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0,0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출판계 '전자책 대출' 경기도사이버도서관 상대 저작권침해 소송

    ...협)는 전자책 대출 서비스를 하는 경기도사이버도서관을 상대로 저작권 침해금지 및 1억 원대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냈다고 7일 밝혔다. 출협에 따르면 메디치미디어, 다산북스, 마이디팟, 새로운사람들, 학지사, 도서출판한올, 가교출판, 페이퍼로드 등 8개 출판사가 출판계를 대표해 전날 서울중앙지법에 경기도와 경기문화재단을 상대로 한 소장을 냈다. 이들 출판사는 소장에서 경기도사이버도서관이 도서관법에 따라 설립된 도서관이 아니기 때문에 이용자들에게 전자책 열람(대출) ...

    한국경제 | 2021.05.07 20:32 | YONHAP

  • thumbnail
    [이 아침의 인물] 공산권 몰락 예언…정통 자유주의자 프리드리히 하이에크

    끝 모를 불황이 전 세계를 덮친 1930년대. 경제학계는 정부의 적극적 시장 개입을 주장하는 ‘케인스학파’가 득세한다. 이에 맞서 꿋꿋이 ‘자유시장’의 가치를 옹호한 비주류 경제학자가 있다. 프리드리히 하이에크다. 하이에크는 1899년 5월 8일 오스트리아에서 태어났다. 대학 시절, 스승인 루트비히 폰 미제스를 만나면서 그와 함께 정부의 시장 통제와 중앙은행제도가 궁극적으로 불황을 만든다는 오스트리아...

    한국경제 | 2021.05.07 17:42 | 배태웅

  • thumbnail
    광주시, 11∼12일 차세대 전기차 배터리 투자유치 장 마련

    ...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SVBF는 한솔섬유 대표인 문국현 회장과 실리콘밸리에 기반을 둔 벤처 캐피털 라이징타이드펀드(RTF) 오사마 하사나인 회장이 만든 포럼으로 국내와 실리콘밸리 기업 간 기술 이전, 합작투자 등 가교 구실을 하고 있다. 행사에서는 전문가들의 주제 발표와 토론이 이어지며 이틀째에는 비공개 기업 간 거래(B2B) 미팅을 통해 최신 배터리 기술의 국내 기업 이전, 광주 경제자유구역 내 합작 투자 가능성 등을 타진하게 된다. ...

    한국경제 | 2021.05.07 17:29 | YONHAP

  • 금주(4월30일~5월6일)의 신설법인

    ...드모하마드카스카스·100·중고자동차 수출입업) ▷케이에이치인터내쇼널(하키모브카몰존(HAKIMOVKAMOLJON)·100·자동차, 중고자동차 수출입업) ◇서비스/기타 ▷가교시스템(권영홍·50·인력파견업) ▷가온파이낸스대부(이동헌·50·대부업 및 대부중개업) ▷공터영어청라어학원(이선경·5·학원운영업) ▷구주(강경주&middo...

    한국경제 | 2021.05.07 14:22 | 민경진

  • thumbnail
    이번에는 ‘중남미’다… 휴젤, 글로벌 시장 진출 가속도 리도카인 HA필러 ‘히알센스 플러스’ 3종 콜롬비아 품목허가 획득

    ... 환자의 고통을 최소화시키는 한편, ‘Even particle distribution’ 공법을 통한 제품 주입감 개선으로 시술자의 편의까지 높였다. Even particle distribution 공법은 가교 후 겔 형태로 만들어진 입자를 고르게 분쇄하는 휴젤만의 제조 공법이다. 겔 형태 입자의 고른 분쇄를 통해 별도의 free HA 첨가 없이도 제품의 점·탄성을 향상, 비가교 입자 첨가로 인한 부작용 발생 가능성을 최소화했다. 또한 ...

    한국경제 | 2021.05.07 10:22 | WISEPRESS

  • thumbnail
    [이 아침의 풍경] 흰 꽃 가득한 이팝나무…풍년 온다는 속설 있대요

    경기도 안산호수공원 산책로를 따라 늘어선 이팝나무가 일제히 흰색의 꽃망울을 터뜨렸다. 공중에서 바라본 이팝나무 꽃과 파스텔톤의 산책로, 여유롭게 산책하는 사람들이 어우러진 모습이 말 그대로 한 폭의 그림 같다. 5월 초·중순에 꽃송이가 뭉글뭉글 부풀어 오른 모습이 마치 사발에 고봉으로 쌓은 흰 쌀밥과 같다고 해서 이팝나무란 이름이 붙었다. 힘들던 시절, 배불리 먹고자 하는 서민들의 갈망이 꽃 이름에 오롯이 새겨졌다. 정감 어린 독...

    한국경제 | 2021.05.06 17:35 | 김동욱

  • thumbnail
    한국부동산원-대구 동구, 도시재생 뉴딜사업 MOU 체결

    ... 힘을 보태겠다"며 "앞으로도 대구 지역경제 활성화를 통한 지속가능한 사회적가치 실현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국부동산원은 2018년 ‘빈집 및 소규모주택 정비에 관한 특례법’ 시행 이후 빈집정비 및 도시재생지원기구로 정부와 지자체간 가교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지난해 빈집재생 정책지원 및 빈집조사 관련 공공 일자리 창출에 대한 유공으로 국토교통부 기관표창을 받았다. 김진수 기자

    한국경제 | 2021.05.06 08:46 | 김진수

  • thumbnail
    [사진이 있는 아침] 사막의 신비

    각진 형상의 표면이 파편 같은 흔적들로 뒤덮여 있다. 그 물체 주변으로 검푸른 면과 짙고 모난 형태들이 이어졌다. 비구상 회화 같은 이 장면은 미국의 사진가 마이클 런드그렌이 사막의 바위를 촬영한 ‘지오맨시(Geomancy)’ 연작의 하나인 ‘임팩트(impact)’라는 작품이다. 거친 바위, 새벽의 어둑한 하늘 그리고 주변의 사막 풍경이 뒤섞여 낯설고 신비한 기운을 보여주고 있다. 런드그렌은 &lsqu...

    한국경제 | 2021.05.05 18:04 | 신경훈

  • thumbnail
    7월부터 국민 누구나 적극행정 신청…소극행정 신고도 가능

    ... 입법예고했다. 개정안에 따르면 국민신문고 홈페이지를 통해 적극행정을 신청하면 담당 공무원이 각 부처의 적극행정위원회, 또는 여러 부처의 적극행정위원회의 합동회의를 통해 이를 해결한다. 김우호 인사처장은 "국민신청제가 적극행정과 정책 현장, 국민을 잇는 가교로 자리매김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개정안에는 국민이 공무원의 소극행정을 신고할 수 있도록 하는 '소극행정 신고제도'의 운영 근거를 마련하고 운영 절차를 명확히 하는 내용도 담겼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05 12:01 | YONHAP

  • thumbnail
    [음악이 흐르는 아침] 자식 잃은 부모의 슬픔…말러 '죽은 아이를 그리는 노래'

    독일 시인 프리드리히 뤼케르트는 1834년 두 아이를 잃은 슬픔을 여러 편의 시로 남겼다. 1901년 이 시들을 접한 말러가 이 중 몇 편을 골라 연가곡 ‘죽은 아이를 그리는 노래’(1904)를 작곡했다. ‘태양은 저토록 찬란하게 떠오르는데’ ‘왜 그렇게 어두운 눈길을 보냈는지 이제는 알겠네’ ‘엄마가 방문을 열고 들어설 때’ ‘아이들이 그저 놀러 ...

    한국경제 | 2021.05.04 17: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