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1-120 / 1,291건

배너티 사이징 [vanity sizing] 경제용어사전

옷 치수를 실제보다 작게 표기 하는 것. 33인치 바지에 30인치를 붙여 놓는 식이다. 옷 치수를 실제보다 작게 표기해 날씬해진 것 같은 기분이 들게 하는 마케팅 기법이다. 컨슈머리서치가 2015년 국내 주요 브랜드 옷을 조사했더니 같은 여성 55 사이즈라도 브랜드별로 최대 20㎝까지 차이가 났다. 일부 의사는 “패션업체들의 사이즈 속이기는 사회가 비만을 정상적인 상태로 받아들이는 데 기여하고 있다”고 우려한다.

북방경제협력위원회 [The Presidential Committee on Northern Economic Cooperation] 경제용어사전

유라시아지역의 경제협력과 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문재인 정부가 2017년 8월 대통령 직속으로 출범시킨 기구. 문재인 정부는 이 위원회를 통해 러시아·몽골·카자흐스탄 등 북방 국가들과 농업 분야를 포함한 협력을 강화하는 신북방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아직 이 분야에 북한은 포함되지 않았다. 하지만 향후 남북 경제협력 부활 시 이 사업과 한반도 신경제지도 방안을 통합 연계한다는 장기 비전을 세우고 있다.

디지털세 [digital tax] 경제용어사전

... 여부는 아직 예단하기 어렵다는 것이 정부의 설명이다. 디지털세 합의로 한국 정부는 향후 더 많은 세금을 걷을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삼성전자 등이 국내에 내는 법인세가 조금 줄어들 수 있지만, 구글과 애플 등 글로벌 정보기술(IT) 기업의 세금 납부가 크게 늘 가능성이 높아서다. 세수 증가가 가장 크게 기대되는 부분은 디지털세(필라1)와 관련해서다. 국세청이 지난해 국회에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구글과 애플, 페이스북, 넷플릭스 등 글로벌 IT 기업 134곳이 2019년 ...

스팀잇 [steemit] 경제용어사전

네드 스캇과 댄 라이머가 2016년 4월 시작한 블록체인 미디어 플랫폼. 페이스북이나 네이버의 블로그처럼지 자신이 제작한 콘텐츠를 올릴 수 있고 독자들이 그 콘텐츠가 마음에 들면 '업보트(upvote)'를 누른다. 말하자면 페이스북의 '좋아요'와 같은 것이다. 제작자가 올린 콘텐츠에 업보트가 많을수록 더 많은 가상화폐를 보상으로 받는다. 자신의 콘텐츠가 바로 수익 모델인 셈이다. 스캇 스팀잇 창업자는 “글쓴이가 광고 없이 콘텐츠 그 자체로 수익...

기업용 SSD 경제용어사전

대형 데이터센터와 서버에 사용되는 SSD. 낸드사업 영역에서 가장 성장이 빠르면서 수익성이 높다. 지난해부터 아마존, 구글, 페이스북에 이어 바이두, 알리바바까지 세계 정보기술(IT) 거인들이 잇따라 데이터센터 확장에 나서고 있어서다. SSD는 HDD보다 소비전력도 적어 기존 데이터센터를 SSD로 바꾸고 있다. 시장조사업체 IHS는 기업용 SSD 시장이 2021년까지 연평균 7.0% 성장할 것으로 전망했다. 가격도 3D 낸드가 주로 사용되는 스마트폰이나 ...

삼성 딜라이트 [SAMSUNG d'light] 경제용어사전

... 벗어나 개인 성향을 알아보는 체험 요소와 가상현실을 이용한 미래 주거생활 체험 등 관람객이 적극적으로 삼성전자의 최신 제품을 경험할 수 있도록 한 것이 특징이다. 2018년 1월 17일 누적 방문객 500만 명을 넘어섰다. 2008년 12월 개관한 이후 하루평균 1900명이 방문한 셈이다. 전체 방문객의 절반 이상인 56.9%가 해외 방문객이었다. 해외 국빈급 2500여 명이 방문할 정도로 '글로벌 정보기술(IT) 명소'로 자리매김했다는 평가다.

스마트 시티 경제용어사전

스마트 시티는 도시 교통, 환경, 안전, 주거, 복지 서비스 등의 분야에 첨단 IT를 적용하는 사업이다. 인공지능(AI), 빅데이터, 클라우드, 5세대(5G) 등 차세대 이동통신, 자율주행, 사물인터넷(IoT), 블록체인 등 다양한 기술이 들어간다. 스마트 시티가 'IT 신기술의 용광로'로 불리는 이유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지방자치단체 등이 참여하고 있다.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등 신기술 접목으로 인구 집중에 따른 교통, 환경 문제를 해결할 ...

망중립성 [net neutrality] 경제용어사전

통신사 등 인터넷서비스사업자(ISP)가 특정 콘텐츠나 인터넷 기업을 차별·차단하는 것을 금지하는 정책이다. 망중립성은 인터넷 기업인 구글, 페이스북, 아마존, 넷플릭스 등이 거대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었던 주된 배경 중 하나다. 통신사업자가 구축한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엄청난 트래픽을 유발하며 성장했지만 접속료 외의 추가비용은 내지 않아도 됐다. 구글, 아마존 등은 그동안 “망중립성이 없어지면 ISP들이 소비자에게 전달될 콘텐츠에 대한 게이트키핑...

펫코노미 [petconomy] 경제용어사전

반려동물과 관련한 시장 또는 산업을 일컫는 신조어로 반려동물을 뜻하는 영단어 펫(Pet)과 경제(Economy)를 결합한 것이다. 펫코노미 시장는 펫 택시, 유치원, 장례서비스, IT 결합상품 등 기존에 없던 새로운 서비스가 출시되고 있다. 또 반려동물의 병원비 부담을 줄이기 위한 펫보험이 가광받고 있으며, 주인이 사후에 홀로 남겨질 반려동물을 위한 신탁상품까지 나왔다. 농림축산식품부와 산업연구원에 따르면, 국내 반려동물 관련 시장규모도 2012년 ...

비자추첨제 [Diversity Immigrant Visa Program] 경제용어사전

미국으로 이민을 계획하고 있는 전세계인을 대상으로 신청서를 받은 뒤 무작위로 추첨하여 당첨자를 선정해 영주권을 주는 제도다. 2017년 11월 1일 (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뉴욕 맨해튼에서 발생한 트럭테러 용의자를 비판하는 과정에서 미 국무부의 추첨 영주권 취득 방식인 "현행 비자 추첨제를 폐지하고 성과에 기반한 방식으로 대체해야 한다"며 이를 "다양성 비자 추첨 프로그램(Diversity Visa Lottery Progra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