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0281-130290 / 132,42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주목받는 성장기업] (주)다스..자동차시트의 명품 '자리매김'

    ... ISO9001,QS9001,ISO14001을 인증받는 등 품질환경경영 시스템을 구축했다. 올해엔 통합품질경영 시스템인 TS16949의 인증을 추진함으로써 국제기준에 적합한 제품생산환경을 갖춰나가고 있다. "고객의 편안함과 안전을 추구하는 감성품질 생산"이란 목표아래 시트 기능의 다양화와 신소재 개발,색채와 미를 추구하는 스타일링 변화란 트렌드에 민감히 대처하고 있으며 기술플랫폼에 바탕을 둔 한 기술전략을 수립해 제품개발능력을 극대화하고 있다. 지속적인 투자와 과감하고 공격적인R&D경영을 ...

    한국경제 | 2004.04.26 00:00

  • thumbnail
    [가치혁신 시대를 열자] 제3부 : (3) '애니콜 신화'와 V I

    ... 모든 정보ㆍ커뮤니케이션 기기를 휴대폰의 비교 대상으로 삼았다. 일례로 편지는 속도와 편리성은 떨어지지만 사랑의 감정을 전한다는 측면에서 휴대폰보다 훨씬 어필하는 수단이라고 할 수 있다. 당시 기능성 제품으로 인식됐던 휴대폰을 감성적 제품으로 전환할 수 있었던 것도 이런 고민 덕분에 가능했다. 삼성은 또 디지털 기기의 컨버전스(융·복합화)가 가속화하면서 항상 몸에 지니고 다니는 휴대폰이 융합의 중심에 설 것이라고 확신했다. 가치혁신 이론의 창시자인 프랑스 ...

    한국경제 | 2004.04.26 00:00

  • [Econo Korea] (주)아이큐토이 ‥ 작동완구시장 지각변동 예고

    ... 제공하고, 하이얼은 이 기술이 적용된 완구 제품을 생산해 자국 내에 판매하되, 중국 이외 지역에 대해서는 아이큐토이가 완제품 독점판매권을 갖는다는 것을 골자로 하고 있다. 아이가 있는 한 완구 시장은 존재한다는 시장성을 고려하여 감성과 학습, 지능 발달에 도움이 되는 완구가 주목을 받을 것을 예상하고 있다. 또한 제품에나 사용되던 반도체 칩들이 완구에 접목됨으로써 고기능화 되며 장차놀이용 지능 로봇들이 다수 개발될 것으로 보고 있다. 유 대표는 "세계에서 ...

    한국경제 | 2004.04.22 00:00

  • thumbnail
    "우리당 정체성이 불분명하다"..한경 초청 김진표.최경환.단병호 좌담회

    ... 목표 실현가능하다 내부적 판단. 3월12일 탄핵안 가결되면서, 원래 전략은 정책대결로 가자 16대보다 더 치열하게 다투더라도 정책 두고 다투자, 정책 판단되도록 하는 선거 원했는데 탄핵정국 들어오면서 분위기 휩싸이면서 사실상 감성 선거, 탄핵이냐 반대냐. 친노냐 아니냐. 분위기 바뀌면서 가장 큰 타격받은 게 민노당이다. 그때부터 지지율 빠진 것이다. 한나라 민주는 행위주체니까 득실 있겠지만 민노당은 아니잖나 -김:오히려 어부지리 아니냐, 젊은 근로자들이 ...

    한국경제 | 2004.04.21 14:47

  • thumbnail
    [김진표ㆍ최경환ㆍ단병호 의원당선자 좌담회] 17대 국회를 말한다

    ... 의석수 15석에 정당지지율은 15%를 생각했습니다. 지난 2월에는 원내교섭단체 구성이 가능한 20석, 정당지지율 20%까지도 가능하다고 내부판단을 내리고 목표를 수정했습니다. 공식 발표는 하지 않았죠. 하지만 탄핵안 가결이후 '감성선거'로 급변하면서 지지율이 힘을 받지 못했어요. △ 사회 =민노당에 대해 국민들의 관심이 높습니다. 혹시나 민주노총과 연대해서 국회가 투쟁의 무대가 되는 것이 아니냐는 우려도 있고. 17대 국회, 그림부터 그려주시죠. △ 단 =민노당이 ...

    한국경제 | 2004.04.21 00:00

  • "17대 총선 통해 선거문화 개선".. 공선협

    ... 교수는 "17대 총선은 돈 선거 근절 등 정치개혁의 근거를 마련했으며 1인2표제 도입에 따른 정당정치의 제도화 및 `3김'이후의 새 리더십 창출 등의정치사적 의미를 지닌다"고 평가했다. 그는 또 17대 총선의 특징을 세대교체, 감성정치, 세대간 갈등, 지역주의, 인터넷의 영향력 확대, 진보세력의 제도권 등장 등으로 규정하고 국민소환제 등 정치개혁의 지속적 추진과 상생의 정치 구현을 향후 과제로 제시했다. (서울=연합뉴스) 임주영기자 zoo@yna.co.kr

    연합뉴스 | 2004.04.21 00:00

  • [정보통신 특집] 월드정보통신(주) ‥ 방송장비 토종브랜드

    ... 브랜드로 팔리고 있는 월드정보통신의 방송장비 80여 종은 외국제품에 비해 월등한 가격경쟁력과 완벽한 사후관리로 정평이 나있다. "기술영업의 핵심은 얼마만큼 자신이 판 장비에 책임을 질 수 있느냐가 관건"이라고 강조하는 홍선기 대표는 '감성경영'에 밝은 오너다. PA업체에서 근무하다 방송장비 전문업체인 동서전자로 자리를 옮겨 초고속 승진을 거듭하면서 그가 자연스럽게 체득한 경영자로서의 교훈이다. 동화음향산업㈜ 개발실을 거쳐 동서전자㈜ 기술부문 이사를 역임하면서 ...

    한국경제 | 2004.04.21 00:00

  • "문화예술에도 마케팅이 열쇠" .. 이장우 사장

    ... 이끌어간다. 격주 목요일마다 이어지는 수업은 철저히 토론식이다. 그동안 뮤지컬 '오페라의 유령'을 시작으로 발레 등 무대예술을 다뤘다. 영화와 방송 부문도 다룰 예정이다. 글로벌 기업 대표인 그가 문화마케팅 전도사로 나선 것은 감성을 중시하는 천성 탓이기도 하지만 위기에 처했던 회사를 되살린 힘이 바로 문화였기 때문.그는 전직원의 책값을 회사돈으로 지원하는 '독서 경영'과 '창의력 경영'으로 적자에 허덕이던 회사를 회생시켰다. 1997년 29억원의 적자를 냈던 ...

    한국경제 | 2004.04.20 00:00

  • [다산칼럼] 이성정치의 시대를 .. 全哲煥 <충남대 명예교수>

    ... 이성적인 국민이 정계를 황금분할한 지혜의 산물이다. 이념구도로는 개혁성 보수,냉전수구성 보수,그리고 급진의 삼각체제를 구축했다.권력은 40년간 고착된 냉전권위주의적 보수에서 개혁보수와 진보 쪽으로 완전히 이동했다. 그 결과 참여,감성,그리고 잠재력이 강한 여권이 행정부와 입법부를 장악해 권력과 책임을 동시에 짊어지게 됐다. 정부 여당은 이제 수구세력에 발목잡혀 통치혼란을 야기하거나 공약한 개혁정책을 슬그머니 꼬리를 감춰 선거에서 이기기 위한 이미지 정치로 그칠 수 ...

    한국경제 | 2004.04.20 00:00

  • '크로스오버' 납신다 .. 해치백 등 기능성 강조…틈새시장 공략

    ... 해치백 왜건 크로스컨트리 등 기능성을 강조한 크로스오버(cross-over)형 차량들이 잇따라 출시되고 있다. 이들 차량은 최근 GM대우의 라세티 해치백과 기아차의 모닝 등 해치백 소형차의 출시와 때맞춰 경제적이고 독특한 감성을 중시하는 수입차 고객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1975년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데뷔하면서 '해치백(Hatch Back)'이라는 개념을 자동차 업계에 처음 도입한 폭스바겐 '골프'의 최신형 모델인 5세대 골프가 오는 8월 국내에 ...

    한국경제 | 2004.04.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