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71-480 / 60,9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내년도 최저임금 심의 상견례부터 '차등적용' 두고 신경전

    ... 신경전은 이어졌다. 이동호 근로자위원(한국노동조합총연맹 사무총장)은 "노동자 생활 안정이라는 최저임금제 본래 목적에 맞는 심의가 이뤄지길 바란다"라면서 "지난해부터 물가가 고공행진하고 있으며 동네 음식점에 가면 1만원 이하인 메뉴를 찾기 어렵다"라고 말했다. 이 위원은 "많은 자영업자가 코로나19에 어려움을 호소한다는 점은 잘 알지만, 자영업자 아픔의 근본적 원인은 불공정한 경제구조에 있다"라면서 "코로나19를 ...

    한국경제 | 2022.04.05 16:36 | YONHAP

  • thumbnail
    산지쌀값 하락…전남도, 쌀 과잉물량 시장격리 강력 촉구

    ... 계획한데다 그 시기도 12월 말로 늦어 쌀값 반등에 역부족이었다"며 "현재 산지 쌀 재고량이 전년보다 50만t이나 많고, 이 때문에 산지 쌀값도 지난해 수확기보다 1만 7천여원이나 낮아진 상황"이라고 진단했다. 전남도 관계자는 "쌀값은 그 특성상 쉽게 내려가지만 다시 오르기는 어려워 이대로 가면 농정 기반이 무너질 수 있다"며 "농민 의견을 충분히 수렴해 정부 차원의 시장격리 확대 등 다양한 대책 마련을 강력히 건의할 방침이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4.05 16:02 | YONHAP

  • thumbnail
    '비대위 논란' 잠잠해지니 '宋 서울출마' 시끌…민주, 내홍 거듭

    ... 직격했던 3선 중진 김민석 의원은 이날 라디오에 잇따라 출연해 강한 반대 입장을 폈다. 김 의원은 "송 대표의 출마는 명분이 없다. 당에 분란만 일으키고 있다"며 "게다가 다른 카드 기회를 상실시키기 때문에 이 상태가 며칠 가면 큰일난다"고 지적했다. 그는 송 전 대표의 출마를 두고 이재명 전 경기지사와 이낙연 전 대표 측의 계파 갈등이 일고 있다는 일각의 우려에 대해서도 "완전히 잘못 보는 것이다. 이재명, 이낙연의 싸움이 아니다"라며 "(대선 경선 ...

    한국경제 | 2022.04.05 13:03 | YONHAP

  • thumbnail
    너와 나의 작은 이야기들이 더해지다

    ... 즈음 문을 닫아 나만의 시간을 가질 수 있었으면 더 좋겠다. 다른 커피숍과 차별점을 꼽으라면, 내가 책을 좋아하니 한쪽 벽면에는 책장을 두고 주인장이 추천하는 책을 한 달 간격으로 소개할 예정이다. 문학과 비문학을 적절히 섞어 가면서 틈틈이 읽은 책들도 소개하면 금상첨화일 것 같다. 내가 좋아하는 작가들을 초청해 강연도 열면 좋겠다. 생각을 이어가다 보니 이게 서점인지 커피숍인지 헷갈린다. 시장조사를 해보니 이런 커피숍이 한둘이 아니었다. 주변에 이런 이야기를 ...

    한국경제 | 2022.04.05 11:20 | 정초원

  • thumbnail
    bhc치킨, '뿌찌X밍밍이 이모티콘' 출시 

    ... 무료 배포 bhc치킨은 오는 7일 오후 2시 카카오톡 채널을 통해 ‘뿌찌X밍밍이 이모티콘’을 무료 배포한다고 5일 밝혔다. ‘뿌찌(PUCCI)’는 ‘뿌링클’ 애호가면서 치즈볼 튀기기 달인이라는 페르소나를 가진 bhc치킨의 캐릭터다. 이번 이모티콘은 재치 있는 멘트와 꾸밈없는 그림체로 젊은 층의 지지를 받는 작가 밍밍이와 협업해 제작됐다. MZ세대가 일상에서 즐겨 사용하는 말투, 상황, 감정 등을 ...

    조세일보 | 2022.04.05 10:46

  • thumbnail
    '폭주 시작' 김성령→이혜영X전노민 집어 삼킬까 ('킬힐')

    ... 없는 틈을 타 모란에게 그리운 마음을 전했다. 그러나 옥선은 미리 준비해둔 녹음기를 통해 이를 듣게 됐고, 걷잡을 수 없는 배신감에 사로잡혔다. 사진 속 문제의 녹음기를 손에 들고 있는 인국의 굳은 얼굴, 그리고 다정한 아내의 가면을 벗어던진 옥선의 서늘한 눈빛은 위기감을 고조시킨다. 예고된 지옥 앞에서 이들 부부가 어떤 선택을 내릴지 이목이 집중된다. 6일 방송되는 ‘킬힐’ 9회에서는 옥선의 집요한 통제 아래 모란의 집으로 들어가는 ...

    텐아시아 | 2022.04.05 10:04 | 차혜영

  • thumbnail
    [한시공방(漢詩工房)] 사월, 임보

    ... 그걸 적어놓으면 시가 되는 것이 아니겠는가! 그 옛날 『시경(詩經)』 시도 따지고 보면 이와 크게 다르지 않았을 것이다. 꽃들에게 꽃들아 제발 좀 천천히 피었다 천천히 지거라 그렇게 후다닥 한꺼번에 왔다 한꺼번에 가면 이 땅의 벌 나비 다 굶어 죽겠다 2022. 4. 5. <한경닷컴 The Lifeist> 강성위 "외부 필진의 기고 내용은 본지의 편집 방향과 다를 수 있습니다." 독자 문의 : thep...

    The pen | 2022.04.05 10:00 | 강성위

  • thumbnail
    [TEN인터뷰] '스물다섯스물하나' 보나 "고유림 사망설까지, 결말 슬펐지만 좋았죠"

    ... 웃었다. 김지연은 이번 작품에서 우주소녀 보나가 아닌 본명을 사용했다. 김지연은 "나를 아는 분들도 유림이와 나를 매치 못 시키는 경우가 많아서 신기했다. 아이돌 할 때와는 또 다른 모습으로 봐주시는 게 좋다. 요즘 어디 가면 고유림 닮았다는 말 많이 듣는다"고 말했다. 오디션을 통해 캐스팅된 김지연. 그는 "작가님이 예전에 내가 출연한 '란제리 소녀시대'를 보면서 언젠가 같이 해보고 싶다고 했다더라. 오디션을 보러 ...

    텐아시아 | 2022.04.05 09:50 | 태유나

  • thumbnail
    '킬힐' 이혜영 VS 김성령, 엇갈리는 천국과 지옥

    ... 없는 틈을 타 모란에게 그리운 마음을 전했다. 그러나 옥선은 미리 준비해둔 녹음기를 통해 이를 듣게 됐고, 걷잡을 수 없는 배신감에 사로잡혔다. 사진 속 문제의 녹음기를 손에 들고 있는 인국의 굳은 얼굴, 그리고 다정한 아내의 가면을 벗어던진 옥선의 서늘한 눈빛은 위기감을 고조시킨다. 예고된 지옥 앞에서 이들 부부가 어떤 선택을 내릴지 이목이 집중된다. 오는 6일 방송되는 ‘킬힐’ 9회에서는 옥선의 집요한 통제 아래 모란의 집으로 들어가는 ...

    한국경제TV | 2022.04.05 09:31

  • thumbnail
    '신사와 아가씨' 박하나 "기존 악역과 내공부터 달라 새로웠죠"

    ... 욕심만 아니었다면 사라도 나쁘지 않은 아이라는 생각이 들었고 연기하는 내내 불쌍했다"고 했다. "누가 봐도 들킬 수 있는 계획을 짜는 그런 허당미가 있어서 시청자분들이 조금이나마 덜 미워하시지 않았나 싶어요. 시장이나 식당에 가면 어머님들이 '회장님 말고 더 좋아해 주는 차건 같은 사람 만나라'고 응원해주셔서 깜짝 놀랐어요. (웃음) 그래도 임신한 아기를 회장님 아이라고 거짓말하는 건 안 된다고 생각해요. " 최종회에서 하나뿐인 엄마와의 관계도 멀어지고, ...

    한국경제 | 2022.04.05 07: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