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281-1290 / 1,291건

셀프산업 경제용어사전

소비자가 스스로 자신이 원하는 물건을 만들거나 부가가치 를 창출하고 경제효과를 거두는 비즈니스. 좁은 의미에서의 DIY(do it yourself)는 반제품 상태의 부품을 구입해 직접 조립 제작하는 창조적인 행위를 말한다. 그러나 넓은 의미에선 '셀프 세차', '셀프주유소', 'DIY페인트' 등 스스로 만들거나 손수 하는 작업을 통해 여가를 선용하고 땀흘리는 재미를 느끼면서 돈도 버는 경제행위를 뜻한다. 미국에선 1950년대, 일본에선 1976년부터 ...

파운드리 [foundry] 경제용어사전

... 기반의 칩 생산을 위한 파운드리 사업에 나섰다가 2018년 중단했다. 그러나 파운드리 사업의 가치가 2025년까지 1000억달러에 달할 것으로 예상하고 시장 재진입을 선언한 것이다. 2021년 들어 구글, 아마존, 페이스북 등 정보기술(IT) 기업도 자체 칩 개발에 뛰어들면서 파운드리산업의 중요성은 더욱 커질 전망이다. 애플은 2021년 3월 10일 독일 뮌헨 연구개발(R&D)센터에 10억유로(약 1조3500억원)를 투자해 반도체 설계·개발의 거점으로 키우겠다고 발표했다. ...

퍼베이시브 컴퓨팅 [Pervasive Computing] 경제용어사전

... 있는 "무선 인터넷"과 다양한 기기들을 연결해 한 곳에서 제어할 수 있도록 하는 네트워킹 기술이 확산되면서 PC에서만 할 수 있던 업무를 다양한 소형기기를 통해 언제 어디서나 처리할 수 있게 됐다. 퍼베이시브 컴퓨팅이란 이같은 흐름을 반영, IBM 등 세계적인 정보기술 (IT) 업체들이 사용하는 용어다. "퍼지는, 보급되는, 스며드는"이라는 "퍼베이시브"의 단어 뜻 그대로 이 용어는 생활속으로 구석구석 파고드는 컴퓨터 관련 기술을 의미한다.

무중량 경제 [weightless economy] 경제용어사전

... 비물질화(dematerialisation)된 생산물에 점점 더 의존하는 경제'를 가리킨다. 그 대표적인 예가 디자인이나 아이디어 또는 컴퓨터 소프트웨어 , 오락, 전자 통신, 정보전달의 더 효율적인 방법, 금융상품 등과 같은 지적 재산(intellectual property)이다. 무중량 경제의 중요성이 부각되고 있는 이유는 IT(information technology)의 발달과 더불어 이들이 경제성장의 주요한 원천으로 떠오르고 있기 때문이다.

슈퍼 컴퓨터 [super computer] 경제용어사전

... EF급 슈퍼컴퓨터로 내놓기 위해 계획을 변경했다. 이에 중국 정부는 2018년 5월부터 슈광을 포함해 '톈허3' '선웨이 엑사스케일' 등 EF급 슈퍼컴퓨터 개발 계획을 잇달아 공개했다. 슈퍼컴퓨터는 한 국가가 보유한 정보기술(IT)의 집약체로 여겨진다. 제약, 기상 예측, 신소재 연구 등 다양한 분야에 활용되고 있다. 최근에는 인공지능(AI) 개발을 위해 슈퍼컴퓨터의 연산 능력이 날로 중요해지고 있다. 오로라 역시 AI 기능을 활용해 배터리 소재 개발 및 ...

원투원 마케팅 [One To One Marketing] 경제용어사전

... 마케팅과 차별화된다. 고객과의 끊임없는 상호작용을 통해 개별고객의 성별, 나이, 소득 등 통계학 적 정보와 고객의 취미, 레저 등에 관한 정보 및 구매패턴을 데이터 베이스화하는 것이 핵심이다. 원투원 마케팅이 가능하기 위해서는 고객과의 상호작용을 통해 고객의 정보를 데이터베이스화하는 것이 핵심이며 이를 위해서는 데이터웨어하우스(Data Warehouse) 구축이나 데이터마이닝(Data mining)과 같은 IT 기술의 뒷받침이 필수적이다.

주도주 경제용어사전

... 트로이카(금융, 건설, 무역)가 주도하여 종합 주가지수 가 크게 상승하였다. 자동차 화학 정유사 주식을 일컫는 '차화정'은 10여 년 전인 2009~2011년 전성기를 보냈다. 2020년 증시 슈퍼스타 노릇을 한 'BBIG'(배터리·바이오·인터넷·게임)는 플랫폼·IT 업종과 함께 여전히 비교적 강세다. 미국 증시의 'FAANG'(페이스북·애플·아마존·넷플릭스·구글) 혹은 'MAGA'(마이크로소프트·아마존·구글·애플)도 그런대로 아직까지는 선전하고 있다.

변액연금 [variable annuity] 경제용어사전

전통적인 연금보험과는 실적배당 이라는 데에 차이가 있다. 연금지급 개시 전까지는 변액보험 으로 운영되며, 연금지급 개시 후에는 종신으로 연금이 지급된다.

와이기그 [Wireless Gigabits] 경제용어사전

60㎓ 대역의 고주파를 사용하는 무선통신기술. 현재 많이 사용하는 무선랜(WiFi·와이파이)보다 10배 빠른 초당 7기가비트(Gbps)의 속도로 데이터를 주고받을 수 있는 기술로 TV와 스마트폰 등 각종 기기를 연결할 차세대 무선통신 표준으로 주목받고 있다.높은 주파수의 특성상 속도가 빠르면서도 이를 탑재한 노트북, 스마트폰 등의 전력 소모량을 줄일 수 있는 게 장점이다. 디지털기기 사이를 강한 빔(beam) 신호로 연결해 데이터 속도를 높인다...

알고리즘 트레이딩 [algorithmic trading] 경제용어사전

일정한 규칙에 따라 주식시장 에서 투자의 판단, 호가의 생성 및 제출 등을 컴퓨터 시스템에서 자동화한 거래. 사람의 개입 없이 자동으로 거래가 이뤄져 빠른 투자 결정이 가능하고 시장상황에 따른 감정개입을 배제한 것이 특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