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01-110 / 191건

ABCD투자전략 경제용어사전

... in Investment다. 투자에 관한 아시아에 집중하라는 의미다. B는 Bluechip Investment다. 가장 핵심적인 업체에 투자하라는 것이다. C는 Cyclical Investment로 위기는 기회라는 뜻이다. 어려울 때일수록 투자하라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 그리고 D는 Diversification Investment로 투자를 다양화하라는 뜻이다. 투자에서 보면 네 가지가 모두 투자의 가장 기본적인 상황으로 이에 충실하자는 것이다.

빅리틀 [big.LITTLE] 경제용어사전

빅리틀은 영국의 반도체 설계 전문회사인 ARM사의 코어텍스A15와 코어텍스A7을 혼용해 모바일 기기에서 3D 게임 등과 같이 고사양이 필요할 때는 4개의 고성능 코어텍스A15 코어가, 웹서핑이나 이메일 등 저사양 작업에는 4개의 저전력 코어텍스A7 코어가 사용될 수 있도록 하는 기술이다. 삼성전자가 2013년 1월 공개한 모바일 AP인 ' 엑시노스5 옥타 ''에 처음 적용됐다.

스택과 트렌치 [stack and trench] 경제용어사전

반도체 D램 개발의 방식을 뜻한다. 스택은 회로를 고층으로 쌓는 것이고 트렌치는 지하로 파고들어가는 형식이라고 볼 수 있다. 삼성은 1987년 4메가D램을 개발할 때 스택 방식을 채택했다. 일본 도시바는 이때 트렌치 방식을 사용했는데 훗날 생산성 저하로 D램부문의 경쟁력을 잃게 됐다.

솔리드 스테이트 드라이브 [Solid State Disk] 경제용어사전

... 후반부터 상용제품이 출시되고 있다. 속도는 HDD 대비 10배, 소비전력은 10분의 1 수준이다. 그동안 비싼 가격 탓에 확산이 더뎠는데 이제 상황이 바뀌었다. 2012년 SSD는 HDD보다 6배가량 비쌌다. 2016년 들어 가격차가 2.8배 수준까지 줄었다. 평면 낸드가 3D 낸드로 진화하면서 집적도가 높아져 원가가 내려가고 있어서다. SSD 가격이 연평균 30%씩 떨어지고 있어 이론상 3년 내 HDD와 비슷한 수준까지 내려갈 것으로 예상된다.

보스만 판결 [Bosman ruling] 경제용어사전

... 벨기에의 RFC리에주 클럽팀에서 프랑스의 뒹키르팀으로 이적하려다 소속 구단의 동의 없이는 이적할 수 없다는 규정에 묶여 팀을 옮기지 못하자 선수들에게 불리한 이적 규정에 대해 유럽축구연맹(UEFA)을 유럽사법재판소에 제소했다. 결과는d 보스만의 승소. 1995년 유럽사법재판소는 '계약이 끝난 선수는 구단의 동의와 이적료에 관계없이 자유롭게 팀을 옮길 수 있고 팀 내 외국인 선수의 숫자는 제한될 수 없다'고 선언했다. 이러한 판결 후 유럽연합(EU) 국적을 가진 ...

행동경제학 [behavioral economics] 경제용어사전

... 것이 행동경제학의 입장이다. 경제주체들이 제한적으로 합리적이며 때론 감정적으로 선택하는 경향이 있다고 주장한다. 어떤 대상을 소유하거나 소유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 순간 그 대상에 대한 애착이 생겨 객관적인 가치 이상을 부여하는 '보유효과'를 비롯 `손실회피성', `쌍곡형 할인', `닻내림효과', `심리적 회계', `프레이밍효과' 등이 행동경제학의 주요 용어다. 이미 카너먼(D. Kahneman)을 비롯한 여러 학자가 노벨 경제학상을 받은 바 있다.

DDR4 [double data rate 4] 경제용어사전

DDR은 동작속도 등으로 규정한 D램 반도체 의 규격으로 정확히는 DDR SDRAM이라 한다 PC용 DDR RAM은 DDR1, DDR2, DDR3, DDR4 등으로 나뉜다. 뒤에 붙은 숫자가 높아질 때마다 동작 속도가 2배씩 증가한다. DDR2는 DDR1보다 2배 정도 빠르며, DDR4는 DDR1보다 8배 정도 빠르다. 각 DDR 메모리를 사용하려면 그 규격을 지원하는 메인보드가 필요하다. 가령, DDR3 메인보드에서는 DDR4 RAM을 사용할 ...

D의 공포 경제용어사전

경기 하강으로 디플레이션 (Deflation)이 우려되는 경우를 말한다.

하이브리드 메모리 큐브 [hybrid memory cube] 경제용어사전

D램을 입체적으로 쌓아 자료 처리 능력을 높이는 기술로, 기존 반도체 보다 성능은 뛰어난 반면 소비전력은 70%까지 줄일 수 있다. 현재 D램의 주류인 DDR3를 대체할 것으로 예상된다.

STT-M 램 [Spin Transfer Torque-Magnetic RAM] 경제용어사전

D램과 낸드플래시의 특성을 모두 가지고 있어 전력이 끊겨도 데이터 가 사라지지 않는 차세대 메모리 이다. STT-M램은 D램과 구조가 비슷하지만 커패시터 대신 복잡한 구조의 자성층을 형성시키는 메모리다. 이 자성체가 돌면서 빠른 속도로 전자를 이동시킨다. 기술적 한계로 여겨지는 10 나노미터 (㎚) 이하에서도 집적이 가능하며 처리 속도가 빠르고 전력 소모가 적다는 장점이 있다. 2011년 7월 하이닉스와 도시바가 2014년 M램 양산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