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7371-127380 / 130,3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STX그룹, 감성경영 눈길

    ...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서울, 경인 지역에 있는 STX, STX팬오션 등의 임직원 가족, 고객 등 3천여명을 초청, 유니버설 발레단의 '호두까기 인형'을 함께 관람할 계획입니다. STX그룹 관계자는 "흔히 접하는 유흥 위주의 연말 송년행사를 지양하고 건전하고 따뜻한 연말연시를 함께 보내기 위해 기획했다"며 "ONE-STX 문화가 조기 정착되도록 다양한 이벤트를 통한 감성경영에 주력할 방침"이라고 말했습니다. 박성태기자 stpark@wowtv.co.kr

    한국경제TV | 2005.12.08 00:00

  • 프라다, 새 핸드백 라인 출시

    ... 프라다의 '밀라노 로고'를 사용한 디자인으로 프라다 브랜드의 전통을 그대로 반영하고 있다. 한편으로는 자카드라는 고전적이고도 실용적인 소재로 현대 여성들의 취향을 적극 반영한 것이 또다른 특징. 프라다 관계자는 "더욱 현대적인 감성으로 해석된 자카드 소재를 통해, 전세계 패션계에 커다란 영향을 미쳤던 1980년대 포코노나일론(Pocononylon) 소재의 프라다 가방에 이어 다시 한번 고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하겠다"고 말했다. 6일 열린 론칭 행사에서는 프라다의 ...

    연합뉴스 | 2005.12.08 00:00

  • 올해의 PR인에 삼성전자 김광태 상무

    ... 삼성전자 상무를 선정했다고 밝혔습니다. 김 상무는 1978년 삼성그룹에 입사, 1985년부터 20년간 전자 등 정보통신(IT) 부문 홍보에 몸담아온 정통PR인으로 PR협회는 김 상무가 자칫 딱딱하기 쉬운 IT부문 홍보를 인간미와 감성이 묻어나는 감동홍보로 발전시켰다고 평가했습니다. 올해의 한국PR대상에는 ㈜SK의 'SK 중국 장웬방(壯元榜)과 한중청소년캠프'가 선정됐으며 제일모직 '트레디셔널 캐주얼 브랜드 빈폴 글로벌 캠페인'이 이미지 PR금상을, 대한암협회와 ...

    한국경제TV | 2005.12.08 00:00

  • 올해의 PR인에 김광태 삼성전자 상무

    ... 삼성전자 상무를 선정했다고 밝혔습니다. 김 상무는 1978년 삼성그룹에 입사, 1985년부터 20년간 전자 등 정보통신(IT) 부문 홍보에 몸담아온 정통PR인으로 PR협회는 김 상무가 자칫 딱딱하기 쉬운 IT부문 홍보를 인간미와 감성이 묻어나는 감동홍보로 발전시켰다고 평가했습니다. 올해의 한국PR대상에는 ㈜SK의 'SK 중국 장웬방(壯元榜)과 한중청소년캠프'가 선정됐으며 제일모직 '트레디셔널 캐주얼 브랜드 빈폴 글로벌 캠페인'이 이미지 PR금상을, 대한암협회와 ...

    한국경제TV | 2005.12.08 00:00

  • STX그룹, 임직원가족 연말 문화행사 관람

    ... 서울, 경인 지역에 있는 STX, STX팬오션 등의 임직원 가족, 고객 등 3천여명을 초청, 유니버설 발레단의 '호두까기 인형'을 함께 관람할 계획입니다. STX그룹 관계자는 "흔히 접하는 유흥 위주의 연말 송년행사를 지양하고 건전하고 따뜻한 연말연시를 함께 보내기 위해 기획했다"며 "ONE-STX 문화가 조기 정착되도록 다양한 이벤트를 통한 감성경영에 주력할 방침"이라고 말했습니다. 유효정기자 isemiyake0227@hotmail.com

    한국경제TV | 2005.12.08 00:00

  • '올해의 PR인' 삼성전자 김광태 상무

    한국PR협회는 8일 '올해의 PR인'으로 삼성전자 홍보팀 김광태 상무를 선정했다. 김 상무는 1978년 삼성그룹에 입사,1985년부터 20년간 전자 등 IT(정보기술)부문 홍보를 맡아 자칫 딱딱하기 쉬운 IT부문에서 인간미와 감성이 넘치는 홍보활동을 펼쳐온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한국경제 | 2005.12.08 00:00 | 이태명

  • thumbnail
    [한경광고大賞] 情·사랑·희망·도전… '사람' 얘기가 통했다

    ... 본상을 받은 SK텔레콤,LG그룹 등 기업 PR도 광고가 담고 있는 메시지가 높은 평점을 얻었다. 광고는 시대를 관통하는 '메시지'를 담아야 폭넓은 공감을 얻을 수 있다. 모두가 힘들어하는 불황기의 광고는 정(情),희망 등 감성을 건드리는 전략이 잘 먹혀든다. 한국경제TV 광고대상을 수상한 SK텔레콤의 '사람을 향합니다'는 그러한 사례로 꼽힌다. 올해 광고는 전략적 측면에서 원소스 멀티유즈(One source multi-use) 현상이 그 어느 때보다 ...

    한국경제 | 2005.12.07 00:00 | 손성태

  • [한경광고大賞] 기업PR 부문 : 삼양그룹 '보이진 않지만…'

    ... 삼양그룹은 창립 80주년을 맞은 지난해부터 고객과의 접점을 늘린다는 경영 전략을 펼쳐왔다. 젊은 감각의 새로운 CI를 도입했으며 올해 초부터 창사 이래 최초로 그룹이미지 광고를 내보내기도 했다. 따라서 이번 광고도 삼양과 고객의 감성적 연결 고리를 형성하는 데 목적을 뒀다. '고객의 행복한 삶을 위해 보이지 않는 곳에서 삼양이 항상 함께한다'는 메시지를 통해 삼양의 기업 특성과 추구하는 가치를 진솔하고 따뜻하게 전달하고자 한 것. 광고는 삼양이 종사하는 다양한 ...

    한국경제 | 2005.12.07 00:00 | 유창재

  • [한경광고大賞] 광고인 대상 : 대한생명 이율국 상무

    ... 걱정하기보다는 자신의 상황에 맞게 역동적으로 활용해 나갈 수 있다는 것이다. 대생은 캠페인의 첫 번째 핵심 타깃으로 변화의 핵심에 서 있으며 전문금융서비스를 가장 적극적으로 활용하려는 세대인 30대를 설정했다. 광고물은 타깃의 섬세한 감성을 자극하기 위해 30대를 대표하는 38세 직장인,35세 여성,31세 청년의 세 가지로 구분돼 제작됐다. 38세 직장인편은 업무 중 창 밖을 바라보며 자신과 대면하는 잠시의 휴식시간,35세 여성편은 아이와 일 사이에서 벗어나 자신만을 ...

    한국경제 | 2005.12.07 00:00 | 이성태

  • 삼성전자, 휴대용 초미니 프로젝터 출시

    삼성전자가 손안의 극장시대를 열었습니다. 삼성전자는 손바닥에 올려놓을 수 있는 크기의 초미니 프로젝터, 포켓이미저를 출시했다고 밝혔습니다. 이 제품은 가로12.7cm, 세로9.4cm 크기에 700g의 무게로 심플한 감성 디자인을 채택했으며 보이는 곳 어디든 스크린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12인치에서 63인치까지 화면구현이 가능합니다. 이 제품은 CES2006 혁신상과 iF 디자인상, 일본 굿디자인상 등을 세계적인 권위의 상을 수상하며 기술력을 ...

    한국경제TV | 2005.12.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