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1131-131140 / 133,8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 임원 가족들에 삼계탕 선물

    ... 현대그룹은 현 회장이 13일 포장 삼계탕과 함께 "무더운 여름에도 회사를 위해 열심히 일하는 임원들과 이들을 아낌없이 지원하는 가족들에 감사를 표한다"며 "건강은 바로 지금부터 지켜야한다"는 내용의 편지를 동봉해 임원 가족들에게 보냈다고 밝혔습니다. 현 회장은 앞서 6월에도 초등학교 자녀를 둔 직원에서 아동교육관련 도서를 선물하는 등 감성경영으로 사내에 좋은 반응을 얻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한정연기자 jyhan@wowtv.co.kr

    한국경제TV | 2005.07.13 00:00

  • thumbnail
    현정은 회장 '삼계탕 경영'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이 임원 가족들에게 여름 건강식인 삼계탕을 선물하는 등 여성 특유의 감성경영을 펼쳐 눈길을 끌고 있다. 13일 현대그룹에 따르면 현정은 회장은 초복(15일)을 앞두고 전 계열사 임원 190여명의 집으로 '삼계탕 선물세트'를 택배로 보냈다. 현 회장이 고른 제품은 하림의 포장 삼계탕으로 팩당 가격이 9000원선. 선물 상자엔 임원 가족들이 한 끼를 해결할 수 있도록 포장 삼계탕을 4팩씩 넣었다. 그는 동봉한 편지에서 "무더운 ...

    한국경제 | 2005.07.13 00:00 | 류시훈

  • 윤도현.강산에.김C.노홍철 "좋아! 가는 거야!"

    ... 거만함이 제 마음속 깊은 곳에서 스멀스멀 올라오더군요! 저는 이미 피를 본 상태에요. 물불을 안 가린다는 말이죠. 최선을 다할 거에요. 공연이 너무 신나요. 목이 자제가 안돼요."(노홍철) "김제동에게 '포크(folk)'적인 감성이 있었다면 노홍철에게는 '펑크(punk)'적인 감성이 있어요. 처음 보자마자는 그 말투에 쉽게 적응을 못하지만 한 시간 정도 지나면 또 금세 익숙해서 괜찮아져요."(김C) "저희 모두가 신인이고 데뷔 무대에요. 저는 기타를 ...

    연합뉴스 | 2005.07.12 00:00

  • 80년대 '벗님들'의 이치현 새앨범 '운 빠소' 내놔

    ... 라틴풍의 음악을 선보인다. '한걸음 더'라는 뜻의 타이틀곡 '운 빠소'는 경쾌한 라틴 리듬에 산타나풍의 기타 연주를 바탕으로 핸드 퍼커션,팀발레스,드럼 등의 타악기 연주가 풍성한 곡이다. '회상의 언덕'에는 이치현 특유의 발라드 감성이 잘 녹아 있다. 앨범에는 지난 88년 라이브공연 실황을 담은 'Live In 88' 앨범이 보너스로 들어 있다. '집시여인'과 함께 그의 히트곡인 '사랑의 슬픔''다가기 전에''당신만이' 등의 노래가 수록돼 있다. 김재창 기자 ...

    한국경제 | 2005.07.12 00:00 | 김재창

  • [생글생글] "경제교육 해법 이제 찾았습니다"..정규재 경제교육연구소장

    ... 교육들을 지칭한다. 이런 것들은 학교에서 이뤄지는 적은 분량의 경제교육보다 오히려 못할 수도 있다는 것이 정 소장의 우려다. "젊은 세대는 경제 문제를 정치로 풀려고 한다. 사회 이슈를 대하는 태도 역시 국수주의적이고,경제 문제도 감성으로만 받아들인다"는 게 정 소장의 설명이다. 정 소장은 "공립보다는 사립고,하위권보다는 외고 등 특목고 교사들이 학생을 가르치는 데 더욱 열심"이라며 "공립학교와 중위권 이하 학생들이 많이 봐줬으면 하지만 일부 무관심한 선생님들이 ...

    한국경제 | 2005.07.11 17:28 | 송형석

  • thumbnail
    [총수들의 구상] 이건희 삼성회장 .. "삼성만의 밀라노 프로젝트를"

    ... 회장은 당시 "최고 경영진부터 현장 사원까지 디자인의 의미와 중요성을 새롭게 인식해 삼성 제품을 품격 높은 명품으로 만들어야 한다"며 "월드 프리미엄 제품을 키우기 위해선 디자인 브랜드 등 소프트 경쟁력을 강화해 기능과 기술은 물론 감성의 벽까지 모두 넘어서야 한다"고 말했다. ◆프리미엄 브랜드로 이머징 마켓 공략 이 회장은 지난달 29일 태국 사하공단에 있는 삼성전자와 삼성전기의 생산라인을 둘러보며 하반기 경영구상에 들어갔다. 이어 11일에는 베트남 주요 ...

    한국경제 | 2005.07.11 00:00 | 이태명

  • 이건희 삼성회장, 전략회의 주재 위해 베트남 방문

    ... 현지 공략 초점을 `생 산기지', `전략시장'에 이어 `프리미엄 브랜드 시장'으로 전략을 대대적으로 손질한 바 있어 동아시아 전략도 비슷한 수순을 밟을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예측됐다. 이에 따라 삼성은 동남아 현지 정서에 맞는 `감성 코드'를 최대한 살리는 방안 을 모색할 전망이며 첨단 부문으로의 투자영역 확대, 연구개발(R&D) 강화, 현지완결형 체제 구축을 추진할 가능성도 점쳐지고 있다. 이 회장도 지난달 말 태국 사업장을 방문, "제품, 기술력은 일정 수준에 ...

    연합뉴스 | 2005.07.09 00:00

  • 삼성물산 현명관회장 '창조적 파괴 필요'

    ... 차별화를 위한 유력한 전술은 선택과 집중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또한 "차별화를 위한 무기는 곧 투자"라며 "한강의 기적을 이룬 경험과 노하우, 발전전략을 바탕으로 한국만의 세계적 명품을 만들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풍부한 감성을 가진 한국인은 복합화(Fusion)시대에 충분히 승산이 있다"며 "취약한 디자인 등을 따라 잡기 위해서는 세계일류 기업과의 협력과 제휴에 주저해서는 안된다"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김현준 기자 june@yna.co.kr

    연합뉴스 | 2005.07.08 00:00

  • thumbnail
    행복주머니 두둑한 '참부자' 되고싶나요?..'미스터 에버릿의 비밀'

    ... 당신을 포기한다'면서 '당신은 이미 존중받을 자격이 있다'고 다독거린다. 물론 에버릿의 말처럼 '우리 모두가 갖고 있지만 까맣게 잊곤 하는 지혜를 깨워줄 뿐'이지만 그 이치를 실행에 옮기는 것은 전적으로 우리의 몫이라는 것도 알려준다. 문장력 좋은 소설가 정영문씨의 유려한 번역과 홍익대 미대 교수인 정택영 화백의 감성적인 일러스트가 맛깔스럽게 어우려져 책 읽는 재미를 더한다. 240쪽,9500원. 고두현 기자 kd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5.07.08 00:00 | 고두현

  • 삼성, 전환기마다 해외전략회의로 '돌파구'

    ... 브랜드, 디자인, 서비스 등 소프트 경쟁력 강화가 핵심 화두로 떠오르면서 이 회장은 지난해 8월 아테네 `올림픽 전략회의'에서 일류 브랜드 이미지 확보를 주문했으며 지난해 9월 헝가리에서 열린 전자 사장단 회의에서도 프리미엄화를 위한 감성 마케팅에 드라이브를 걸었다. 지난 4월 이탈리아 밀라노 디자인 전략회의에서는 `밀라노 4대 디자인 전략'을 발표, 소비자의 감성을 자극하는 핵심 소프트웨어 요소인 디자인 전략 재편을 통해 `월드 프리미엄 브랜드' 도약에 대한 의지를 ...

    연합뉴스 | 2005.07.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