행한 신약 개발이 한창이다. 독일 머크는 비소세포폐암 치료제인 '텝메트코'로 지난 2월 미국 식품의약국(FDA)의 승인을 받았다. 머크는 동반진단 기업 아처DX와 협업해 ...

안구건조증 경제용어사전

... 쓰는 것이 좋다. 보존제 성분이 알레르기 반응을 더 악화시킬 수 있기 때문이다. 급하다고 인공눈물 대신 식염수나 수돗물을 눈에 넣으면 안 된다. 오히려 안구 표면을 더 건조하게 만든다. 증상이 계속되면 병원을 찾아 정확한 원인을 확인해야 한다. 안구건조증과 결막염을 방치하면 각막상피가 벗겨지거나 각막궤양으로 악화돼 시력 손상까지 이어질 수 있다. 안구건조증이 심하다면 '마이봄샘 진단'을 받아볼 필요가 있다. 마이봄샘은 눈꺼풀 주변에 있는 기름샘이다. 눈물의 필수 ...

금융소비자보호법 경제용어사전

... 분쟁이 늘 수밖에 없다는 지적도 나온다. 적정성 원칙이란 소비자가 스스로 금융상품 가입을 원하더라도 투자목적이나 재산 상황 등에 따라 판매사가 적절하지 않다고 판단하면 이 사실을 투자자에게 알리고 서명·기명날인·녹취 등으로 확인을 받아야 한다는 규정이다. 혹시 모를 분쟁을 피하려면 금융상품 가입과 관련된 '문턱'을 높일 수밖에 없다는 게 금융사들의 설명이다. 은행 관계자는 “금융위가 소비자의 상품에 대한 이해도를 측정할 때 '주관적 질문'은 피하라고 안내했지만 ...

아나필락시스 [辨濟供託] [anaphylaxis] 경제용어사전

... 적혈구 같은 혈액제제도 아나필락시스를 일으킬 수 있다. 아나필락시스를 호소하는 환자 중 3분의 1 정도는 약물이 원인이다. 성인만 따지면 가장 흔한 유발 물질이다. 갑작스러운 알레르기 반응에 병원을 찾아 아나필락시스 쇼크라는 사실을 확인했지만 원인을 모르는 환자도 많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2019년 기준 국내에서 음식 때문에 아나필락시스 쇼크를 호소한 환자는 1185명, 약물은 733명이다. 원인이 기록되지 않은 환자는 2만776명에 이른다. 쇼크 증상 특성상 ...

인포데믹 [infodemic] 경제용어사전

... 미국 전략분석기관 인텔리 브릿지 설립자 데이비드 로스코프가 워싱턴포스트 기고문에 처음 사용하면서 알려지게 됐다. 증권가 지라시라고 통하는 출처가 불분명한 글과 루머 등이 인포데믹에 속한다. 인포데믹이 위험한 건 가짜 정보가 확인도 없이 퍼지면서 사람들을 혼란스럽게 해 금융시장은 물론 국가 안보에 까지 해를 끼칠수 있다. 확인되지 않은 정보가 확산되면 빨리 진위여부를 확인해 잘못된 정보를 바로잡고 올바른 정보를 다시 전달하는 기술이 인포데믹을 막을 수 ...

혼류생산 경제용어사전

... 방식이다. 공장 외부에 있는 부품창고에서 필요한 부품을 모아 하나의 물류대차에 싣고, 차량이 완성되면 물류대차도 함께 공장 밖으로 나간다. 부품을 쌓아둘 필요가 없어 내부 공간을 넓게 쓸 수 있고, 해당 차량에 필요한 부품을 미리 확인해 실어오기 때문에 잘못 조립할 가능성도 크게 낮아진다. 다품종 소량생산 체제로 변경 한 라인에서 여러 차종의 차량을 생산하는 것도 가능하다. 조립해야 할 차량 모델이 바뀔 때마다 다른 부품을 물류대차에 실어오면 되기 때문이다. 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