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801-6810 / 6,9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위안부 할머니 2명 별세

    위안부 출신 할머니 2명이 잇따라 세상을 떠났다. 한국정신대문제대책협의회에 따르면 일본군 위안부 출신 순애(78) 할머니와 김영자(83) 할머니가 19일과 20일 각각 경기 부천 자택과 충북 옥천의 병원에서 숙환으로 별세했다. ... 하다 해방 후에야 귀국했다. 전북 전주 출신인 김 할머니는 1938년 고향에서 연행돼 만주 동령에서 수년 간 압적인 위안부 생활을 했다. 할머니의 장례식은 21일 오전 9시 부천 다니엘 종합병원에서 정대협장으로 치러지며 ...

    연합뉴스 | 2005.04.20 00:00

  • [프로야구] '3 후보' 기아, 종이호랑이 전락

    시즌 개막 전에 삼성, SK와 함께 3으로 기대를 모았던 프로야구 기아의 초반 부진이 심각하다. 기아는 14일 삼성과의 홈경기에서 에이스 다니엘 리오스를 선발로 내세우고도 상대 선발 배영수의 호투에 밀린 타선 침묵으로 3-4로 ... 함께 사실상 꼴찌인 공동 6위로 주저앉았다. 올 시즌 투타의 조화가 돋보이는 기아를 호화군단 삼성을 능가하는 팀으로 꼽은 야구 전문가들이 적지 않았음을 감안하면 이같은 초반 부진은 충격적인 수준. 기아는 현재 팀 방어율(5.35)과 ...

    연합뉴스 | 2005.04.15 00:00

  • [프로야구] 2005 시즌 관전 포인트

    ... 지난 시즌까지 부진의 늪을 헤메던 염종석, 주형광,이용훈이 부활했고, 장원준 등 신예도 부쩍 성장, 선발 마운드가 화된 데다 뒷문을 지키고 있는 노장진도 든든해 작년과는 사뭇 다른 판도를 예고하고 있다. 정규시즌까지 이같은 상승세가 ... 톡톡히 본 것에서 드러나듯 잘 뽑은 외국인 선수1명이 팀 전력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상당히 크다. 올 시즌 역시 다니엘 리오스(기아), 제이 데이비스(한화) 등의 기존 용병에 메이저리그 출신의 투수 미키 캘러웨이(현대) 등 새 얼굴이 ...

    연합뉴스 | 2005.04.01 00:00

  • [프로야구] 배영수-염종석, 개막 선발 격돌

    ... 모습이다. 배영수는 "지난 시즌에는 (우승을 못해) 아쉬움이 컸다"며 "올해는 약점으로 지적되던 발목을 훈련을 통해 화했고 체력도 높여 다시 우승에 도전하겠다"고 각오를 밝혀 시즌을 여는 첫 등판에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에 염종석은 ... 염종석을시즌 개막전에 내보내게 됐다"고 밝혔다. 광주구장에서는 지난해 17승을 올리며 공동 다승왕에 오른 파워피처 다니엘 리오스(기아)와 통산 최다승(현재 182승) 기록행진을 이어가고 있는 `기록의 사나이'송진우(한화)가 토종-용병 ...

    연합뉴스 | 2005.03.29 00:00

  • [프로야구] 사령탑들이 밝힌 아킬레스건

    ... 잡을 `아킬레스건'을 살짝 공개했다. 지난 겨울 FA 시장에서 `거포' 심정수와 `민완 유격수' 박진만을 잡아 력한우승 후보로 떠오른 삼성의 초보 사령탑 선동열 감독의 골칫거리는 빈약한 좌완 중간계투와 부실한 백업 포수. 선 ... 때문이다. 삼성과 함께 3으로 분류되는 기아와 SK 사령탑의 고민거리는 마운드. 유남호 기아 감독은 김진우-다니엘 리오스-마이클 존슨-최상덕으로 이어지는 막 선발진에도 뒷문의 불안이 큰 걱정이다. 지난해 팔꿈치 부상 속에 4승2패, ...

    연합뉴스 | 2005.03.29 00:00

  • 북한 월드컵 8 신화 주역, "아직도 잊을 수 없다"

    "아직도 그때를 잊을 수 없습니다." 지난 66년 북한을 월드컵 8으로 이끌었던 `전설의 3인방' 박두익, 리찬명, 림중선씨는 24일 AFP통신을 비롯한 외신들과 평양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당시의 흥분을생생히 전했다. 이탈리아와의 ... 이후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졌던 이들이 다시 한번 세상의 조명을 받은 것은 30여년이 지난 2002년. 영국의 다니엘 고든 감독은 당시 북한대표팀의 선전을 담은 '그들 생애의 게임'이라는 타이틀의 80분짜리 다큐멘터리 필름을 만들었고, ...

    연합뉴스 | 2005.03.24 00:00

  • 이봉주, 베를린 하프마라톤 참가

    ... 조절용'인 것으로 보인다. 한편 올해 베를린 하프마라톤에는 3년 전 같은 대회에서 61분 20초로 2위를 한케냐의 다니엘 키루이(27)와 역시 케냐 출신으로 61분38초의 기록을 보유한 모세 키겐이 참가한다. 또 1993년 대회에서 ... 아직도 깨지지 않은 독일 최고기록 보유자인 카르스텐 아이히, 1992년 바르셀로나 올림픽에서 3위를 한 슈테판프라이 등 독일 대표급 선수들도 참가한다. 정규 마라톤 코스의 절반 길이인 21.0975㎞를 뛰는 베를린 하프마라톤 대회는프로 ...

    연합뉴스 | 2005.03.24 00:00

  • [프로야구] 진필중 부활투..이상목 쓴맛

    ... 5-5로 승부를가리지 못했다. 이틀 연속 무승부를 기록한 양팀은 3승2무로 공동 1위 자리를 지키며 시범경기돌풍을 이어갔다. 용병투수간 불꽃튀는 선발 대결이 벌어진 대구구장에서는 기아가 7회초 타자일순하며 6안타로 5득점하는 한 공격의 응집력을 발휘, 삼성을 5-1로 꺾었다. 지난해 공동 다승왕(17승) 다니엘 리오스(기아)는 선발등판해 5이닝 동안 6개의삼진을 뽑아내며 1안타 무실점의 쾌투로 건재를 과시했고 올해 삼성 선발 마운드에가세한 루더 해크먼도 ...

    연합뉴스 | 2005.03.18 00:00

  • [그랑프리펜싱] 정진선, 남자 에페 동메달

    남자 에페의 '기대주' 정진선(21.상무)이 2005 스톡홀롬 국제그랑프리펜싱대회에서 유럽의 호들을 줄줄이 제치고 값진 동메달을 획득했다. 정진선은 13일(한국시간) 스웨덴 스톡홀롬에서 벌어진 시즌 두번째 에페 그랑프리 대회에서 다니엘 슈트리겔(독일)과 아담 프라칠라브스키아(폴란드)에 이어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16에서 스벤 슈미트(독일)를 15-14로 누른 정진선은 8에서 이탈리아의 호스테파노 카로조를 15-13으로 꺾고 동메달을 확보했다. ...

    연합뉴스 | 2005.03.14 00:00

  • CEO 기본기 만들기(10) : 영원한 미결의 화두 탐욕, 그러나 다시 기본으로

    ... 불리는 빙하기가 시작된다. 온도가 높아지고 대기의 흐름이 바뀌면 보통 토네이도나 태풍의 생성이 많아지고 풍속이 해진다. 그러면 중심부에서는 영하 20도가 넘는 추위가 시작된다. 마치 손에 물을 묻히고 선풍기 앞에 가면 손이 ... 묘사한다. 돈과 성공에 대한 지나친 집착이 탐욕으로 변한 것이라고 말한다. 세계 5위의 제약회사인 노바티스의 다니엘 바젤라 회장은 “성공한 CEO가 되겠다는 생각은 마약과 같다. 찬사에서 확신, 그리고 왜곡으로 이어지기 쉽다”고 ...

    The pen | 2005.02.10 18:44