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20 / 1,266건

기후위기대응 기본법 경제용어사전

... 기획재정부가 운용·관리하는 기후위기대응기금을 설치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기금 재원은 온실가스 배출권거래제의 유상할당수입 등으로 마련한다. 정부가 기업에 배출권을 팔아서 생기는 유상할당수입은 국가 배출권 할당계획 제3차 계획기간(2021~2025년)에만 최소 3조원, 최대 12조원이 걷힐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녹색전환 기본법은 에너지·자원의 효율을 높이고 환경을 개선하는 녹색기술과 녹색산업에 전담 투자하는 녹색전환산업투자회사를 설립할 수 있도록 했다.

보어아웃 [bore-out] 경제용어사전

... 보어아웃은 지나치게 일에 몰두하다 쌓인 피로에 지쳐 슬럼프에 빠지는 '번아웃'과는 반대되는 현상이다. 번아웃은 대부분 일 중독자, 워커홀릭들에게 나타나는 현상이기 때문이다. 보어아웃의 문제점은 퇴근 후에도 무력감이 이어진다는 것이다. 회사에서 온 무력감이 집으로도 이어져 피로감이 누적돼 결국 자신을 계속 지치게 만드는 것이다. 보어아웃 용어를 소개한 필리페로틀린, 페터는 해결 방법으로 자신의 행동에 대한 책임감이 중요하다고 말한다. 보어아웃은 결국 자신의 의지로 ...

초과 유보소득 과세 경제용어사전

최대주주와 가족 등 특수 관계자가 80% 이상 지분을 보유한 회사(개인 유사법인)가 유보금을 당기순이익의 50% 이상 또는 자기자본의 10% 이상 중 더 큰 금액을 회사에 쌓아두고 있으면 이를 배당한 것으로 보고 소득세를 부과하는 제도.

증여세 과세특례 경제용어사전

... 과세특례를 받아도 창업주 사망 시 상속세 과세가액에 합산되기 때문에 실익이 적다는 분석도 있다. 경기 안산시에서 제조업을 30년간 운영해온 김모 대표(71)는 아들에게 보유 지분(70%) 중 약 20%를 사전 증여하려다가 포기했다. 이 회사의 가치는 150억원 정도로 과세특례를 이용하면 20% 지분 증여에 대한 세금(2억5000만원)이 크게 줄어든다. 하지만 그는 “사망 후 특례 적용됐던 지분이 상속세로 다시 정산된다는 점을 알고는 계획을 접을 수밖에 없었다”고 했다. ...

가업상속공제 경제용어사전

... 확보하기 위해 가업상속공제 제도를 운용하고 있지만 적용 대상인 중소·중견기업엔 '그림의 떡'이란 지적이 나온다. 기업 세대교체기에 '큰 걸림돌' 1970~1980년대 설립된 상당수 중소·중견기업이 세대교체기를 맞으면서 가업승계가 필요한 회사가 늘고 있다. 중소기업연구원에 따르면 국내 중소기업 중 대표가 60세 이상인 기업이 27.1%를 차지한다. 중소기업중앙회 관계자는 “대다수 중소기업은 가업승계를 원하지만 막대한 세금 부담 탓에 계획을 미루는 사례가 많다”고 말했다. 가업상속공제 ...

엘리베이트 [Elevate] 경제용어사전

현대자동차가 개발중인 걸어다니는 차. 엘리베이트는 현대차가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운영중인 오픈이노베이션(개방형 혁신)센터인 `현대 크래들'과 미국 디자인 컨설팅 회사 선드벅페라의 협업으로 제작된 프로토타입(시제품) 모델로 2019년초 세계 최대 전자쇼 'CES 2019'에서 선보인 콘셉트카이다. 전기를 동력원으로 사용하며, 바퀴가 달린 로봇 다리가 4개 달려 있다. 5개 축으로 설계된 다리를 통해 포유류나 파충류처럼 여러 형태의 걸음걸이로 이동할 수 ...

노란우산공제 경제용어사전

소상공인이 평소 적금처럼 납부하다가 폐업이나 사망 때 그동안 낸 원금에 일정 금리를 더해 지급받는 사회안전망 상품이다. 2020년 8월말 현재 전국 137만 명의 소상공인과 소기업 대표가 가입해 있다. 공제금 지급 사유의 98%는 폐업이다. 법적으로 금융회사가 압류할 수 없고, 소득공제 혜택이 있는 데다 시중금리보다 높은 약 2.7%의 금리(폐업 시)를 제공해 가입자가 매년 늘고 있다.

부동산 백지신탁 경제용어사전

... 없게 하는 제도이다. 주식 백지신탁제가 도입될 당시 부동산 백지신탁제도 논의됐지만 업무 연관성을 입증하기 어렵다는 점과 사유재산권을 침해한다는 이유로 도입이 무산됐다. 백지 신탁제도는 공직자가 재임기간 동안 자신의 재산을 신탁회사, 공직과 무관한 대리인에게 맡기도록 한다. 자산을 맡긴 공직자는 이에 간섭할 수 없다. 이렇게 하면 본인 명의의 재산이어도 마음대로 사고팔 수 없게 된다. 신탁에 맡겼던 재산은 임기가 끝난 후에 돌려받을 수 있다. #부동산백지신탁 ...

지급지시전달업 [MyPayment] 경제용어사전

이용자의 결제·송금 지시를 은행 등 금융회사에 전달하는 업종. 이용자 자금을 보유하지 않고 이체 지시만 전달하는 단순한 전자금융업이다. 2020년 7월 26일 금융위원회는 '디지털금융 종합혁신방안'을 발표하고 종합지급결제사업자와 마이페이먼트(지급지시전달업)라는 신규 업종을 도입하기로 했다. 마이페이먼트는 진입장벽을 크게 낮춘(최소 자본금 3억원) 결제·송금사업자라고 볼 수 있다. 지금은 간편결제를 이용할 때 고객, 고객의 거래은행, 상점, 상점의 ...

미중회계협정 [2013 U.S. and Chinese auditing agreement] 경제용어사전

미국과 중국이 체결한 회계관련 양해각서 (MOU). 2013년 미국 상장회사회계감독위원회(PCAOB)와 중국 증권감독관리위원회(CSRC)간에 체결된 것으로 이 협정에 따라 미·중은 자국 기업을 상대방 국가 증시에 상장할 때 해당국의 회계기준 적용을 을 면제하기로 합의했다. 이에 따라 중국 기업은 중국 회계기준만으로 뉴욕증시에 상장할 수 있었다. 하지만 2020년 6월 '중국판 스타벅스'로 불린 루이싱커피가 회계부정으로 나스닥에서 퇴출되는 등 중국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