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1091-131100 / 138,0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소녀시대 '소원을 말해바' … 'SBS 인기가요' 행운의 여신들이 온다

    ... 최고의 퍼포머(Performer),다양한 매력을 가진 남자 'M' 그가 가요계에 새로운 Innovation(혁신)을 불어넣어 줄 곡 'Minnovation'으로 강렬한 댄스퍼포먼스를 선보인다. 그리고 '화장을 고치고'의 감성발라드부터 '오빠'의 신나는 댄스까지 어떤 곡이든 자신의 스타일로 소화해내는 왁스가 이번에는 중독성 강한 타이틀곡 '결국 너야'로 컴백 무대를 장식한다. 이어 'Hot Music' 코너에서는 마돈나의 '홀리데이'의 매력이 더해져서 ...

    한국경제 | 2009.07.05 00:00 | pinky

  • 불경기마케팅 '七去之惡'

    ... 오리콤 브랜드전략연구소는 지난해 10월부터 올 5월까지 8개월간 집행된 광고 200여편을 분석,'기업이 불황에 하지 말아야 할 7가지 화법-칠거지악(七去之惡)'을 5일 발표했다. 허웅 브랜드전략연구소장은 "불경기일수록 공동마케팅,감성마케팅 등을 시도하지만 이는 기업 중심의 접근법"이라며 "실속,믿음,응원,건강,스타일을 강조한 메시지가 설득력이 높다"고 말했다. ◆소심해지지 마라(虛弱)= 불황에 소비자는 친숙한 브랜드를 선호한다. 위축되지 말고 적극적으로 브랜드 ...

    한국경제 | 2009.07.05 00:00 | 김정은

  • thumbnail
    [이블린 킴의 iBT writing] Essay <31> - Leave No Stone Unturned!

    ... 장점을 가지기 때문에 학생들 교육에 좋은 성과를 만들고 있다. 몇 가지 이유로 인하여 아이를 남녀가 분리된 학교에 보내는 것이 더 낫다고 여긴다. 첫 번째로,남학생과 여학생은 매우 다른 욕구를 가지고 있다. 그들은 지적으로나 감성적으로 매우 다르게 성장한다. 학교가 이러한 모든 욕구를 충족시키는 것은 어렵다. 이러한 욕구들은 남학생과 여학생이 엄격하게 분리된 학교에서 더 쉽게 충족될 수 있다. 또한,특정 나이의 남학생들은 성적으로 매우 과격한 경우가 있다. ...

    한국경제 | 2009.07.03 11:46 | 오춘호

  • [이블린 킴의 iBT writing] Essay <31> - Leave No Stone Unturned!

    ... 장점을 가지기 때문에 학생들 교육에 좋은 성과를 만들고 있다. 몇 가지 이유로 인하여 아이를 남녀가 분리된 학교에 보내는 것이 더 낫다고 여긴다. 첫 번째로,남학생과 여학생은 매우 다른 욕구를 가지고 있다. 그들은 지적으로나 감성적으로 매우 다르게 성장한다. 학교가 이러한 모든 욕구를 충족시키는 것은 어렵다. 이러한 욕구들은 남학생과 여학생이 엄격하게 분리된 학교에서 더 쉽게 충족될 수 있다. 또한,특정 나이의 남학생들은 성적으로 매우 과격한 경우가 있다. ...

    생글생글 | 2009.07.03 10:03

  • thumbnail
    [최승우의 와인이 있는 서재] (18) 프랑스 와인을 위한 변론

    ... 골(Gaul,프랑스)들을 패배시켰다"로 시작되는 기사는 관련 사진도 없고 큼지막한 '암스트롱' 타이어 광고에 묻혀 제대로 눈길을 끌지 못했다. 그러나 바로 다음 날부터 프랑스 와인에 대한 막연한 열등감에 젖어 있던 미국인들의 감성을 자극하는 각종 미디어들의 호들갑스런 보도가 이어졌다. 이들은 뜻밖의 호재를 만나 내용을 확대하고 심지어 없는 이야기도 사실처럼 퍼뜨렸다. 이런 적극적인 홍보 덕인지 많은 사람들은 '파리의 심판'을 단기간 내에 비약적으로 품질이 향상된 ...

    한국경제 | 2009.07.03 00:00 | 최진석

  • 김중겸 현대건설 사장, 형식 탈피 눈길

    ... 조회에 참석한 토목사업본부의 한 직원은 "조회사를 읽는 기존 조회와 비교해 신선하다"며 "CEO가 전달하려는 메시지가 직원들에게 효율적으로 전달되는 것 같다"고 말했습니다. 현대건설은 "김 사장은 앞으로도 직원들과의 감성적 소통을 확대하기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시행할 예정이며 소통과 감성을 중시하는 새로운 기업문화를 통해 창의와 자율, 화합에 기초한 새로운 현대정신을 창출해 갈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안태훈기자 than@wowtv.co.kr

    한국경제TV | 2009.07.03 00:00

  • thumbnail
    김규리 “새침데기-싸가지 없다는 이미지 벗고 싶었다”

    ... 큰 손 '홍시'에 이르는 2가지 상반된 캐릭터를 선보일 '홍연시'라는 인물을 맡았다. 3일 서울 논현동 임페리얼 팰리스호텔에서 진행된 MBC 아침드라마 '멈출 수 없어' 제작발표회에서 김규리는 “연시는 굉장히 밝고 순수하고 명랑하며 감성적인 인물로,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꿋꿋이 살아가는 인물이다”라면서 “그러나 점차 주위 환경에 의해 악인이 돼가는 캐릭터로 두 가지 상반된 인물을 그려야 한다는 점에서 부담이 컸다”라고 컴백 소감을 전했다. 김규리는 “공백기 동안 ...

    한국경제 | 2009.07.03 00:00 | mina76

  • thumbnail
    현대건설 김중겸 사장,'형식 파괴 행보 눈길'

    ... 나갔다. 의례적인 읽는 조회사가 아닌 강연을 하듯 상반기 경영현황과 혁신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김 사장의 형식 파괴 행보가 월례 조회에서도 눈길을 끌었다. 지난 3월 취임 이후 변화와 혁신을 강조하며 임직원들과의 소통을 위해 다양한 감성경영 프로그램을 시행하는 최고경영자(CEO)로써의 또 다른 일면이란 평가다. 1시간30분 가량 진행된 이날 조회 후 대다수 임직원들은 "신선하고 파격적이다"는 반응과 함께 "CEO가 전달하려는 메시지가 직원들에게 훨씬 효율적으로 ...

    한국경제 | 2009.07.02 11:52 | enter

  • 녹색 성장 시대의 기업 역할

    ... 체제의 선진화와 역동성을 제공해야 한다. 차세대 기술을 개발, 활용해 효용 높은 좋은 물건을 고객에게 지속적으로 제공할 수 있어야 한다. 특히 21세기의 경제·사회적 코드인 소프트 파워의 발휘를 경영 혁신의 근본으로 삼아 창의적·감성적 제품을 지속적으로 창출해야 한다. 사회 가치 극대화 측면에서 기업은 기업 시민(corporate citizen)으로서 사회 발전에 선봉을 맡아야 한다. 이윤을 제공한 사회에 이를 다시 환원해 사회생활을 풍요롭게 만드는 데 적극적으로 ...

    한경Business | 2009.07.02 11:12

  • 삼성전자를 발칵뒤집은 후쿠다 보고서 : 위기가 기회로

    ... 해외 디자인연구소와 함께 운영되며 글로벌 디자인경영센터를 구축하게 된다. 주요 거점의 해외 디자인연구소를 만들고 현지인을 채용하여 현지 문화로 현지의 경험가치를 가진 현지 지향의 디자인을 만들고 있다. 디자인이 시각적 도구가 아닌 감성 도구, 경험 도구로서 마케팅 도구로 이어짐을 가장 극명하게 보여준 사례인 셈이다. 디자인 뱅크 시스템은 디자인과 관련한 각종 정보와 디자인 안을 디자이너들이 쉽게 검색하여 활용할 수 있는 대규모의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한 것이다. ...

    The pen | 2009.07.02 08: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