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6,9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혈세 먹는 하마' 알펜시아리조트, 10년 만에 새 주인 찾는다 [마켓인사이트]

    ... 강원도개발공사가 더 높은 금액을 적어낸 입찰자를 대상으로 사전인터뷰 등을 진행한 뒤 오는 24일 최종 낙찰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인수금액은 공개되지 않았지만 두 곳 다 7000억원 안팎을 적어낸 것으로 알려졌다. 알펜시아리조트는 최초 감정가 1조원에서 20% 깎아 8000억원에 입찰을 시도했으나, 네 차례 매각이 무산됐다. 하지만 최근 지방자치단체의 자산 매각시 허용되는 할인폭이 최대 20%에서 30%로 수정되면서 7000억원에 입찰이 가능해졌다. 이날 강원도청 기자실에서 ...

    한국경제 | 2021.06.23 08:59 | 민지혜

  • thumbnail
    보자마자 '와' 탄성…코로나로 일본에서 뜬다는 상품 [정영효의 인사이드 재팬]

    ... 전시관과 중정의 분재정원으로 나뉜다. 분재 정원에는 60점 이상의 분재가 전시되며 수령 1000년 이상의 작품도 있다. 일본에서 가장 유명한 분재로 불리는 '고요마쓰 히구라시(五葉松 日暮し)'도 이곳에 있다. 감정가가 1억2800만엔(약 13억1529만원)에 달하는 수령 450년의 작품이다. 이 작품은 1년에 단 한번 일반에 공개된다. 올해는 10월초 1주일간 공개한다. 이날 전시된 작품 가운데 가장 비싼 에조마쓰 도도로키(蝦夷松 轟)도 감정가 1억원을 ...

    한국경제 | 2021.06.23 08:26 | 정영효

  • thumbnail
    '압류' 박근혜 前 대통령 내곡동 자택 공매

    ... 내지 않자 지난 3월 내곡동 자택을 압류했다. 박 전 대통령은 2017년 4월 대리인을 통해 이 집을 28억원에 사들였다. 2008년 보존등기가 된 단독주택이다. 대지 406㎡에 지하 1층~지상 2층 규모(연면적 571㎡)다. 감정가는 31억6554만원이다. 구룡산에 인접한 단독주택 단지 내 자리 잡고 있다. 내곡나들목(IC)과 헌릉IC로의 접근이 쉽다. 유찰될 경우 감정가의 10%를 뺀 금액으로 1주일 뒤 다시 입찰을 진행한다. 하헌형 기자

    한국경제 | 2021.06.22 17:09 | 하헌형

  • thumbnail
    경매 나온 `101캐럿` 다이아몬드..."비트코인 결제 가능"

    영국의 소더비가 최고 감정가 170억원에 달하는 101캐럿 다이아몬드 결제를 암호화폐로 하겠다고 밝혔다. 다음달 7일 홍콩에서 열리는 경매를 앞두고 현지시간 21일 소더비는 이같이 발표하고, 경매사상 이같은 고가의 물품이 암호화폐로 결제된 적은 없었다고 설명했다. 경매가 진행될 다이아몬드는 101.38캐럿에 컬러 D등급 무결점 다이아몬드로 감정가는 1,000만~1,500만달러(약 113억~170억원)에 달한다. 또 지금까지 경매에 나온 100캐럿 ...

    한국경제TV | 2021.06.22 14:05

  • thumbnail
    박근혜 내곡동 자택, 31억에 공매 나온다

    ... 압류를 집행했다. 22일 법원경매 전문기업인 지지옥션에 따르면 이 건물은 오는 8월9일부터 사흘에 걸쳐 1회차 공매 입찰이 진행될 예정이다(관리번호 2021-03060-001). 건물은 13년 전인 2008년에 보존등기 됐다. 감정가는 31억 6554만원이다. 이날 유찰될 경우에는 최저가 10%를 저감하여 1주일마다 다시 입찰을 진행한다. 박근혜 전 대통령이 2017년 4월에 매입한 단독주택으로 당시 매매가는 28억원이었다. 토지 면적은 406㎡, 지하층과 지상 ...

    한국경제 | 2021.06.22 10:39 | 김하나

  • thumbnail
    `추징금 미납`...공매입찰에 나온 박근혜 자택

    ...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에 공매를 위임한 기관은 서울중앙지검이다. 검찰은 국정농단 사건으로 확정판결을 받은 박 전 대통령이 벌금과 추징금을 자진납부하지 않자 지난 3월 압류를 집행했다. 이 건물은 13년 전인 2008년에 보존등기된 단독주택으로, 감정가는 31억6천554만원이다. 박 전 대통령은 2017년 4월에 이 주택을 28억원에 매입했다. 토지 면적은 406㎡, 지하층과 지상 2층으로 지어진 건물의 총면적은 571㎡다. 구룡산 자락에 인접한 단독주택 단지 내 자리를 잡고 있으며 ...

    한국경제TV | 2021.06.22 10:32

  • thumbnail
    박근혜 내곡동 자택, 8월에 공매…감정가 31억6천만원

    ...코)에 공매를 위임한 기관은 서울중앙지검이다. 검찰은 국정농단 사건으로 확정판결을 받은 박 전 대통령이 벌금과 추징금을 자진납부하지 않자 지난 3월 압류를 집행했다. 이 건물은 13년 전인 2008년에 보존등기된 단독주택으로, 감정가는 31억6천554만원이다. 박 전 대통령은 2017년 4월에 이 주택을 28억원에 매입했다. 토지 면적은 406㎡, 지하층과 지상 2층으로 지어진 건물의 총면적은 571㎡다. 구룡산 자락에 인접한 단독주택 단지 내 자리를 잡고 있으며 ...

    한국경제 | 2021.06.22 10:18 | YONHAP

  • thumbnail
    [한경 매물마당] 강남대로 노선상업지역 빌딩 등 8건

    ... 탄현면 금산리 공장(사진) =헤이리예술마을에서 약 1㎞ 거리 공장부 헤이리예술마을에서 약 1㎞ 거리 공장부지 약 6600㎡와 원형지 약 6700㎡. 공장 3개 동(연면적 약 2300㎡). 주변 경관 수려하고 4차선 도로 접근성 양호. 감정가 약 50억원. 일반 대출 30억원 이상 가능. 3.3㎡당 약 87만원에 급매. 40억원. 전속 중개. 1644-8149 강남 알이엠 김용길 (11650-2016-00025) ◆경기 화성시 장안면 어은리 신축 부지(사진) =우정읍내에서 ...

    한국경제 | 2021.06.21 00:43

  • thumbnail
    '심봤다' 지리산 100년 묵은 천종산삼 8뿌리…감정가 무려

    경남 함양군 지리산 자락에서 100년 동안 4대에 걸쳐 가족을 이룬 것으로 추정되는 천종산삼 8뿌리가 발견됐다. 감정가는 모두 1억2000만원으로 책정됐다. 20일 한국전통심마니협회에 따르면 이 천종산삼 8뿌리는 함양에 사는 약초꾼 정모(65) 씨가 지난 17일 발견해 감정을 의뢰했다. 수령이 100년 이상으로 추정되는 어미 삼(모삼)은 뿌리 길이가 52cm에 무게는 1냥(37.5g)에 이른다. 자삼(아기 삼) 5뿌리의 수령도 20년 이상으로 ...

    한국경제 | 2021.06.20 08:46 | 한경우

  • thumbnail
    "심봤다" 100년 묵은 `4대 천종삼` 발견...가격은?

    ... 20년 이상으로 추정된다. 이 가족 산삼은 짙은 황색에 형태가 빼어나며 뇌두(산삼 머리) 부분이 세밀하다. 뿌리 길이 52cm에 어미 삼(모삼)의 무게는 1냥(37.5g)에 이르고, 8뿌리의 총 무게는 2.3냥(86g)이다. 감정가는 1억2천만원이 책정됐다. 200년 전 조선시대 비료나 농약을 주지 않는 자연의 퇴비로만 기르던 인삼가격과 금 시세를 적용한 과거방법을 인용한 것이다. 정형범 한국전통심마니협회장은 "올해 들어 1냥이 넘는 대형 산삼만 5회 이상 감정의뢰가 ...

    한국경제TV | 2021.06.20 08: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