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41-250 / 58,74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시드전→ 첫 승→ 메이저 퀸 김수지 "다음 주 3승에 도전"

    ... "판단 실수로 긴 파 퍼트가 남았는데 자신 있게 치려고 한 것이 좋은 결과로 이어졌다"고 설명했다. 2017년부터 우승이 없다가 최근 한 달 사이에 2승을 거둔 그는 "시드전에 다녀오면서 모든 것을 바꿨다"며 "지난해 시드전에 가면서 충격이 컸는데 첫 승을 하고 나니 마음이 놓여 '나도 우승할 수 있구나' 하는 생각이 좋은 성적으로 이어지는 것 같다"고 기뻐했다. 14일 전북 익산에서 개막하는 동부건설·한국토지신탁 챔피언십은 후원사인 동부건설이 주최하는 대회다. ...

    한국경제 | 2021.10.10 17:35 | YONHAP

  • thumbnail
    엔진 한화, 발사대 현대重…누리호는 K기업 합작품

    ... 1㎜ 정도로 얇으면서도 강한 압력을 견딜 수 있는 탄소복합소재 개발에 일가견이 있다. 한국화이바 복합소재로 만든 전방동체는 합격점을 받았고, 누리호 개발도 다시 정상 궤도를 찾았다. 누리호가 발사되는 전남 고흥군 나로우주센터에 가면 45m 높이의 초록색 구조물 ‘엄빌리칼 타워’가 눈에 확 들어온다. 발사체에 연료(케로신), 산화제(액체산소)를 주입하는 주요 구조물이다. 탯줄을 뜻하는 엄빌리칼이란 단어가 들어간 이유다. 엄빌리칼 타워를 비롯한 ...

    한국경제 | 2021.10.10 17:14 | 서민준

  • thumbnail
    코로나19 이후 클럽·술집 대신 골프채 잡는 '2030 세대'

    ... 스크린골프장에도 일주일에 5∼6개 팀은 최신 골프클럽과 의류를 갖춘 20대 손님이다. 수원시 장안구 천천동의 한 골프연습장도 사정은 마찬가지다. 지난 6월 이 골프연습장에 등록했다는 40대 직장인 A씨는 "처음 다닐 때만 해도 퇴근 후 가면 연습장에 20대로 보이는 사람들이 많지 않았는데 요즘은 30~40%는 돼 보인다"고 말했다. 골프에 관한 젊은 층의 관심은 실내 골프장뿐 아니라 '필드'로 불리는 실외 골프장으로도 이어진다. 교통이 좋아 수도권 골퍼들의 인기를 ...

    한국경제 | 2021.10.10 09:20 | YONHAP

  • thumbnail
    [사진톡톡] '서울 한복판에서 만나는 세종이야기'

    ... 있었으리라 생각합니다. 알고 계셨더라도 정확한 위치는 잘 모르는 분들도 꽤 있었을 겁니다. 현재 광화문광장 재구조화 공사가 진행 중이지만, 세종대왕은 어진 모습으로 광장 한가운데 그 자리를 지키고 있습니다. 동상을 돌아 뒤편으로 가면 두 개의 문이 나오는데, 여기서 오른쪽 문으로 들어가면 세종대왕의 업적과 일생을 마주할 수 있습니다. 문을 들어서면 코로나19 관련 손소독제, 관람 협조 안내문 및 문진표 등이 준비돼 있습니다. 이곳에서 손소독과 함께 문진표를 작성한 ...

    한국경제 | 2021.10.10 06:30 | YONHAP

  • thumbnail
    "분명 어디서 들어봤는데…" 소름돋는 '오징어게임' 음악의 정체 [김수현의 THE클래식]

    ... 게임에는 또 한 개의 유명한 왈츠가 등장합니다. 게임 참가자들이 식사 시간 서로 대화를 나누거나 불만을 표현하는 장면에서 주로 연주되는 곡은 '표트르 차이코프스키의 현을 위한 세레나데 2악장'입니다. 이 작품은 동물 가면을 쓴 상류층 사람들이 인간의 목숨에 돈을 쉽게 베팅하고, 살육 현장에 대한 기대감을 언급하는 장면의 배경 음악으로 자리한다는 면에서 의미하는 바가 큽니다. 살아남기 위해 죽어라 뛰고 머리를 굴리면서도 최소한의 음식만을 입속에 꾸겨 ...

    한국경제 | 2021.10.10 06:00 | 김수현

  • thumbnail
    '오뚜기家' 함연지, 10살 어린 시동생에 캐묻는 ♥남편 연애사 "예뻤어?" [TEN★]

    ... 식구들이 햄연지 채널을 어떻게 보는지도 궁금해했다. 시동생은 "유튜브에 나오는 형의 모습은 살짝 뻣뻣하다. 실제로는 그것보다 유들유들하고 형다운 형이다. 든든한 맏형이다"고 말했다. 함연지는 "햄편은 시댁 가면 해동한테 볼에 뽀뽀해주고 예뻐 죽는다"고 전했다. 시동생은 "10살 터울이 있지 않나. 형이 매사에 뭐든 완벽하게 해내기 그런 부분 볼 때마다 형이지만 존경스럽다"고 말했다. 함연지도 "나도 같이 ...

    텐아시아 | 2021.10.09 17:13 | 김지원

  • thumbnail
    "부산국제영화제 야심 가져야…논란에도 새로운 시도할 것"

    ... 보수적인 자세로 가는 것을 가치로 둔다면, 우리는 위험과 논란을 감수하면서라도 새로운 것을 시도하는 것이 자연스럽고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장기적으로 부산국제영화제는 야심을 가져야 해요. 유럽의 전통 영화제와는 다른 길을 가면서 새로운 모델을 창안할 책무와 기회가 동시에 주어졌다고 생각해요. 내부적으로 10개년 계획도 준비하고 있어요. 올해는 약간의 단초들을 보여준 거죠." ◇ "축제는 함께 모여 공감하는 것…뭉클한 시간" 올해 영화제는 '위드 ...

    한국경제 | 2021.10.09 16:27 | YONHAP

  • thumbnail
    올해 급등은 예고편…"내년 7월이 두렵습니다" [집코노미TV]

    ... 그랬습니다. 작년 하반기에 매매가 상승은 전세가 급등이 밀어올린 상승이라고 보시면 돼요. 근데 올해 역시 마찬가지입니다. 올해 역시 전세가 상승이 올해 하반기, 추석 이후로 전망 하게 되면은 전세가가 또 이사철을 맞이해서 전셋값 상승해 가면서 매매가를 밀어올리는 그런 장세가 쭉 이어 나갈 것으로 보여요. ▶서기열 기자 올해도 사실 어려운 국면이 이어질 수 밖에 없겠네요. ▷아포유 실질적으로 지금 전세가 급등이 나타나고 있는 지역들이 지금 2년 전 대비를 해서 비교해서 ...

    한국경제 | 2021.10.09 11:00 | 서기열

  • thumbnail
    [위클리 건강] 뇌졸중의 '골든 타임' 6시간·48시간·3개월

    ... 살처럼 느껴진다거나 발음이 어눌해지기도 한다. 이런 증상을 대수롭지 않게 여겨서는 결코 안 되며 곧바로 병원을 찾아야 한다. 이승훈 교수는 "급성기 치료의 '골든 아워'(golden hour)가 6시간이라고 해서 이때까지만 가면 되겠다고 생각해선 안 된다"며 "무조건 빠르면 빠를수록 치료 효과가 더 좋다"고 강조했다. 문제는 본격적 뇌졸중의 전조인 '일과성 허혈 발작'어 나타나더라도 환자가 그 심각성을 제대로 깨닫지 못하는 경우가 흔하다는 점이다. 이것은 ...

    한국경제 | 2021.10.09 07:00 | YONHAP

  • thumbnail
    與후보 주말 확정…명측 "文 57% 넘겠다", 낙측 "결선가자"(종합)

    ... 부동산 민심이 예민한 지역이라 대장동 의혹의 여파에 예의주시하고 있다. 캠프 관계자는 "대장동 이슈는 당 지지층 내에서도 파급력이 어마어마하다"며 "경선 최종 결과가 한 번에 뒤바뀔 수도 있다"고 기대했다. 경선이 막바지에 들어가면서 양 진영 간 공방 수위도 절정에 달했다. 이재명 캠프 총괄특보단장인 정성호 의원은 이날 CBS 라디오에 나와 전날 이 지사의 구속 가능성을 언급한 설훈 의원(이낙연 캠프 공동선대위원장)을 맹비판했다. 정 의원은 "후보의 생사가 ...

    한국경제 | 2021.10.08 18:4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