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21-30 / 1,291건

디지털 포용성 [Digital Inclusion Benchmark] 경제용어사전

기업이 지속 가능한 경영 관점에서 디지털 기술을 어느 수준으로 연구하고 사회와 얼마나 공유하는지에 대한 지표다. 글로벌 지속가능경영 연합체인 WBA(World Benchmarking Alliance)가 2020년 처음으로 디지털 포용성을 평가했다. 삼성전자는 아시아 기업 중 3위, 국내 기업 중엔 유일하게 10위 안에 들었다. WBA는 삼성전자가 오픈소스 소프트웨어(SW) 확산에 기여하고 지속적으로 기초과학 연구를 지원하고 있는 점을 긍정적으로...

디지털 트윈 [digital twin] 경제용어사전

디지털 트윈이란 현실 세계의 물체를 가상세계에 구현한 것(쌍둥이)을 말한다. 실제품을 만들기 전 시뮬레이션을 통해 시험을 통해 현실을 분석ㆍ예측해 발생할 수 있는 문제점을 파악하는데 사용된다. `디지털 트윈'은 정부가 2020년 7월 14일 발표한 정책인 '한국판 뉴딜'의 10대 대표 과제명 중 하나이기도 하다. 10대 대표과제는 디지털 뉴딜(3개), 그린 뉴딜(3개), 융합과제(4개)로 구성돼 있는데, 디지털 트윈은 디지털 그린 융복합 분야에...

폼팩터 [form factor] 경제용어사전

... 느끼지 않는다. 그래서 예전처럼 자주 바꾸지도 않는다. 시장조사업체 스트래티지애널리틱스(SA)에 따르면 미국인의 평균 스마트폰 교체 주기는 2016년 26개월, 2018년 31개월, 2019년 33개월 등으로 길어지는 추세다. IT업계 관계자는 “새로운 수요를 창출하기 위해 제조사들이 폼팩터 차별화로 눈을 돌리고 있다”고 했다. 스마트폰의 폼팩터를 바꾸면 단순한 외관상의 변화를 넘어 새로운 사용자경험(UX)까지 구현할 수 있다. 갤럭시Z폴드2를 'ㄴ'자로 접어 ...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경제용어사전

IBM이 2020년 채택한 클라우드 컴퓨팅 시장전략. 폐쇄형과 개방형 클라우드 등을 묶어 제공하는 방식. 대기업들이 자체 데이터센터와 개방형 클라우드 서비스를 접목해 IT 인프라를 운영하는 흐름이 확산될 것으로 IBM은 전망하고 있다. IBM이 2018년 대표적 개방형 소프트웨어 업체인 레드햇을 인수한 것도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사업을 확대하기 위해서였다.

디지털 엔화 [Digital Yen] 경제용어사전

... 경우다. BIS에 따르면 2019년 말 국제 통화 거래에서 달러가 포함된 거래는 전체의 88%였다. 유로화와 엔화 거래는 각각 32%와 17%였다. 위안화는 4%로 8위에 머물렀지만 세계 2위의 경제력과 미국과 맞먹는 정보기술(IT)이 결합하면 얘기가 달라진다는 게 일본의 우려다. 일본 정부는 특히 중국을 중심으로 한 경제권 구상인 '일대일로(一帶一路: 육상·해상 실크로드)'로 아시아, 아프리카 지역에서 디지털 위안화가 확산될 가능성에 상당한 위기감을 느끼고 있는 것으로 ...

평균물가목표제 [average inflation target] 경제용어사전

미국 중앙은행(Fed)이 코로나19로 위기에 빠진 경제를 부양하기 위해 2020년 10월 도입한 정책으로 물가 상승률이 평균 2%를 넘어도 일정기간 용인하겠다는 것을 주내용으로 하고 있다. 이에 따라 월가에서는 인플레이션을 예상하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Fed가 최소 5년간 제로금리 정책을 이어갈 것으로 예고한 가운데 재정 부양책도 지속될 것으로 관측되고 있는 탓이다. *인플레이션이 주가에 미치는 영향 골드만삭스에 따르면 인플레이션이 주가에 미...

앱공정성연합 [The Coalition for App Fairness] 경제용어사전

구글 플레이와 앱스토어의 높은 수수료 정책 및 불합리한 운영 정책 등에 문제를 제기하고 관련 규정을 바꾸도록 압력을 가하기 위해 에픽게임즈, 스포티파이, 매치그룹, 타일 등이 2020년 9월말 결성한 단체. 연합에는 세계 최대 음원 스트리밍 업체인 스포티파이, 데이팅 앱 '틴더'의 운영사 매치그룹 등 13개 기업이 참여했다. 앱 공정성 연합 측은 공식 웹페이지에서 “모든 앱 개발사가 (구글과 애플의) 지나치게 엄격한 약관 등으로부터 벗어나 혁신...

라이브 커머스 경제용어사전

... 상품에 대해 다양한 정보를 줘 비대면 온라인 쇼핑의 단점을 보완한다. 라이브커머스는 모바일 실시간 소통에 특화된 'MZ세대'를 주요 고객으로 삼고 있다. MZ세대는 1980년대 초~2000년대 초 출생한 밀레니얼 세대와 1990년대 중반~2000년대 초반 출생한 Z세대를 통칭하는 말이다. IT업계 관계자는 “라이브커머스는 소통과 쇼핑을 결합해 재미를 극대화한다”며 “단순한 쇼핑 이상의 문화로 자리잡을 수 있는 신사업으로 각광받고 있다”고 말했다.

빅테크 [big tech] 경제용어사전

구글, 아마존, 페이스북 이나 애플 같은 대형 정보기술(IT) 기업을 뜻하는 말. 국내 금융산업에서는 네이버와 카카오 등 온라인 플랫폼 제공 사업을 핵심으로 하다가 금융시장에 진출한 업체를 지칭하는 말로 주로 쓰인다. 송금과 결제뿐만 아니라 자산관리, 보험 판매 시장까지 진출 영역을 넓히고 있다. 2020년 7월19일 금융권에 따르면 네이버와 카카오는 각각 이르면 2020년 하반기와 2021년 상반기를 목표로 보험사업을 준비 중이다. 네이버가 미래에셋대우에서 ...

미중회계협정 [2013 U.S. and Chinese auditing agreement] 경제용어사전

미국과 중국이 체결한 회계관련 양해각서 (MOU). 2013년 미국 상장회사회계감독위원회(PCAOB)와 중국 증권감독관리위원회(CSRC)간에 체결된 것으로 이 협정에 따라 미·중은 자국 기업을 상대방 국가 증시에 상장할 때 해당국의 회계기준 적용을 을 면제하기로 합의했다. 이에 따라 중국 기업은 중국 회계기준만으로 뉴욕증시에 상장할 수 있었다. 하지만 2020년 6월 '중국판 스타벅스'로 불린 루이싱커피가 회계부정으로 나스닥에서 퇴출되는 등 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