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61-64 / 64건

한계저축성향 [marginal propensity to save] 경제용어사전

추가소득 중에서 소비되지 않고 저축되는 비율. 소비자는 추가소득을 단지 소비 또는 저축할 수 있기 때문에 MPS=1 MPC( 한계소비성향 )로 나타낸다. 추가 1달러 중 90센트가 소비되면 나머지는 저축된다. 그리고 MPS=1, 0.90=0.10이다. 저축은 투자자금을 제공하므로 MPS는 경제의 잠재적 투자와 성장의 지표가 될 수 있다.

한계투자성향 [marginal propensity to Invest] 경제용어사전

소비되거나 소모되기보다 투자되는 추가 국민소득 의 비율.

한계소비성향 [marginal propensity to consume] 경제용어사전

추가 소득 중 저축되지 않고 소비되는 금액의 비율이다. 추가 소득 중 저축되는 금액 비율은 한계저축성향 (MPS)이라고 한다. 예를 들어 한계소비성향(MPC)이 0.5라면 추가로 벌어들이는 100만원의 수입 중 50만원을 소비한다는 뜻이다. 일반적으로 소득이 많은 사람이 소득이 적은 사람에 비해 한계 소비성향 이 낮고 한계저축성향은 높게 나타난다. 또한 인플레이션 때 한계소비성향이 높게 나타난다. 한계소비성향이 높을수록 소득이 증가...

소비성향 [propensity to consume] 경제용어사전

케인스 가 1936년 발표한 ''고용·이자 및 화폐의 일반 이론''에서 제시한 개념이다. 실질소득 에서 소비가 차지하는 비율을 말한다. 소비성향이 1일 경우 벌어들인 소득을 전부 소비한다는 의미이고, 소비성향이 0이면 소득액의 전부를 저축한다는 뜻이다. 한편 저축성향은 실질소득에서 저축이 차지하는 비율로 저축성향이 1인 경우는 소득의 전부를 저축한다는 뜻이다. 따라서 소비성향이 높으면 그만큼 저축성향은 낮아지게 된다. 소비성향과 저축성향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