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3841-133850 / 137,05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나라, 서울시장 '3파전' 본격화

    ... 말했다. 이에 홍 의원과 맹 전 의원도 `이미지 정치'를 타깃으로 오 의원에게 `견제구'를 던졌다. 다만 홍 의원의 공세가 노골적인 반면 맹 전 의원은 에둘러 비판하는 형태를 취했다. 홍 의원은 "서울시장 선거가 지난 대선처럼 감성선거, 이미지 정치로 흘러가면 서울시민과 대한민국이 불행해진다"고 주장했다. 그는 또 "오 전 의원이 그 동안 충실하게 준비해왔다면 정수기CF는 선거법 위반"이라고 주장했다. 이번 선거를 `인기탤런트 선발대회'에 비유하는 특유의 독설도 ...

    연합뉴스 | 2006.04.11 00:00

  • 줄리안 본드 RI사장 "좋은 브랜드의 조건은 고객과 교감하는 것"

    "글로벌 시장에서 한국 기업들의 휴대폰이나 자동차가 더욱 성공하려면 고객들과 '감성적 교감(emotional sympathy)'을 형성해야 합니다." 최근 리서치 인터내셔널(RI) 코리아가 주최하고 한국경제신문사가 후원한 '성공적인 신제품 개발 세미나'에 참석하기 위해 내한한 영국의 줄리안 본드 RI 마케팅담당 사장(49)은 "삼성과 현대 등 한국 간판 기업들이 일본 제품보다 나은 품질과 낮은 가격으로 현지 딜러들을 사로잡는 데는 성공했지만,고객들에게 ...

    한국경제 | 2006.04.11 00:00 | 이학영

  • 서울시장 후보 '이미지 정치' 논란

    ... 오세훈(吳世勳) 전 의원이 각각 여야 서울시장 후보경선에 출마하면서 '이미지 정치'에 대한 논란이 일고 있다. 두 후보 모두 깨끗하고 참신한 이미지가 지지도 수위로 올라선 요인으로 분석되고 있고, 각각 보랏빛과 녹색을 대표색으로 제시하면서 감성에 호소하는 듯 비쳐지고 있기때문. 역대 서울시장 선거를 살펴봐도 이번처럼 유난하게 유력후보들이 이미지를 앞세운 적이 없었다는 지적이다. 지난 94년(조순-정원식 후보), 98년(고건-최병렬) 선거 때는 이미지 바람이 거의 없었고, ...

    연합뉴스 | 2006.04.11 00:00

  • thumbnail
    오세훈 선거판도 바꿀까… "경쟁력 있는 서울 만들 것" 출마 선언

    ... 사람,또 한나라당 당원으로서 언제까지 뒤로 물러서 있을 수만은 없다는 책임감을 느꼈다"며 "'경쟁력 있는 서울'이 '경쟁력 있는 대한민국'을 만든다는 신념으로 경선에 나서기로 했다"고 밝혔다. 그는 출마선언문 제목을 '보랏빛 감성보다 서울의 경쟁력'이라고 붙이는 등 강 전 장관과의 차별화에 나섰다. 또 여권을 겨냥해 "계층 간 갈등의 골이 깊어지면서 국민은 지치고 국가경쟁력은 나날이 떨어지고 있다"며 "국민의 가슴을 멍들게 한 사람들이 화려한 포장을 통해 ...

    한국경제 | 2006.04.09 00:00 | 양준영

  • 자연ㆍ가정ㆍ인생 이야기 화폭에 담았어요

    ... 전시 주제도 '레인보우'로 붙였다. 김씨의 작품 '꽃은 피어 만발하고,새들은 즐거이 노래하네''웃음소리-아름다운 순간들''가족-국화꽃이 피었습니다' 등은 가족의 행복을 쉽고 담백하게 풀어낸다. 소박한 색채와 단순한 기법이 장욱진의 감성과 이중섭의 가족애가 공존하고 있는 것 같다는 평가다. 자신의 일생을 그림으로 말하는 작가도 있다. 독일과 일본 등에서 작품활동을 해온 이진화씨(45)는 어린시절 기억부터 중년까지의 흔적을 차분한 붓질로 화폭에 담아냈다. 김씨의 ...

    한국경제 | 2006.04.09 00:00 | 김경갑

  • 정재영 "진실 보이고, 진심 와닿는 이야기"

    ... 변화한다. 그 과정에서 관객은 순수한 감정이입을 겪을 수 있을 터. 제작사는 이 때문에 은근히 '집으로…' 때와 비슷한 관객의 동참을 기대하고 있다. "어린 배우들과 함께 하면서 감수성이 부러웠어요. 작품을 분석하고 계산하지는 못해도 감성에 관한 한 애들은 스펀지처럼 빨아들여요.어른 배우들이 깊이는 있을 지 모르지만, 팍팍 순간적인 감정의 변화는 힘들죠. 저도 새겨야 할 대목입니다." 이 작품으로 데뷔하는 송창수 감독이 경주 출생. 다른 지역과 달리 어려서부터 도굴에 ...

    연합뉴스 | 2006.04.09 00:00

  • thumbnail
    방형린 뮤지컬진흥회 회장 "뮤지컬은 韓流 이을 새아이콘"

    ... 아이디어스톰 사장(52)이 지난달 27일 열린 한국뮤지컬진흥회 총회에서 회장에 추대됐다. 우리나라 뮤지컬 문화산업 육성이라는 중책을 맡은 그의 취임 제일성은 "국내 뮤지컬시장은 초기 성숙단계"라는 것.뮤지컬이 한국을 대표하는 신감성산업으로 성장할 수 있는 잠재력을 지녔다고 본 것이다. 그는 그 근거로 뮤지컬 배우의 질과 폭이 깊고 넓다는 점을 들었다. 문화산업에서 가장 중요한 우수한 인적자원을 충분히 확보하고 있다는 것이다. 그는 "이들에게 무대에서 마음껏 ...

    한국경제 | 2006.04.07 00:00 | 홍성호

  • [새 영화] 최지우의 미소띤 눈물 '연리지'

    올 봄 '데이지'에 이어 또 한 편의 멜로 영화가 관객의 감성을 자극하려 한다. 최지우ㆍ조한선 주연의 영화 '연리지'(감독 김성중, 제작 태원엔터테인먼트ㆍ화이트리시네마)가 나름대로 색다른 멜로 영화의 접근법으로 죽음마저 갈라놓지 못하는 사랑을 표현한다. '죽음'이라는 구태의연한 설정에 포인트를 주는 건 영화 초반 밝고 경쾌한 등장인물의 성격. 비오는 날 우연히 만난 혜원(최지우 분)과 민수(조한선)는 병원에서 또다시 우연히 만난다. 명랑하고 ...

    연합뉴스 | 2006.04.06 00:00

  • thumbnail
    中, '꽃처럼 아름다운 소년' 이준기에 뜨거운 관심

    ... 한국적이고 중국적이며 동양적인 왕실문화를 재창조하고 싶었다"면서 "이준기씨는 신비감 넘치고 동양적인 얼굴에 '왕의 남자'에서 보여준 여성적인 분위기와 강한 눈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또 한지민씨에 대해서는 "어린 나이에도 감성적인 연기와 지성미를 갖추고 있어 이준기씨와 잘 어울릴 것으로 판단해 특별초청했다"고 말했다. 앙드레 김은 중국 모델을 평가해달라는 질의에 대해 "성장할 수 있는 조건을 잘 갖추고 있다"면서 "해를 거듭할수록 세계로 진출할 수 ...

    연합뉴스 | 2006.04.05 00:00

  • [아파트 브랜드를 살려라] 우림건설… '우림필유'로 제2의 도약

    ... 아파트 브랜드도 '우림 필유'로 바꿨다. 일단 글씨체를 기존보다 부드럽고 단아한 모양으로 바꿨다. 고객과의 소통을 위한 의지를 담아내기 위해서였다. 또 우림이 짓는 집은 언제나 따뜻하고 포근하다는 느낌을 전해주기 위해 부드럽고 감성적인 이미지를 부각시켰다. 풀잎과 만개한 꽃을 연상시키는 로고 형태는 인간,자연,문화,기술의 통합을 기업가치로 우림건설의 기업철학을 담고 있다. 새롭게 도입한 기업브랜드 이미지(BI)인 필유(fill U)도 이런 의지의 연장선상에 있다. ...

    한국경제 | 2006.04.05 00:00 | 노경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