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1-10 / 324건

도산안창호함 경제용어사전

... 13일 취역했다. 독일 업체의 기술협력으로 건조된 1천200t급과 1천800t급과 달리 우리나라가 처음으로 독자 설계한 잠수함이다. 이로써 우리나라는 세계 15번째 잠수함 설계국 반열에 올랐다. 도산안창호함의 제원은 길이 83.3m, 폭 9.6m로 1천800t급과 비교해 2배 정도 규모가 커졌다. 최대속력은 20kts(37km/h)이며 탑승 인원은 50여 명이다. 대우조선해양이 2014년부터 건조에 착수해 4년 만에 완성했다. 탄도미사일과 어뢰 등 무장을 제외한 ...

파이로-SFR 경제용어사전

... 엄청난 방사선을 내뿜기 때문에 여러 저장 단계를 거친다. 먼저 원전 내 수조에 임시로 뒀다가(습식 저장) 5년 정도 지난 후 건식 저장시설(콘크리트 무덤)로 옮겨야 한다. 이뿐만 아니라 추가 중간저장을 거쳐야 하며, 지하 500m 아래 완전히 파묻을 수 있는 특수시설(URL)도 필요하다. 스웨덴, 스위스, 핀란드, 프랑스, 일본 등은 URL 운영을 시작했지만 국내엔 중간저장시설과 URL이 전무하다. 현재 모든 폐연료봉은 원전 내에 쌓아만 두고 있다. 2021년 ...

나노셀룰로스 [nano cellulose] 경제용어사전

나무 조직 내 섬유소(셀룰로오스)를 나노미터(1㎚=10억분의 1m) 크기로 쪼갠 천연 나노 물질이다. 머리카락 10만분의 1 굵기에 불과할 정도로 얇으면서도 방탄 재료 케블라(kevlar) 섬유와 비슷한 높은 강도를 지닌다. 무게는 철의 5분의 1에 불과하지만 강도는 다섯 배 이상이다. 3차원(3D) 그물망 구조로 돼 있어 분산 및 열 안정성, 점도 조절성, 친수성 등의 특성이 있다. 강철보다 단단하면서 동시에 외부 작용에 따라 변화가 자유로운 셈이다. ...

융합실내측위 [fused indoor localization] 경제용어사전

... 적용한 서비스는 카카오내비가 최초다. 이용자의 위치별 LTE 신호 데이터를 학습해 미리 지도에 저장해두고, 이 지도 구간을 이동하는 특정 이용자의 신호 패턴을 비교 분석하는 '패턴 매칭' 기술을 활용했다. 카카오모빌리티는 길이 500m 이상인 전국 터널과 지하차도 1300곳 등에서 FIN 서비스를 운영한다. FIN의 위치 정보 오차는 평균 25~50m다. 터널에서 시속 90㎞로 주행할 경우 오차가 1~2초에 불과하다는 뜻이다. 작년 서울 관악터널, 봉천터널, 서초터널 ...

가속기 경제용어사전

...기), 양성자가속기, 중이온가속기 등으로 분류된다. 가속시키는 형태에 따라선 원형가속기와 선형가속기로 구분된다. 방사광가속기는 전자를 가속시켜 운동 방향이 변할 때 방출하는 빛(방사광)을 이용해 물질을 나노미터(㎚·1㎚=10억분의 1m) 단위로 들여다본다. 청주에 새로 들어설 가속기는 태양빛보다 1조 배 밝은 빛으로 물질을 들여다볼 수 있다. 원형가속기는 저에너지 입자, 선형가속기는 고에너지 입자 가속에 상대적으로 유리하다. 1994년 포항에 들어선 3세대 방사광가속기는 ...

한국형위성항법시스템 경제용어사전

... 2021년 현재 전세계를 대상으로 한 위성합법시스템 (GNSS)를 보유한 국가는 미국(GPS), 러시아(글로나스), 중국(바이두) 세 곳이다. 모두 이들 국가의 GNSS를 빌려 쓰기 때문에 지역마다 오차가 생긴다. GPS의 오차는 최대 20m에 달한다. 현재 미국이 운영 중인 GPS 위성 개수는 31개다. 이들 위성이 지상 수신국(안테나)과 수신기(차량, 선박, 비행기 등)의 좌표를 토대로 항법시스템을 구성한다. 예를 들면 차량 A에서 목적지로 B를 내비게이션에 찍으면, ...

용융염원자로 [Molten Salt Reactor] 경제용어사전

핵연료 물질을 토륨, 불화우라늄, 지르코늄, 리튬 등이 섞인 용융염 용융염에 녹여 용융염을 핵연료와 냉각재로 동시에 활용하는 원자로를 말한다. '핵폭탄의 산실' 미국 오크리지국립연구소가 1954년 처음 개념을 세웠다.M SR은 첨단기술의 집약체인 SMR 가운데서도 가장 특이한 원전으로 꼽힌다.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가 상용화를 선언한 4세대 소형모듈원전(SMR) 가운데 하나. MSR은 사고 위험이 감지되면 원자로 안의 핵연료가 저절로 ...

근감소증 [sarcopenia] 경제용어사전

... 시작해 70대가 되면 원래의 절반 수준까지 쪼그라든다. 이 같은 '근감소증'은 그동안 자연스러운 노화의 한 과정으로 여겨졌다. 하지만 최근에는 각국에서 근감소증을 공식적인 질병으로 등록하는 추세다. 미국은 2016년 근감소증에 질병코드(M63.84)를 부여했고, 일본도 2018년 근감소증을 질병 목록에 추가했다. 한국 역시 올해 표준질병사인분류(KCD) 8차 개정안에 근감소증을 포함했다. 흔히 말하는 '근 손실'이 악화되면 질병이 될 수 있는 것이다. 근감소증은 ...

디지털 서비스법 경제용어사전

... 집행위원회가 2020년 12월 15일(현지시간) 법안 초안을 공개했다. 이법은 소셜미디어 등을 대상으로 해당 기업에게 불법 콘텐츠의 유통·확산을 적극 차단하도록 요구하고 있다. 한편, 디지털 시장법은 경쟁사에 대한 차별을 금지하고 인수합병(M&A) 땐 당국에 사전 신고를 의무화하하고 온라인 플랫폼 이용자에게서 얻은 정보의 사용도 엄격히 제한토록 하고 있다. 두 법을 어기면 해당 기업이 글로벌 매출의 최대 10%를 벌금으로 내도록 했다. 반복 위반하면 EU 내 플랫폼 운영이 ...

디지털 시장법 [Digital Markets Act] 경제용어사전

유럽연합(EU)이 미국 빅테크(대형 정보기술기업)의 독점구조를 개선하기 위해 입법을 추진 중인 법안. 2020년 12월 15일 초안이 발표됐다. 경쟁사에 대한 차별을 금지하고 인수합병(M&A) 땐 당국에 사전 신고를 의무화하는 게 골자다. 혐오 표현·위조상품 판매 등을 저지하고 맞춤형 광고와 같은 서비스에 대해서는 더 많은 정보 공개를 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 불법 콘텐츠의 유통·확산을 적극 차단하도록 요구하는 디지털 서비스법과 함께 빅테크 기업들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