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81-90 / 125건

중국A주 경제용어사전

상하이와 선전 증시에 상장된 내국인 전용 주식으로 위안화로 거래된다. 외국인은 QFII 자격을 가진 기관투자가 만 참여할 수 있다. 이와는 달리 B주는 사실상 외국인들만 살 수 있는 주식이다. 상하이는 미국 달러,선전은 홍콩 달러로 거래된다. 그러나 B주는 그리 활성화되지 않았기 때문에 외국의 개인 투자자는 후강퉁 이전까지 사실상 본토 주식에 직접 투자할 수 없었다. 하지만 후강퉁 실시로 개인 투자자도 대상 기업과 투자 범위 안에서 상하이거래소의 ...

트라이 라디오 [tri-radio] 경제용어사전

3개의 안테나를 통해 동시에 송수신 할 수 있는 다중입출력(MIMO) 기술을 적용한 무선 칩세트다. 기존 a/b/g 모드 대역폭과 커버리지의 한계를 한층 높인 스마트 안테나 기술이다.

연결납세 제도 경제용어사전

모회사 와 자회사로 구성된 기업집단을 경제적 동일체로 간주해 법인세 를 부과하는 제도다. 예컨대 현재는 모회사가 300억원,자회사A가 100억원의 이익을 남기고 자회사B는 200억원 손실을 낸 경우 연결납세제도 가 도입되면 모회사와 자회사 손익을 통산(300억+100억-200억원)한 소득(200억원)에 대해 법인세를 내면 된다.

레이거노믹스 [Reaganomics] 경제용어사전

... 세출삭감, 소득세 대폭 감면, 기업에 대한 정부규제 완화, 안정적 금융정책 등을 통해 공급측면을 자극함으로써 스태그플레이션 에서 벗어나겠다는 '' 공급주의 경제학 ''이다. 레이거노믹스의 이론적 토대를 제공한 사람은 래퍼(A.B. Laffer)다. 래퍼는 한 나라의 세율이 적정수준을 넘어 비정상 혹은 비표준 지대에 놓여 있을 때에는 오히려 세율을 낮춰주는 것이 경제주체들의 창의력을 높여 경기와 세수가 동시에 회복될 수 있다는 이른바 '래퍼 효과(Laffer ...

블루엔젤 [Blue-Angel] 경제용어사전

독일 환경부에서 주관하는 세계 최초의 친환경 마크를 말한다. 블루엔젤은 생산에서 폐기까지 제품의 전 과정에 걸쳐 친환경적으로 개발되고 관리되는 제품에만 부여된다. 1978년 제정됐으며 전 세계적으로 가장 권위를 인정받고 있으며 유럽 B2G (정부) 시장에 진입하기 위해서는 필수적이다.

적격외국기관투자가 [Qualified Foreign Institutional Investors] 경제용어사전

... Investor) 자격을 갖추도록 의무화하고 있다. 중국 정부가 이처럼 국내외 금융시장 투자를 까다롭게 제한하는 것은 외환 유출입을 적극 통제, 국제 투기자본이 경제를 교란하는 걸 막기 위한 것이다. 중국의 주식은 크게 A주식과 B주식으로 나뉜다. A주는 원칙적으로 중국인만이 투자할 수 있으며 외국인은 B주만 투자할 수 있다. 단 QFII를 획득한 외국인 투자자라면 A주에도 투자 가능하다. QFII 제도는 2007년에 100억달러 한도로 처음 도입된 뒤 2011년에 ...

이노비즈 [INNO-BIZ] 경제용어사전

... ''오슬로 매뉴얼''에 수록된 혁신성 측정 방법에 따라 만들어진 기술혁신시스템 평가에서 700점(1,000점 만점) 이상을 받아야 한다. 또 창업한 지 3년 이상 된 중소기업이어야 하고, 기술보증기금의 개별 기술 수준 평가에서 B등급 이상을 받아야 한다. 노르웨이 · 독일 · 영국 · 프랑스 · 네덜란드 등도 ''오슬로 매뉴얼''을 기초로 유사한 인증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이노비즈 기업은 기술보증기금의 보증에서 우대혜택을 받을 수 있고 보증심사가 대폭 ...

하이일드펀드 [high yield fund] 경제용어사전

자산의 50% 이상을 신용등급이 BB+ 이하인 투기등급채권과 B+ 이하의 기업어음 에 투자하는 펀드. 수익률이 높은 대신에 그만큼 위험도도 높아 원금을 날릴 수도 있다. 신용도가 낮은 정크본드에 투자하는 것이라 ''''그레이펀드'''' 또는 ''''투기채권펀드''''라고도 한다. 하이일드펀드는 정부가 투신사가 보유중인 투기등급채권의 소화를 위해 허용하여 1999년 11월부터 판매되기 시작하였는데, 일반 투자자의 위험부담을 경감하고 기대수익률 ...

색재현율 [Color Reproduction Range] 경제용어사전

... 이용해 면적비로 나타낸다. 미국ㆍ캐나다ㆍ멕시코ㆍ일본ㆍ한국 등은 주로 미국 TV방식위원회 NTSC(National Television Systems Committee) 규격을 기준으로 한다. 일반적으로 CIE 색좌표에 R(빨강)ㆍG(초록)ㆍB(파랑) 꼭지점을 표시하고, 그 점을 이은 삼각형의 면적을 계산해 NTSC 대비 퍼센트로 나타낸다. 예를 들어 색재현율 80%라는 것은 NTSC 기준 색상의 갯수를 80% 정도 표현할 수 있다는 뜻이다. 색재현율이 높을 수록 현실에 가까운 ...

차등의결권제도 [dual class stock] 경제용어사전

... 등은 도입했지만 한국은 허용하지 않고 있다. 페이스북, 알리바바 등 많은 혁신 기업이 차등의결권을 활용하고 있다. 미국 포드사의 대주주는 3.7%의 지분으로 40%의 의결권을 갖고 있다. 구글의 모회사 알파벳은 주식을 A형과 B형으로 나눴다. A형은 주당 1표의 의결권을 갖는 보통주다. 래리 페이지, 세르게이 브린, 에릭 슈밋 등 공동 창업자들이 보유한 B형의 의결권은 A형의 10배에 이른다. 페이스북 역시 A주와 B주로 발행됐다. B주에는 주당 10표의 의결권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