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41-50 / 93건

시장세분화 [market segmentation] 경제용어사전

... 다양한 소비자 특성 변수를 활용해 시장세분화를 할 수 있다. 마케팅에서 종종 사용하는 시장세분화 방법 중 하나가 코호트 분석(cohort analysis)이다. 마케팅에서 코호트는 특정한 경험을 공유하는 소비자 세대를 말한다. 학자마다 연령대별 분류가 약간씩 다르기는 하지만 2016년 기준으로 대략 50~60대에 해당하는 '베이비부머', 30~40대에 해당하는 'X세대', 10~20대에 해당하는 '위제너레이션(WE generation)' 등이 있다.

코호트 [cohort] 경제용어사전

... 종전 후인 1945~1964년 태어난 소비자 그룹을 베이비부머라고 부르는데, 이들은 TV로 디즈니의 미키마우스와 도널드덕을 보며 자라난 세대로, 미국과 옛 소련의 냉전, 베트남 전쟁, 비틀스, 달 착륙 등의 경험을 공유한다. 'X세대(Gen X)'는 1965~1984년 태어난 사람들로, 교육수준이 높고 개인의 자유, 인권, 관용 등의 가치를 중시하며 공산주의 붕괴, 동서독 통일 등의 경험을 공유한다. 1985~2004년 태어난 그룹은 'Y세대(Gen Y)'라고 ...

룬 프로젝트 [Project Loon] 경제용어사전

구글이 아프리카, 동남아시아 등 인터넷 이용이 어려운 지역에 무료 인터넷을 제공하겠다는 취지로 시작한 프로젝트. 구글의 최고 브레인 집합체라 불리는 비밀연구조직 '구글X'가 2013년 6월 발표했다. 지구 상공 20㎞ 성층권에 통신중계기와 무선안테나를 장착한 열기구를 올리고 이를 기지국으로 활용해 무선인터넷 서비스를 제공하는 '공중 무선 네트워크'구축을 목표로 한다. 2015년 3월말 현재 구글은 이미 뉴질랜드, 브라질 등지에서 룬 프로젝트 시범사업을 ...

문샷 싱킹 [moonshot thinking] 경제용어사전

달을 좀 더 잘 보기 위해 망원경 성능을 높이는 대신 달에 갈 수 있는 탐사선을 제작하겠다는 생각을 하는 것과 같은 혁신적인 발상을 말한다. 10%의 개선이 아닌 10배의 혁신에 도전하는 구글의 급진적 업무 방식이다. 자율주행자동차, 구글글라스 등을 개발한 비밀연구소인 구글 X랩은 문샷 싱킹을 실천하는 핵심 조직으로 꼽힌다.

문샷 프로젝트 [Moonshot projects] 경제용어사전

구글(Google)이 추진하고 있는 혁신적인 신규사업 프로젝트를 말한다. 구글의 반비밀조직 연구소인 Google X가 주도하고 있는 것으로 구글 글라스, 무인자동차 외에도 인간수명 연장을 위한 바이오 사업과 드론, 룬 프로젝트(Project Loon:열기구를 이용한 무선인터넷 서비스 프로젝트), 로보틱스 등이 이 프로젝트에 포함된 대표적 사업들이다.

하이퍼루프 [Hyperloop] 경제용어사전

미국 전기차 회사 테슬라모터스와 스페이스X 창업자인 엘론 머스크가 2013년 제안한 캡슐형 초고속 열차시스템. 머스크가 2015년 1월 블로그를 통해 공개한 설계안에 따르면 하이퍼루프 열차는 28인승으로 지름 3.5m 긴 원통의 통로를 최고 시속 1200㎞ 속도로 날아간다. 로스앤젤레스에서 약 560㎞ 떨어진 샌프란시스코까지 35분 만에 주파할 수 있다. 여객기의시속 900km, 고속철은 300km, 승용차는 100km 정도로 운행하는 것을 감안할 ...

테크코드 [Tech Code] 경제용어사전

... 과학기술부 지원 아래 부동산개발업체인 화샤싱푸(華夏幸福)그룹이 칭화대와 함께 설립한 벤처 지원기관. 중국뿐 아니라 해외 창업 기업 육성에도 참여한다. 창업 초기 기업이 필요로 하는 각종 멘토링과 함께 시장정보, 투자금도 제공한다. 'X-랩'이라는 인큐베이터를 운영하며 중국 벤처의 요람으로 불리는 칭화대가 싱크탱크 역할을 하고 있다. 투자 지원을 맡은 기업은 화샤싱푸(華夏幸福)그룹으로 2014년 매출은 4조9452억원 규모다. 황하이옌 테크코드 대표는 상하이시가 지원하는 ...

밀레니얼 세대 [Millennial Generation] [Mill] 경제용어사전

... 1991년 펴낸 책 '세대들, 미국 미래의 역사(Generations:The History of America's Future)'에서 처음 언급했다. 밀레니얼 세대는 기존 질서와 연계해 정의하기 어렵다는 의미에서 이름 붙여진 'X세대(1960년대 중반~1970년대말 출생)'의 뒤를 잇는다. 밀레니얼세대는 X세대 다음 세대라고 해서 "Y세대"로 불리거나 컴퓨터 등 정보기술(IT)에 친숙하다는 이유로 "테크세대"라는 별명을 갖고도 있다. 또한 타임지에서는 자기 ...

페로브스카이트 [perovskite] 경제용어사전

ABX3 화학식을 갖는 결정구조로 부도체·반도체·도체의 성질은 물론 초전도 현상까지 보이는 특별한 구조의 금속 산화물. 1839년 러시아 우랄산맥에서 처음 발견되었으며 러시아 광물학자 과학자(Perovski)의 이름을 땄다. 회티타늄석이라고도 불린다. AMX3 화학식 (A, M은 양이온, X는 음이온)을 갖는 페로브스카이트 결정은 화학적으로 합성이 가능하다. 실리콘태양전지를 대체할 수 있는 차세대 태양전지 소재로 떠오르고 있어 주목된다.

차량사물통신 [vehicle to everything] 경제용어사전

... 기술(vehicular communication system)이다. 현재 진행되고 있는 스마트카 관련 사업은 대부분 특정 자동차나 플랫폼 업체가 단일차량을 대상으로 서비스하고 있어 도로의 실제 상황정보를 100% 반영하기는 불가능하다. 그러나 V2X 통신 기반의 무선 차량 네트워크를 활용하면 안전성과 효율성을 극대화할 수 있다. 이 기술을 상용화할 경우 자동차와 IT 산업의 발전을 기대할 수 있고, 사회적 비용도 최소화해 국가경쟁력을 높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